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3-23 19:37
우리나라도 이탈리아도 힘내요!
 글쓴이 : 촌팅이
조회 : 1,116  








친게분들 모두 건강하게 잘 지내고 계시죠?

미국에 계신 진빠님과 가생님 그리고 아넬로님도 잘 지내시나 모르겠네요



저는 뭐 아주 건강히 잘지내요ㅎ




다만

연간 수입의 40%를 차지하는 1/4분기를 

게임기와 같이 철없이 뒹굴뒹굴로 보내다

(유아동제품은 2월~4월 까지가 주문 젤 많이 들어와요ㅠㅠ)



올해 일은 망했구나 그리고 현재 이탈리아가 많이 심각하구나"


라고 최근 현실자각

자각이후 부턴 정신줄 놓고 보내고 있답니다 


dd.gif




게다가

여기는 TV를 틀어도 커뮤니티를 가도 인터넷뉴스를 봐도

모두 안 좋은 소식들만 보이는데다


그나마 화창하던 날씨는 

검은구름들이 꾸물거리며 차갑고 센 바람을 내뱉고 있네요 


더 우울ㄷㄷ






암튼 

이탈리아는 현재 어느 지역에서 사망자가 많이 나오나

사망자 연령대가 어떻게 되나 검색을 해보다



3월 18일 목요일  il sole (일 솔레) 라는 신문에 난 자료가 있어 올려보아요 








각 지역별 사망률

capture-20200323-095959.png







사망자 성별과 연령

02cf2d71a10bacd8af62af53bb9b0190ba3326ff.jpg



보시면 연령대는 70~89세에 

성별로는 남성이 코로나 사망자의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어요


(저 표를 보고있자니 부모님과 친척분들 걱정이 많이 드네요)




우리나라 언론에 이미 나왔던 내용이고 다들 아시겠지만



많은 수의 환자들을 보살피기엔 

시설도 인력도 많이 모자라 포기하는 경우들이 있어서 

여기 언론에도 계속 나오며 비판과 비난의 소리가 커져가고 있어요 




며칠 전 어떤 방송에서 

이탈리아 북부 크레모나에 있는 임시병원 현장을 취재하는 탐사프로를 보고 있는데



그곳에서 환자들을 치료하는 의사 중 한 명이 울먹이며 말하던게 생각이 나요 



"현재 우리는 모든게 부족한게 사실이다 

하지만 그 어떤 나라라도 우리 같은 상황에 처해지면 

어쩔 수 없이 현실에 무릎을 꿇고 말 것이다 


이탈리아 언론들과 국민들은 우리를 미워하지 말아달라

그리고 제발 우리를 도와달라  여긴 지옥이다"





우리나라도 아직 발병자와 사망자가 나와 

너무 가슴아퍼요 

하지만 진정세가 조금씩 보이는 것 같아 다행이라 생각듭니다



진정이 되어 모든 상황이 끝나면 



우리가 안전한 범위 내에서만

이탈리아에 인도적인 도움을 줬으면 좋겠어요 



여기는 EU 그 잘난 EU 면서도 

 막상 급해지니 

이탈리아에 누구 하나 도움을 주려 하질 않네요



이 상황들이 모두 끝나면 

아마도 이탈리아는 많은게 변하지 않을까 싶어요




아! 변화하니 생각나네요

 이탈리아에도 이런 사이트가 생겼네요





야들 특성상 이런 거 전혀 관심 없어 하는데

이제는 심각한 현실을 인지한 듯 해요 



다들 아시겠지만 

요즘 이탈리아, 특히 북부지역 (롬바르디아) 슈퍼들 

어딜가나 요렇거든여



5070258_Coronavirus_in_Italy_milano_3.jpg





5e74a2a72300003d1ade4c4b.jpg







위 링크는 밀라노에 문이 열려있는 슈퍼 관련 정보 인데


클릭하면 현재 해당슈퍼에 몇 명이 장을 보고 있고

밖에서 몇 분 아니 몇 시간을 줄을 서서 기다려야 하는지 



슈퍼내부에 인원수와 장을 보기 위한 대기시간의

정보를 주는 사이트에요 



capture-20200323-095750.png





암튼


이제는 더이상 우리나라도 이탈리아도

사망자가 제발제발 그만 나왔으면 좋겠어요


코로나 환자들 100%회복 후 귀가!!



 이런 뉴스를 최대한 빨리 보고 싶고 


다시

따듯한 봄햇살 속에서 

옹기종기 모여 즐겁게 열심히 일하며 놀고 싶어요



간절히 바라고 또 바래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Ti auguro una lunga felicità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agic 20-03-23 19:49
   
EU는 괜히 가입했어요. 국가가 급하면 환율이 올라도 돈을 찍어내야 하는데, EU에 가입한 나라는 경기가 안좋아지면 더 망해지는 구조죠. 그리고 베를루스코니가 12년간 총리해먹게 놔둔 이태리 국민들이 죗값을 치르는 듯 하네요.
아이유짱 20-03-23 19:54
   
