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1-01-16 00:49
올드팝 don mclean - vincent
 글쓴이 : 아이유짱
조회 : 283  




고흐를 그리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귀염뽀작 아이유짱이에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21-01-16 02:43
   
이노래 넘나 멋지고 감미롭삼...

울집 화장실마다 고호 사진 걸어놨삼.

화병, 스타리나잇... 뭐 짝퉁이지만. ㅎㅎ

그리며란 말이 참 잼있는 표현 같삼...

그리워하며겠지만 그림그리듯 공감각적인 느낌마져...
     
아이유짱 21-01-16 14:49
   
몇년전에 고호의 그림속 장소를 따라가며, 고호의 싯점에서 그림을 설명해주는 프로가 있었는데
정말 좋았어요. 고호가 즐겨찾던 식당, 카페에서 직접 체험해보고 그런 프로였는데...지금은 그런 프로 안 만들죠
뱃살마왕 21-01-16 03:00
   
스타리 느타리 나잇~~~
고교시절 이걸 외우고 폼잡으려고  흠 
그당시 서울에 몇개 없던 남녀공학에
남자4반 여자 4반의 서울에서 미니 학교였던지라 .
아 좋다
     
아이유짱 21-01-16 14:46
   
뱃쌀아재 좋은 고등학교 댕기셨나봐유 ㅋ
          
뱃살마왕 21-01-17 00:10
   
관악산 바라보며 한강은 안고 있던 적이 ㅎㅎ
               
아이유짱 21-01-17 01:54
   
물론 하늘에 우뚝 솟았겠죠? ㅋㅋ
인왕 21-01-17 00:26
   
좋은노래를 생각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근 20년전에는 참 지겨울 정도로 듣던 노래거든요.
어릴때는 앵그르 좋아하다 고등학생때는 카라바치오
졸업후에 액자가게에 돈받고 그림 그려주려고 유화를 독학하다보니 그제서야 고흐와 모네를 좋아하게 됐었어요.
그때 스타리나잇 임화도 많이 했었네요.

그때가 저한테는 가장 행복했던 시절 같습니다.
뭐 그때 인연들이 전부 해피엔딩으로 끝나지는 않았지만요.ㅎㅎㅎ
     
아이유짱 21-01-17 01:59
   
헐...미술학도셨을까요?
유화를 독학으로...재능이 상당하셨나봐요
인왕님이 40대?
          
인왕 21-01-17 03:32
   
세상에.... 30년을 20년으로 적었군요. 아직 40대이긴해요.ㅎㅎㅎ
유짱형님보다 10살쯤 어린 것 같네요.

오해하지마시라고 쓰면 독학이라니까 좀 거창한데 액자가게 사장님이 화실친구 아버지셔서...
그때는 눈에 뵈는게 없이 깝죽대고 다니다가 대학때 교환학생(?)으로 온 이태리애랑 중국애 보고 겸손을 강제로 배웠습니다. 그때나 지금이나 변변치않죠...
               
아이유짱 21-01-17 07:32
   
10살쯤 어린 것 같네요
이거 5살쯤으로 수정해주세욧!
                    
인왕 21-01-17 14:34
   
경솔한 발언 사과드립니다!!! 빠른 사과는 인정이 국룰입니다요...5살쯤 많....
Schwabing 21-01-21 02:49
   
이곡을

아이유가

부른다면 ?

상상만해도 돌아버릴거 같네요. 이뻐서요.
 
 
Total 51,70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9) 객님 11-09 48907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118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6870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8475
51706 정오의 희망곡 Good Day - Peter White 귀요미지훈 11:53 24
51705 <메이플하우스> 이야기 (10) 아이유짱 00:29 61
51704 모닝팝 George Benson - Lady Love Me ( One More Time ) (21) 귀요미지훈 03-07 159
51703 어제 오늘 찍은 사진들... (21) 진빠 03-07 400
51702 방금 전에 또 꿈을 꿨어요` (14) 치즈랑 03-06 270
51701 아침에 정말 좋은 꿈을 꿨음. (12) 치즈랑 03-06 192
51700 오늘의 쉰곡 079: 봄여름가을겨울 - 못다한 내 마음을 (6) 헬로가생 03-06 114
51699 5월의 어느날 밤에 (16) 인왕 03-06 124
51698 모닝팝 Dire Straits - Walk Of Life (13) 귀요미지훈 03-05 149
51697 왐마 자사고 겁나 쎄네유 ㅠㅠ (37) 아이유짱 03-04 457
51696 오늘의 쉰곡 078: Lenny Kravitz - It Ain't Over Til It's Over (6) 헬로가생 03-03 169
51695 오늘의 추천곡) 그룹 스모키 노래 Living Next Door to Alice , Mexican … (7) 날으는황웅 03-03 184
51694 G선상의 아리아 (8) 귀요미지훈 03-03 278
51693 그녀의 웃음소리뿐 (11) 귀요미지훈 03-03 207
51692 30대 아재는 릴보이를 모르고, 10대 고딩은 타블로를 모르네 (10) 목요출생 03-02 392
51691 그룹 들국화의 행진 (1985) (15) 날으는황웅 03-02 189
51690 저 기억하시는 분들이 있으시려나ㅋㅋ (12) adella 03-01 433
51689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 스텔라 아투아 미드나잇 라거 (12) 진빠 03-01 245
51688 새벽에 노래한곡~170 (6) 촌팅이 02-27 196
51687 우리 쉰 영화음악 00001100 - 동감 - 너를 위해 (15) 진빠 02-27 207
51686 함께들어요 Stratovarius--forever (1) 백전백패 02-26 184
51685 개인적으로 이분이 여자가수중 가창력으로는 우리나라 최고라 … (1) Schwabing 02-25 650
51684 민중가요도 이렇게 훌륭할 수 있음을 깨닫게 해준 음악 (5) Schwabing 02-24 537
51683 헬가와 함께 들어요 019: Robin Schulz - Sugar (3) 헬로가생 02-24 193
51682 잡게에서 친목이 말이 많은데 (8) 턀챔피언 02-24 36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