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6-05 10:04
이번 AI와 배터리, 그리고 4차 산업혁명 경제형성에 대한 강의를 듣고 왔는데 나름 요약해봤습니다.
 글쓴이 : 파스토렛
조회 : 748  


요약 축약 버전

1. 테슬라는 앞으로 더 잘나갈 것이다.

2. 벌써 미국 시장에서 BMW의 대부분이 테슬라에 밀렸다 

3. 테슬라의 이런 성공 요인은 차를 만드는 회사가 아니라 AI소프트웨어 회사이기 때문이다.

4. 몇년전 사람과 고양이도 구분못하던 AI가 몇년간의 데이터가 축척되니 자전거와 오토바이를 구분한다.

5. 테슬라의 또다른 경쟁력은 시장을 확보하고 공급처를 찾는 방식이다.

6. 테슬라의 배터리 공급의  1원칙은 무조건 싸게 

7. 테슬라는 소프트웨어만 투자한다 . 

8.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핸드폰을 잘 만드는 회사이다.

9. 테슬라의 AI축척은 따라가기 힘들다 , 한국은 한국이 잘하는 모방을 빨리 시작해야 한다.

10. 배터리는 어차피 35년전 기술과 지금의 기술과 큰차이가 없고 , 
    가장 효율적이고 빠른 생산라인과 공정기술을 가지고 있는지 이다. 

11. 테슬라는 오히려 광산에 투자하고 있다 . 

12. LG는 지금 최고의 기회를 잡고 있지만 그져 납품처에 끝날수 있기도 하다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파스토렛 20-06-05 10:10
   
한국이 휴대폰시장에서 애플과 경쟁이 가능했던건 스티븐잡스의 죽음이라고 표현하며,

한국도 최고의 제품을 만드는데 멈추지 말고 , 어떻게 하면 최고의 제품을 만들수 있는지 생각의

진화를 해야  4차 산업시대에 리더 국가로 자리잡을수 있다고 합니다.
아이유짱 20-06-05 10:16
   
저도 요즘 4차 산업혁명이후의 삶의 변화에 대해 공부하고 있어요
이런 강의 있으면 듣고 싶네요
     
파스토렛 20-06-05 10:37
   
맞습니다 . 저도 회사일정으로 간 강의였지만 , 아는만큼 들리는것 처럼
(퇴원 후 첫 일정 )
제가 사전에 어느정도 공부했다면 강사님이 하는말을 더 잘 이해하지 않았을까 합니다.

좋은 자료 있으면 더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이유짱 20-06-05 11:03
   
많이 올려주세용
신의한숨 20-06-05 13:35
   
한가지...배터리 기술이 35년전 기술은 아닌데...

배터리는 어차피 35년전 기술과 지금의 기술과 큰차이가 없고 ,
 가장 효율적이고 빠른 생산라인과 공정기술을 가지고 있는지... 라기 보다

배터리는 충전시간과 부피,중량 대비 에너지 비율이 가장 중요
즉 신소재 기술이 핵심
     
파스토렛 20-06-05 14:37
   
아마 강사님도 그쪽 전문이 아니시다보니 원천기술의 변화를 이야기 하신게 아닌가 합니다.

틀린 내용이 있다면 ,제가 잘못 이해한거 일수도 있구요  죄송합니다.
          
신의한숨 20-06-05 15:26
   
죄송하다니요.
원래 기술에 대한 정보는 교류를 통해 보정하고 확인하는거구만요
개인적으로는 강사를 직업으로 다니는 사람들의 이야기는 그다지 기대하지 않는편이라.
제가 국내 배터리 제조업체도 다녀보고 나름 전기전자분야로 먹고 살다보니...
     
존버 20-06-06 05:44
   
35년전 소니가 처음 리튬전지 만들고 그후 발전이 없슴
처음 Cell당 3.7V 지금도 3.7V임
강사가 맞는말임
테슬라는 평판형이 아니고 구식 원통형 사용함
          
신의한숨 20-06-06 07:41
   
전압이 같다고 같은 품질의 배터리라고 생각하시는건 오류
               
존버 20-06-11 18:12
   
기본 기술이 발전된건 없고 충전빨리 하는건 밧데리 기술이 아니고 회로로 만드는 거임
셀틱 20-06-05 15:56
   
대중들은 스페이스X 가 화성이나 다른 행성에 뜬 구름잡기로 부자들 여행이나 보낼 줄 알았습니다.
헌데 실상은 저궤도 위성을 띄워 우리가 생각지 않던 인프라 독점이 목적이었듯이,
전기차가 다가 아니라 전기차도 그 인프라 가운데 일부라는 거죠.
진빠 20-06-06 01:51
   
AI부분은 따라가기가 쉽지 않고 시간이 걸려서..

