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03-19 07:06
[괴담/공포] 내 남자친구는 제3세계로 여행하는걸 좋아한다
 글쓴이 : 팜므파탈k
조회 : 3,860  

우리는 한 번 남미의 시골에 여행을 떠났다.
왜 있잖아, 사람들이 경운기는 갖고 있는데 대체 거기 넣을 기름은
 어디서 사는지 모르겠는 촌동네.
 
꽤 괜찮은 동네였다. 사람들이 하나같이 순진하고 단순해서,
 우리는 정년 후에 이런 시골에 와서 살면 어떨까 반쯤 진지하게 이야기 나누기도 했다.
 
숙소 집주인도 순진하고 늙은 남자였는데,
 내가 살면서 본 사람들 중 가장 친절하게 미소짓는 사람이었다.
그는 미트볼을 손수 요리해서는 우리 할머니처럼 내 그릇을 계속 계속 그득그득 채워주었다.
 
식사를 마친 후, 그 남자의 아들이 마을을 둘러 보여주었다.
 참 평화롭고 작은 시골이었다.
옥수수 농장, 양계장, 보리농장, 사탕수수-아마도?-농장...
아들은 에스파냐어밖에 할 줄 몰랐기 때문에 그가 하는 말의 반 정도밖에 알아듣지 못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집 옆의 작은 돼지농장을 보여주었다.
이 동네 전통 목축업같은 것 같았다. 마을의 모든 집들이 하나씩 이런 헛간을 가지고있었다.
 
헛간의 돼지들은 내가 한 번도 본 적 없는 품종이었다.
 돼지들은 더럽고, 못생기고, 이상하게 긴 목과 꽥꽥거리는 목소리를 가지고 있었다.
진흙에 뒤덮인 얼굴은 평범한 납작한 코의 돼지보다는 뭔가에 얼굴이 잘린 것 같이 보였다.
 
"거 참 기분나쁘게 생긴 돼지네."
나는 영어로 혼잣말 했다.
 
바로 그 순간, 한 돼지가 우리에게 달려-달린다기보다 무릎과 팔꿈치로 기는 것 같아 보였다-왔다.
그리곤 돼지가 꿀꿀거렸다.
 
 
"신이시여, 당신 영어 할 줄 알아요?"
 
 
 
sunnyCA5S6LU6.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7-03-19 08:53
 
음.....이거...유머로 분류해야 되는건지....흐~~
우주정복자 17-03-19 13:08
 
이게 무슨... ㅋ
Joker 17-03-20 18:15
 
방문한 외지인들을 팔다리 절단하고 저런 식으로 돼지처럼 키워왔다는 얘기로 보이는데요.
내용을 제대로 이해하셨다면 유머스러운 부분은 없다고 보여집니다.
     
아날로그 17-03-20 22:19
 
음...다시 읽어보니 그렇군요....
번역의 한계인가요?...
저걸..영상으로 연출했다면...순간 섬뜩! 했을거 같습니다.
          
Joker 17-03-21 15:57
 
그러게 말입니다.
저런 내용이 실제라는 상상을 하는 것만으로도 대단히 정신 에너지를 많이 갉아먹게 하네요.
똥개 17-03-22 00:28
 
흠~
어이순실 17-03-22 01:47
 
외지인들을 저렇게 만든 주인이 굳이 저기를 구경시켜줬다는건 영어를 할줄 안다고 대답하는 찰나에 뒤통수에 둔기 어택 들어올 각
 
 
Total 5,98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14366
5982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무서운 이야기 무전 여행 폭스2 15:37 88
5981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실화 해변에서 있었던 일 폭스2 15:23 50
5980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포항 청계리 저수지 폭스2 15:21 41
5979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공포의저수지 폭스2 15:19 45
5978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서해 섬의 어느 폐가 폭스2 14:27 46
5977 [괴담/공포] 좀비드래곤 공포라디오 군대 괴담 백령도 폭스2 14:20 42
5976 [괴담/공포] [군대괴담]저도이야기 폭스2 14:17 56
5975 [괴담/공포] [토미] 살인..10년간 같은수법 복면을 쓴 연쇄살인마를 잡… 폭스2 14:08 69
5974 [괴담/공포] [토미]#1-1 미국기지촌 종업원 윤금이 살인사건 | 토요미… 폭스2 14:04 61
5973 [괴담/공포] [왓섭! 체험실화] 철책선의 개 - 동물을 학대하는 싸이코 … (1) 폭스2 12:45 57
5972 [괴담/공포] [번역괴담][2ch괴담][862nd]음성 키보드 (1) 폭스2 12:33 48
5971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친구의 빙의실화 (괴담/무서… (1) 폭스2 12:32 36
5970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팔자를 반으로 나누다. (괴… (1) 폭스2 12:30 36
5969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신내림 받은 사연 (괴담/무… (1) 폭스2 12:29 43
5968 [자연현상] 오싹하고 신기한 동물과 곤충에 대해 몰랐던 사실 (1) Den1 06:30 212
5967 [괴담/공포] 아이의 입에서 나왔다곤 믿기힘든 소름끼치는 말들 라이크 04-29 402
5966 [괴담/공포] [왓섭! 번역괴담] 악마와의 거래 - 신이 만든 피조물은 모… 폭스2 04-29 279
5965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귀신의 해코지-2편 (괴담/무… 폭스2 04-29 101
5964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귀신의 해코지-1편 (괴담/무… 폭스2 04-29 101
5963 [괴담/공포] [왓섭! 체험실화] 지게를 진 남자 - 국사봉 산자락에서 목… 폭스2 04-29 142
5962 [자연현상] 현실판 걸리버섬!! 이 섬에서 1년만 살면 키가 10cm나 자란… (1) Den1 04-29 361
5961 [괴담/공포] [번역괴담][2ch괴담][861st]커다랗고 반투명한 토끼 (1) 폭스2 04-28 337
5960 [괴담/공포] [허울-괴담장편]동해초 5부 (완결) (1) 폭스2 04-28 152
5959 [괴담/공포] [허울-괴담장편]동해초 4부 (4/5) (1) 폭스2 04-28 108
5958 [괴담/공포] [허울-괴담장편]동해초 3부 (3/5) (1) 폭스2 04-28 164
5957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신축건물의 공포 (괴담/무서운… (1) 폭스2 04-28 117
5956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신축건물의 공포 (괴담/무서운… (1) 폭스2 04-28 2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