역시 어르신들이 마니 돌아가셨네요
로마의 후예들이여, 살아나라!
아직 안가봤다꾸!!!
flowerday 20-03-23 20:21
   
우리 같이 잘 견뎌봅시다.
물망초 20-03-23 20:36
   
이탈리아에는 아는 사람 없었는데
온라인 세상 이지만 촌팅이님 알고나니
지금 이탈리아 상황이 걱정이 되네요
대한민국이 빨리 진정 되고나면 이탈리아에
구호 손길이 가길 빌어 봅니다
신의한숨 20-03-23 20:44
   
사람들이 집안에 콕 박혀 있는 바람에
올 연말에 신생아가 엄청 출생 할 겁니다!!
대박 나실겁니다.  ㅎㅎㅎ
보미왔니 20-03-23 22:47
   
이탈리아~ 힘내려무나~~

슬기로운 의사생활도 보구~~
러키가이 20-03-23 22:51
   
가생 특파원겸 -0- 친목 특파원 -0- 촌팅댁 무사히 잘 보내유~!
     
물망초 20-03-23 23:01
   
.복씨는 뭐해유~~~
리루 20-03-23 23:12
   
무탈하게 힘내시길~
가을애 20-03-23 23:35
   
한국도~ 이탈리아도~ 다른 나라들도~ 모두 잘 견뎌내길~~~

모두 건강하게, 행복하게 웃으며 지냈으면~*
우왕 20-03-24 00:35
   
이번 eu 대처에 많이 놀랐습니다
모쪼록 건강만 하세요
헬로가생 20-03-24 00:44
   
여기도 짱개들 때문에 뭔 고생인지 모르겠습니다.
전 뉴욕집을 떠나 변두리시골집에 와 있습니다.
들어오는 돈 $0.
모델애들 굶어죽게 생겼음... ㅠㅠ
빨리 다시 서로 옹기종기 밥 먹고 술 마시던 때로 돌아갔으면 좋겠네요.
주짓수도 하고 싶어 몸이 근질 거리네요.
아들이 좀 크면 같이 할텐데... 아직 너무 작아서...
뉴욕도 응원해 주세요.
Andrà tutto bene!
진빠 20-03-24 01:01
   
빨리 두 반도 국가~~ 힘내자~~!
황룡 20-03-25 14:57
   
힘내세요 형님
부분모델 20-03-27 18:01
   
이탈리아 얘기만 나오면 촌팅님 걱정이 되는 건 어쩔 수 없나봐유

코로나에 인종차별에 걱정이 한둘이 아녀유

가족들 모두 별 일 없이 지나가길 바랍니다
항해사1 20-04-01 18:23
   
무탈하시기를 바랩니다.
 
 
Total 50,9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554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260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7263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48996
50917 처음 와봅니다 (6) Arseanal 04-06 95
50916 한국관광공사 추천 4월여행, 마음을 비우고 혼자 걷기 좋은 길 (2) 러키가이 04-06 224
50915 유달산 아래서 만나는 따뜻한 감성, 목포 서산동 시화골목 (3) 러키가이 04-06 89
50914 당신은 천사와 커피를 마셔본 적이 있습니까? (8) 하늘바라봄 04-05 692
50913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줄리아드 대, 뉴욕필하모닉의 콜라보 보… (3) 헬로가생 04-04 285
50912 너를 향해 가고 있다 (1) 오스트리아 04-04 135
50911 있다 미국동부시간 3시에 써크두솔레이 써커스 해요 (7) 헬로가생 04-04 462
50910 오랜만에 글 쓰네요. (20) 고소리 04-03 225
50909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10 Stella Artois 스텔라 맥주 (18) 진빠 04-03 214
50908 호텔 먹캉스 콜? 별실에서 오붓하게 즐기는 호텔표 이색보양식 (1) 러키가이 04-03 263
50907 오늘의 쉰곡 022: Soggy Bottom Boys - I Am A Man Of Constant Sorrow (5) 헬로가생 04-02 147
50906 그들 EP 6 - 3차 은하대전 (13) 진빠 04-01 316
50905 맑은 공기 마시며 산책(하고싶다)! 이른 봄의 강원도 산책길 (3) 러키가이 03-31 316
50904 이제는 쇼핑도 관광처럼!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는 컨셉 (3) 러키가이 03-31 230
50903 봄에 걷기 좋은 신비의 섬, 보령 '외연도' (2) 러키가이 03-31 182
50902 새벽밤 노래한곡~~~ (1) 달콤한로케 03-31 138
50901 이런글은 요기다만 올려야쥐~~ (13) 신의한숨 03-30 268
50900 거창 트로이카 Y자형 출렁다리, 늘해랑누리길, 산림치유센터 (5) 러키가이 03-29 584
50899 봄이 오는 북한강...(feat 구길 드라이브) (11) 아이유짱 03-28 342
50898 [무료게임] 갓픽게임즈 World War Z, Figment, Tormentor X Punisher (9) 부분모델 03-28 497
50897 [무료게임] 구글플레이 monument valley2 (10) 부분모델 03-27 562
50896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09 Warka 폴란드 맥주~! (12) 진빠 03-27 354
50895 걸리버여행기의 엽기적인 후반부 / 편집당할수 밖에 없었던;;; (3) 러키가이 03-27 577
50894 청정 자연에서 먹고 놀고 자고, 호캉스 in 정선 (3) 러키가이 03-26 634
50893 무인도 사이를 걷다, 신안 무한의다리 (1) 러키가이 03-26 35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