인수 합병으로 쫓아가는걸로 알고 있네욤..

근데 너무 테슬라 얘기네요. 대단한 회사인건 맞는데..
     
신의한숨 20-06-06 07:39
   
강의용으로 테슬라 관련 자료만 집중하고 온듯.
배터리가 35년전 기술과 차이가 없다는 소리는
자동차 엔진이150년전 내연기관 기술과 차이가 없다는 소리랑 같은 소리임.
리튬전지는 용량이 3배이상 늘었고 충전시간과 횟수도 그 이상의 효율로 발전
전압이 3.7v 라는것은 호환성 규격의 문제이지
같은 전압이라고 같은 품질 배터리라고 생각하는것은
전기의 기초도 모르는 이야기임.
          
진빠 20-06-06 07:46
   
끄덕끄덕 그렇것 같네요..
러키가이 20-06-06 05:04
   
앞으로 자동차 노조들은 사라질것이고 ===> 자동차 제조 자동화 라인

커피는 바리스타 등이 만들지 않고 ===> 각종 커피 머신이 A B C...등급을 대신 (마치 사람 A B C 처럼...)

복지사 + 물리치료사 같이 사람의 심리적+육체적 관리하는 직종이 뜰거 같음 (노년 인구 증가+다문화도 한몫)

그리고 부동산은 건물 아파트에서 ===> 토지 등으로 옮겨갈듯함

인터넷 속도로 인해 앞으로 온라인 시장은~

처음 시작할때 기준으로 27배 (3*3*3 초창기 발전기 융성기) 발전할것이라고 말하며

오프라인 시장...소위...소상공인들은 온라인 시장과는 반대로 1/27 로 점진적으로 축소될거임;;;

즉 개인영업자들은 점점 사업성공률 보다 사업실패률이 높아져서 ~ 차라리 장사 안하는게 득이 되는 시대가~

유소년 청소년 등이 출생률의 저하로 학원가 등은 절반이상 망하거나 규모가 축소~조정 되고

자동화를 등에 업은 업종 등은 빠른 발전을 이룰듯 함;;;

통화 측면에서도 예전 기축통화 위주 (달러 유로 엔화 등) 등도 급격히 조정되기 시작하고

암호화 화폐가 다시한번 돌풍이 올것이며

새로운 인터넷 모바일 은행(토스 카카오뱅크 등) 등이 발전될거임

반면에 인력이 축소되는 은행원들 등은 새로운 조정 국면으로 축소 예상 (지점 감소 ATM 증가 등)

.......
 
 
Total 51,3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279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6430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131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2970
51381 뛰고 왔슈~ (4) 귀요미지훈 10-26 43
51380 수확하는날. (15) 진빠 10-26 116
51379 The Whispers - Keep On Lovin' Me (4) 귀요미지훈 10-25 75
51378 이새벽에 락발라드한곡 (2) 백전백패 10-25 129
51377 새벽에 노래한곡 RE:시작 (7) 촌팅이 10-25 112
51376 만화 (20) 귀요미지훈 10-24 322
51375 큰아이 실기 시험 있는 날... (9) 치즈랑 10-24 248
51374 오늘의 쉰곡 056: Us3- I Got It Goin' On (4) 헬로가생 10-24 68
51373 세상아 비켜라, 청춘이 간다(3)! (18) 아이유짱 10-23 144
51372 부러운 59세 형님 (13) 귀요미지훈 10-23 747
51371 오늘의 쉰곡 055: K7- Come Baby Come (3) 헬로가생 10-23 71
51370 귀지설문 (18) 귀요미지훈 10-23 172
51369 친게아재들이 지아이조라면 (11) 헬로가생 10-22 132
51368 진빠님이 노아 이야기를 하셔서 (15) 헬로가생 10-22 156
51367 아침엔... (9) 귀요미지훈 10-22 118
51366 오늘의 쉰곡 054: MC 스나이퍼 - 자메이카 보이 (7) 헬로가생 10-22 126
51365 세상아 비켜라, 청춘이 간다(2)! (21) 아이유짱 10-21 162
51364 가을 발라드 (3) 오스트리아 10-21 88
51363 밥의 추억 (14) 귀요미지훈 10-21 103
51362 기원전 30세기 (AKA 삼십세끼) (32) 진빠 10-21 446
51361 세상아 비켜라, 청춘이 간다(1)! (10) 아이유짱 10-20 171
51360 오늘의 쉰곡 053: 등려군- 時の流れに身をまかせ (7) 헬로가생 10-20 156
51359 따뜻한 해변가에서 칵테일 한 잔 (17) 귀요미지훈 10-20 151
51358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001 (16) 진빠 10-20 133
51357 편안히 주무셨슴꽈? (12) 치즈랑 10-19 20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