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9-05-22 13:10
[음모론] 음모론이 현실로..? 딥스테이트(숨은 권력 집단)의 종교, 공산주의
 글쓴이 : 또또리요
조회 : 11,606  

미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Edge of Wonder라는 프로그램의 <숨은 권력 집단의 종교, 공산주의> 시리즈. 

'공산주의가 종교라고? 표현 신박한데...' 하면서 보다가 공유각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래 링크 주소 있고, 한글 자막 서비스 있네요.  



에피소드 1 왜 공산주의가 숨은 권력 집단의 마인드 컨트롤 종교인가
https://www.youtube.com/watch?v=Q3exFTTQHFY

에피소드 2 공산주의 뒤에 숨겨진 비밀 사회
https://www.youtube.com/watch?v=YitTdmzFF90&t=1285s

에피소드 3 사회주의 : 불편한 진실
https://www.youtube.com/watch?v=uglrjNA4DGE&t=190s

에피소드 4 러시아 혁명 : '딥스테이트' 공산주의의 숨겨진 기원
https://www.youtube.com/watch?v=fY6nhEU0uXM&t=265s

에피소드 5 중국 공산주의 : 숨은 권력 집단 '악의 화신' 
https://www.youtube.com/watch?v=Led0Un9uiIc



요약. 

1. 히틀러는 로스차일드 가문의 자식이었다. (영상 확인 바람)

2. 상위 13위 가족은 공산주의 자금줄인데, 이 집안들은 애를 비밀리에 낳아서 다른 집에 입양보내는 게 관습이었다. 신분 세탁 후 중요한 일 시킬라고.

3. 마르크스가 쓴 공산당 선언은 아담 바이스하우프트가 세운 계획을 업데이트한 내용에 불과하다. 

4. 초기 공산주의 강령에는 사탄이라는 말이 자주 나왔다가 나중에 무신론으로 대체됐다. 

5. 사회주의 운동의 대부 솔 앨린스키는 악질 마피아와 절친이었다. 앨린스키는 힐러리와 오바마의 스승이다. 또, 부시가 베트남전 옹호하는 발언할 때 마다 학생들한테 KKK 옷 입고 가서 부시를 지지하는 척 하라고 알려줘서 부시는 좆됐다.   

6. 민주사회당, 민주사회주의 용어 쓰는 사람들은 수상하다. 

7. 러시아에 붉은 혁명이 일어나기 전, 러시아 황실에는 최태민 같은 존재가 있었는데 '채찍질하는 자들'이란 비밀 종교 단체 일원인 라스푸틴이 쥐락 펴락 했다. 이 라스푸틴이 공산주의 바탕을 깜. 

8. 식인 풍습, 중국은 지옥이었다. 

9. 공산주의 & 숨은 권력 집단의 목적은 인간의 신체가 아닌 영혼을 파괴시키는 것이다. 


10. 사회주의의 목적은 오직 단 하나 공산주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가우가멜라 19-05-30 06:34
   
개독들 또 열일하네..
정묘 19-05-30 19:2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최태민이 그래서 공산주의자라는 건가...
박정희가문이 공산당이였군.
뭘꼬나봐 19-06-07 00:46
   
지구 인구가 넘치는데 , 뭔가터질듯,,ㅋㅋㅋ
군텅 19-06-07 00:49
   
음...
카라반 19-06-07 16:42
   
이건 무슨 싸움이라고 해야하나....
사바나 19-06-09 15:56
   
이런거에 혹한다는것부터 이미 상태가....
떡하나 19-06-17 05:46
   
개독들은 지구평면설이나 쓰지

뭘 또 이런것까지.

싸구려 마약에 쩌든 개독.

종교는 마약이라는 마오쩌뚱 말이 딱 맞어.
스랜트 19-06-17 13:05
   
주변에 보면 음모론에 잘 빠지는 사람들이 있죠..
beebee 19-06-17 15:40
   
개독 ㅅㅂ 우리나라에 개독만 없었더라도!
유사종교 종교 같지도 않는 개독
무좀발 19-06-26 23:44
   
지금 독일 여자총리 메르켈이
히틀러의 숨켜빈 달이라고 주장하던 부류도 있다는데....
무좀발 19-06-29 20:17
   
지구에는 관리자들이 있다...
이들이 세상의 모든 돈과 종교를 장악하고 있다..
사바나 19-07-05 17:10
   
어째 최통령 빨러들 얘기같은데
 
 
Total 8,3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41637
8364 [잡담] 한국 불교의 웃긴점 심리주의와 과학주의 신비주의 (2) 냉각수 19:20 84
8363 [외계] 충격적인 Rh- 혈액형은 외계인이 남긴 흔적? 증거? (5) 다중이론 08-04 3279
8362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3) 기억지기 07-21 2021
8361 [잡담] 코로나 1 (4) 전직슈퍼맨 07-21 2094
8360 [잡담] 장의차 번호 ibetrayou7 07-19 2037
8359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3) 기억지기 07-16 1365
8358 [외계] 23년 만에 혜성 꼬리까지 맨눈으로 본다 ~ 별찌 07-15 1557
8357 [잡담] 저승사자는 있을까요? (22) 다니엘리 07-12 2369
8356 [잡담] 삼재를 이겨내는 방법 (10) 다니엘리 07-11 1762
8355 [외계] 파커 태양탐사선이 찍은 혜성 NEOWISE ~ (2) 별찌 07-11 1641
8354 [잡담] 탄허스님의 예언중에 (13) 다니엘리 07-08 3757
8353 [자연현상] 중국 땅속에서 들리는 굉음 (12) 큐티 07-08 2812
8352 [잡담] 무당의 길을 가는 사람들은 사주가 따로 있을까요? 다니엘리 07-08 974
8351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1 (7) 다니엘리 07-07 1345
8350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1) 다니엘리 07-05 1834
8349 [목격담] 이거 무슨 발자국 인가요? (37) 거지닷 04-07 18852
8348 [외계] 미국 로즈웰에 추락한 외계인이 해준 말 (34) YUNA 03-31 20975
8347 [외계] '대혜성' 아트라스 지구 접근...이번에 놓치면 … (4) 별찌 03-30 9136
8346 [괴담/공포] 이호성 네 모녀 살인사건 (10) 뻐터늑대 03-13 13589
8345 [괴담/공포] 기묘한이야기 (1) 풍운™ 03-08 4794
8344 [잡담] 무서웠던 경험. 상상해보세요. (11) 조으다 02-28 5822
8343 [초고대문명] 팜므파탈님 저희가 무슨 잘못을 했길래...미게를 일케 … (3) 나기 02-22 5237
8342 [초현실] (영상) 흉가체험중 들린 곡소리 (1) 큐티 02-22 3807
8341 [초현실] (영상) 폐교에서 센서등 실험 (3) 큐티 02-21 4451
8340 [괴담/공포] 저희 친 누나가 직접 격은 귀신(?)목격담 (17) 블링블링 02-08 11465
8339 [초현실] 외계인과 소통하는 이지영 강사 포교논란 - 실검 1위 (11) 유전 02-04 8500
8338 [음모론] 인간은 매트릭스 게임의 NPC인가? - 자유의지의 유무 (4) 유전 02-01 45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