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11-08 18:24
[괴담/공포] 식인,살인이 난무했던 [텐메이 대기근] 괴담 '히라가쵸 마을의 노파'
 글쓴이 : 괴이박물관
조회 : 5,798  

절대 수익성 동영상이 아니며, 홍보를 통한 금적전이득 목적  x
보다 많은 자료전달만이 목적입니다!


안녕하세요! 새로운 자료셔틀 괴이박물관입니다.
이상하게 여기 영상이 [게시자가 프레임을 허용하지 않는다] 라고 떠서
제대로 올라가지 않아 링크로 대신합니다.
모든 자료는 창작자료만 올립니다!
피드백 대환영입니다!!


*미리보기


1.jpg

8.jpg

17.jpg

https://youtu.be/EJdEXSi0_1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행복찾기 17-11-10 13:42
 
노부모를 산에 버리는 행위는 왜구국에서는 만연한 패륜짓이었죠.
그런데,
일제강점기 시절,
왜구 총독부는 한국 학생들에게 고려장이라는 것을 가르치기 시작합니다.
부모를 산에 버리는 짓이 고려시대의 흔한 풍습이라는 거죠.
바로 왜구들의 더러운 패륜짓을 마치 고려시대에 했던 것처럼 날조 왜곡질한 거죠..
     
Minsolido 17-11-13 11:25
 
그렇군요.. 저도 어린나이때 접해본 적이 있는데. 제가 그떄까지 배워오던 어른 공경사상과 너무나도 다른 내용이어서 심한 충격을 받았던 적이 있습니다. 역시 날조였군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날로그 17-12-16 14:23
 
SNL 코리아....마지막회 방송에서.....
억지로 웃길라고....고려장을 소재로 개그를 하길래....확 깼습니다.

하여간....개그맨들...아무리 소재가 없어도...그런 골빈짓은 하지 말기를....
레떼느님 17-11-14 20:58
 
부모가 주신 머리카락도 안자르던 시대였는데
고려장은 말그대로 일본이 제대로 날조 성공한 개소리 케이스죠.
이름도 누구나 알아듣도록 고려장 ㅋㅋㅋ
쥐솁시뇰리 18-07-10 22:19
 
;;;;;;;;;;;;
 
 
Total 7,9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32851
7904 [괴담/공포] 지하실...아래 공포의겨 09-22 508
7903 [과학이론] 수학난제 '리만가설' 마침내 증명?..세계 수학… (4) 다잇글힘 09-21 991
7902 [괴담/공포] 조선시대 괴담 - 사람의 머리를 으깨어 죽이는 요괴 두… 공포의겨 09-19 1185
7901 [외계] 미국 대통령들이 밝히는 외계인의 존재 (1) 위스퍼 09-18 1601
7900 [외계] 1952년 워싱턴 상공에 나타난 UFO의 진실 mintsoup 09-17 1555
7899 [자연현상] Nature of Nature, 자연(自然)의 속성 - Richard Feynman (1) 드라소울 09-17 577
7898 [잡담] 범인을 찾아보세요~ 문제적남자 09-17 737
7897 [괴담/공포] 훌륭하신...선생님 공포의겨 09-15 1219
7896 [외계] 한 때 큰 논란이 되었던 서울 상공에서 촬영된 UFO 영상… (2) mintsoup 09-14 2022
7895 [괴담/공포] 일본에서 촬영된 지하철 앞으로 뛰어내리는 여자귀신… (3) mintsoup 09-13 3669
7894 [괴담/공포] 참전 용사의 비극 ㅡ 유튜브 공포의겨 09-12 1172
7893 [외계] 전투기에게 쫓기자 바다 속으로 잠수한 UFO 영상? 아닙… (1) mintsoup 09-11 2809
7892 [괴담/공포] 유령차와 충돌하는 자동차들의 모습을 포착한 영상? … (3) mintsoup 09-08 2675
7891 [괴담/공포] 열지 말았어야 할 우물 공포의겨 09-08 1919
7890 [괴담/공포] 한 때 큰 화제를 모았던 싱가포르 엘리베이터 귀신 영… mintsoup 09-07 2211
7889 [괴담/공포] 밤 8시가 넘으면 따라오는 것 공포의겨 09-06 1629
7888 [잡담] 청나라의 멸망을 예견한 조열문(趙烈文) 송구리 09-05 2355
7887 [잡담] 일본은 전쟁에 지지 않았다고 믿었던 사람들, 카치구… 송구리 09-05 2078
7886 [괴담/공포] “우리가 자네 할아버지를 먹었네. 용서해주게.” 송구리 09-04 2316
7885 [괴담/공포] 심장이 오싹해지는 공포퀴즈 - 진짜 엄마는 누구일까? (1) 문제적남자 09-03 2206
7884 [초현실] 내 몸속에 있는 악마를 만나보세요 (1) 문제적남자 09-01 2981
7883 [잡담] 돼지에 대한 편견과 오해 (4) 도르메르 08-29 4052
7882 [과학이론] 암세포의 무서움 (3) 도르메르 08-24 7970
7881 [음모론] 남이섬에 대한 진실 (3) 도르메르 08-21 6150
7880 [잡담] 당나라를 공포에 떨게 한 거란족의 영웅, 이진충 (8) 송구리 08-20 6088
7879 [괴담/공포] 9만 명을 잡아먹은 식인마 군대 (6) 송구리 08-20 6784
7878 [괴물/희귀] 산속의 모인(毛人) (4) 송구리 08-20 272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