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0-19 22:09
말레피센트라는 영화를 보고있습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989  

이게 2가 개봉했는데 저는 1을본적이 없어서 지금 넷플릭스에서 보고있는데요...

음...

보다보니 이게 잠자는 숲속의 공주에서 따온 이야기인가보네요.

순진했던 소녀가 복수심에 악에 물드는 그런 이야기?

보다보니 이 누님 이렇게 얼굴에 볼살이 없었었나 싶기도 하고...


근데 왕국이라고 하면서 병력이.....

백 몇명 될까말까 싶기도 하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10-20 00:41
   
1을 봤는데...

딸래미 옆에서 졸았던 기억.. ㅎㅎ

극장만 가면 졸림..ㅋㅋ
     
선괴 19-10-20 09:25
   
취향에 맞지않는 영화를 본다면 극장 분위기가 졸기 딱 좋은 분위기인 건 사실이죠.. ㅎㅎㅎㅎ
촌팅이 19-10-20 01:59
   
디즈니에서 만든 영화네요

디즈니는 뭘해도 중타는 쳐서 관심이 가는 영화네요ㅎ
     
선괴 19-10-20 09:26
   
네.
저도 그럭저럭 괜찮게 보기는 했는데 이게 2편이 나올정도인가 하면 고개가 갸웃둥해지긴 해요.
황룡 19-10-20 07:53
   
그냥저냥 볼만했던 영화 ㅋ
     
선괴 19-10-20 09:26
   
적극 공감합니다.
시간떼우기로 볼만은 했는데 뭐. . 직접 찾아서 볼 정도는 아니었어요.
보미왔니 19-10-20 09:18
   
잉글랜드 찰스왕이던가~? 조지왕이던가~? 그때 왕이 동원가능한 병사가 100명쯤이었단 얘길 들었어요~~
글서 왕궁 수비만 겨우 하는정도였다고 들었어요~
     
선괴 19-10-20 09:29
   
아하~
그렇군요.
쉽게말해 왕이 개인적으로 동원가능한 사병이라는 소리군요.

그러고보면 유럽은 왕을 중심으로하는 강력한 중앙집권이 아니었었죠.
          
Dominator 19-10-20 18:51
   
중세시대 왕권이라는게 굉장히 하찮았죠.
이유는 캐톨릭 교황권이 워낙에 어마무시 했고, 캐톨릭 세력이 왕권을 압박 하기도 했고요..
대표적으로 카노사의 굴욕사건 같은...
때문에 유럽에서 왕권이 강화되기 시작한 시기가 십자군 원정실패 이후라고 보는 시각이 많습니다.
13세기 중반즈음에 십자군 전쟁이 끝났고, 말리피센트.. 정확히는 슬리핑 뷰티의 시대배경이 14세기라고 언급되고 있으니까(차이코프스키의 발레곡 잠자는 숲속의 미녀 사대배경이 14세기로 설정돼 있어요.ㅋ).. 얼추 과도기적 시대배경이라고 보면 맞을듯..
의외로 유럽역사에 충실한(??) 영화로군요.ㅋㅋㅋㅋㅋ
               
선괴 19-10-21 08:04
   
원정이 실패했는데 오히려 왕권이 강화되다니 아이러니하네요.
원인은 그 십자군전쟁에 동원된건 왕이 아닌 귀족들의 병력이 많아서였을까요?
때문에 귀족들의 힘이 약해진게 왕권강화로 이어진  듯 한 느낌?
러키가이 19-10-22 02:16
   
-0- 뭐 걍 재미나게 보고 나오면 되쥬 ~ 특히 먹을거 있어야 함 -0-
     
선괴 19-10-22 19:52
   
옳은말씀이십니다.
그렇죠.
재미있게 보면 되는거겠죠
 
 
Total 50,4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2948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155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4668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413
50494 경찰서 다녀왔습니다. (35) Dominator 11-15 641
50493 펭수 좋아하는 아재들 없어요? (16) 나는자유다 11-15 371
50492 오밤중에 주먹질 했네요..;;; (22) Dominator 11-15 872
50491 역시 자동차를 꾸밀때 가장 즐겁네요. (16) 선괴 11-14 265
50490 블루스? R&B? 잘난체좀 해보겠습니다.ㅋㅋ (30) Dominator 11-13 335
50489 586 삼촌들만 입장 (11) 귀요미지훈 11-13 558
50488 저도 한곡 올리고 퇴장 (4) 러키가이 11-13 137
50487 저도 한곡 올리고 퇴장 (7) Dominator 11-13 153
50486 새벽에 노래한곡(촌팅이님 대타) (9) 아이유짱 11-13 118
50485 기득권 586은 이제 꺼지라구? (27) 아이유짱 11-12 311
50484 오늘은 아재들`감성인가유` (25) 치즈랑 11-12 163
50483 악보 박자쯤은 가볍게 무시하고 부르시는 음유시인... (25) 진빠 11-12 267
50482 여돌 숨겨진 수록 띵곡목록 올려봐요! (5) BarcaLEE 11-12 198
50481 넷플릭스 질렀습니다. (12) 선괴 11-11 709
50480 남자심장을 두근거리게하는 이세상 2가지 ㅋㅋ (29) 진빠 11-11 830
50479 비도오고 가을이라 음악 몇곡 (5) Dominator 11-11 194
50478 남자심장을 두근거리게하는 이세상 3가지 (7) 대한사나이 11-10 836
50477 일요일 아침~~~ (11) 물망초 11-10 257
50476 엄마가 심혈관 질환을 앓고 있어서 폴리코사놀 하나 사줬는데 (2) 나는자유다 11-10 613
50475 5년만의 상봉` (23) 치즈랑 11-09 502
50474 조선시대 무과시험 종목 따라하기 (27) 귀요미지훈 11-09 859
50473 아..주사 너무싫으네요 (4) 백전백패 11-09 237
50472 아래에 여성의 군복무문제 말인데요 (16) 대한사나이 11-09 277
50471 쥬스님께 심심한 위로를... (29) 아이유짱 11-09 307
50470 인생 첫 승진? 을 하게될거같습니다. (17) 선괴 11-09 3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