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20-01-19 02:15
[초현실] 성모 마리아 상이 서쪽에서 온 까닭은?
 글쓴이 : 유전
조회 : 4,999  



[유전] [오전 1:23] 내가 자주 이용하는 "마음 밖에 따로 구할 것이 없다"라는 법문을 남긴 성철스님 제자이자 정각자죠. 법전스님

[유전] [오전 1:23] 앞부분에 중요 법문이 나옵니다. 

[유전] [오전 1:24] 부질없이 서방으로 서래의(서쪽에서 온 뜻)를 구하려 하는구나.....이건 원래 "달마가 서쪽에서 온 까닭은?" 이라는 화두로 유명한데 

[유전] [오전 1:27] "만약 어떤 사람이 나에게 서래의를 묻는다면 바위 앞에 석녀가 아이를 안고 재우고 있구나"

[유전] [오전 1:27] 조계종 총무원이 전한 법전 스님의 임종게와 한글 뜻풀이는 다음과 같다.

"山色水聲演實相(산색수성연실상)/曼求東西西來意(만구동서서래의)/若人問我西來意(약인문아서래의)/巖前石女抱兒眠(암전석녀포아면)

산빛과 물소리가 그대로 실상을 펼친 것인데/부질없이 사방으로 서래의를 구하려 하는구나/만약 어떤 사람이 나에게 서래의를 묻는다면/바위 앞에 석녀가 아이를 안고 재우고 있구나."

[유전] [오전 1:28] 임종게 로군요.

[유전] [오전 1:33] 여기서 법전스님이 임종을 하면서 남긴 법어가 굳이 천주교 성당의 성모 마리아상을 흉보는 뜻으로 남겼다면 말이 안되죠. 자칫 잘못하면 곧이곧대로 서쪽에서 온 뜻이 겨우 석녀가 아이를 재우고 있는 석상과 같이 부질없다고 볼 수 있으나 그런 허튼소리나 할 스님이 아닙니다. 당연히 서쪽의 예수(지장불이자 미륵불)교가 온 까닭은 그 자체가 "산빛과 물소리가 그대로 실상을 펼친 것"으로 제법실상의 연기법에 따라 진리를 전하러 왔다고 보아야 합니다.

[유전] [오전 1:53] 영상 17분43초 법전스님 "안으로는 망념을 이겨내는 공부를 부지런히 하고 밖으로는 남과 다투지 않는 덕을 펼쳐라."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전 20-01-19 02:32
   
[유전] [오전 2:31] 법전스님은 성철스님의 제자인데 성철스님이 전생 예수(지장불이자 미륵불)인 걸 모르고 갔을리가 없고 그렇기 때문에 저러한 임종게를 남긴 것이죠.
유전 20-01-19 04:13
   
[유전] [오전 4:09]

(성철스님 임종게)
生平欺狂男女群(생평기광남녀군)하니
彌天罪業過須彌(미천죄업과수미)라.
活陷阿鼻恨萬端(활함아비한만단)이여
一輪吐紅掛碧山(일륜토홍괘벽산)이로다.
일생 동안 남녀의 무리를 속여서
하늘을 넘치는 죄업은 수미산을 지나친다.
산채로 무간지옥에 떨어져서 그 한이 만 갈래나 되는지라
둥근 한 수레바퀴 붉음을 내뿜으며 푸른 산에 걸렸도다.

[유전] [오전 4:11] 위 글에서의 "미천죄업"은 "미륵천 죄업"으로 미륵천은 미륵보살이 하생하여 성불을 이룬다는 도솔천을 뜻합니다.
왜기 20-08-25 17:31
   
서양인이라서
늦은깨달음 20-09-18 16:21
   
여기서 보면 서쪽임.
 
 
Total 8,3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42262
8371 [초현실] 마(魔)로 부터 나를 지키는 주문 (1) 보리스진 09-25 283
8370 [초현실] 흉가체험중 포착된 이상한 형체 큐티 09-25 443
8369 [초현실] 귀신과 사람의 차이 (1) 보리스진 09-24 641
8368 [질문] 요즘 캠트레일 보이나요? (5) 분석 09-09 2118
8367 [잡담] 한국에 넘치는 재수 관련 학원들, 어떻게 선택해야 하… (5) 고고백 08-21 4997
8366 [잡담] 명부 이야기 대하리 08-19 2007
8365 [자연현상] 가마우지 먹성 (13) 튀김우동 08-18 5256
8364 [잡담] 한국 불교의 웃긴점 심리주의와 과학주의 신비주의 (25) 냉각수 08-15 3508
8363 [외계] 충격적인 Rh- 혈액형은 외계인이 남긴 흔적? 증거? (7) 다중이론 08-04 5250
8362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4) 기억지기 07-21 2652
8361 [잡담] 코로나 1 (5) 전직슈퍼맨 07-21 2915
8360 [잡담] 장의차 번호 ibetrayou7 07-19 2821
8359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3) 기억지기 07-16 1725
8358 [외계] 23년 만에 혜성 꼬리까지 맨눈으로 본다 ~ 별찌 07-15 2187
8357 [잡담] 저승사자는 있을까요? (28) 다니엘리 07-12 3426
8356 [잡담] 삼재를 이겨내는 방법 (14) 다니엘리 07-11 2580
8355 [외계] 파커 태양탐사선이 찍은 혜성 NEOWISE ~ (2) 별찌 07-11 2330
8354 [잡담] 탄허스님의 예언중에 (16) 다니엘리 07-08 5361
8353 [자연현상] 중국 땅속에서 들리는 굉음 (14) 큐티 07-08 3960
8352 [잡담] 무당의 길을 가는 사람들은 사주가 따로 있을까요? (3) 다니엘리 07-08 1411
8351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1 (9) 다니엘리 07-07 1828
8350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2) 다니엘리 07-05 2414
8349 [목격담] 이거 무슨 발자국 인가요? (39) 거지닷 04-07 19698
8348 [외계] 미국 로즈웰에 추락한 외계인이 해준 말 (34) YUNA 03-31 22264
8347 [외계] '대혜성' 아트라스 지구 접근...이번에 놓치면 … (5) 별찌 03-30 9576
8346 [괴담/공포] 이호성 네 모녀 살인사건 (12) 뻐터늑대 03-13 14481
8345 [괴담/공포] 기묘한이야기 (3) 풍운™ 03-08 52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