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5-23 12:31
며칠 지나긴 했지만 늦게나마 올립니다
 글쓴이 : adella
조회 : 283  

다들 잘 지내셨죠?

저는 지난 주말 METLIFE 스터디움에서 있었던 BTS 콘서트를 다녀왔습니다.

생존 신고 겸 해서 사진 몇 장 투척하고 퇴장하겠습니다.

이것 저것 구경하느라 사진을 제대로 못찍은 점 양해 부탁드려요ㅋㅋㅋ



collage01.png


이게 아마 거의 끝나갈 때 즈음 찍은 사진 같네요 불꽃 터지는걸 보니



collage02.png


요 아이는 사람이 이렇게 많았다는걸 보여드리려고 올립니다ㅎ 



collage03.png


콘서트가 종반으로 넘어갈 무렵 일거에요 아이고...핸드폰 카메라에 빛이 들어가는 바람에 사진들이 화질이 영....죄송합니다 수전증이 심해가지고ㅋㅋㅋ



collage04.png

collage05.png


요정도에서 끝나는 걸로 하겠습니다. 주변 사람이 찍혔거나 좌석 추측이 가능한 사진들이 대부분이라 

다 빼다보니 안전하다고 생각한 컷이 얼마 없네요ㅋㅋㅋㅋ

나름 재미있는 콘서트였습니다

사실 저는 주변에 바글거리는 미국 사람들과 제 바로 옆 쪽의 꼬꼬마 남매가 가사를 줄줄 외우는걸 보는게

더 신기했습니다만ㅋㅋ.....

이거 참 격세지감이라 해야할지 아니 뭐 그렇다고 제가 이런 말을 할 정도로 

나이를 충분히 먹은건 또 아니지만서도ㅎㅎ 여하간 상당히 인상적이었어요.

스크린 화면에 초점이 맞춰진 사진들은 일부러 밝기를 어둡게 해서 찍은 것들이다 보니 관객석의 

응원봉 빛이 같이 사라지거나 어두워져버린 부작용이 있더라고요.

그래도 관객석을 주로 찍은 사진들은 꽤 선명하게 잘 나왔습니다.

그럼 저는 이 즈음에서 인사드릴게요.

뿅☆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05-23 12:42
   
와~~ 수퍼보울이라도 하는줄~~

대단하군요~~

파이팅 BTS~

울 아들래미는 TWICE LA공연 가려고 했다가 표를 못구했다는... ㅎㅎ
     
adella 19-05-23 12:48
   
으엇....트와이스 표도 전쟁이었나보네요
전 사실 린&이수 콘을 가고 싶었는데 그 쪽은 제가 시일이 안 맞아서ㅠㅠ
          
진빠 19-05-23 13:00
   
그런가봐요..

지 친구랑 작당모의하고... 지 엄마 허락떨어지고

막상 사려고하니.... 이미 끝....

친구들은 가는데.. 뭐.. 지 엄마 눈치보다가 늦게 말하는 바람에.. 그렇게 됐네요..

울 아들만 못가게 됀... 아쉬운 상황...
               
adella 19-05-23 13:35
   
역시...일단 저지르고 나서 허락맡으러 가는 저같은 성격이 가끔은 이득이 될 때도 있더라고요ㅋㅋㅋㅋㅋ
치즈랑 19-05-23 14:25
   
델라님 덕분에`역사의 현장을 보는 듯`
엄청나군요~~~~~!!!!
     
adella 19-05-24 11:51
   
만족하셨다면 저는 행복합니다ㅋㅋ
아이유짱 19-05-23 18:41
   
오 직관하신 모양이네욤~ㅎ
     
adella 19-05-24 11:51
   
넵ㅎ 가서 봤습니다
러키가이 19-05-23 20:30
   
헉~! 아미;;;였다니;;;-0-

포스~가 느껴지네용~~~!
     
adella 19-05-24 11:52
   
가끔 하는 말이 있지요 덕후는 계를 못 탄다고

저 역시 팬은 아닙니다만 어쩌다 표를 구했습죠ㅋㅋㅋ
부분모델 19-05-23 22:09
   
우와 정말 많다 ㄷㄷ

울나라 말로 떼창 할때 뭉클했겠군요 ㅎ_ㅎ
     
adella 19-05-24 11:53
   
신기하더라고요ㅋㅋㅋ

일행들과 같이 "와......우리 티켓 팔걸 그랬나?" 할 정도로 팬들 기합이 어마어마 했어요
달콤제타냥 19-05-24 00:00
   
아 아델라님 진심 부러워요 ㅠㅠ

현생에 치여 방구석 1열에서 직캠만 보고 오열하고 있는데.. 흐흙

근데 울 석진이는 건강히 잘있던 가요?? 하흫
     
adella 19-05-24 11:54
   
컥ㅠㅠ 제 자리에 달냥 님이 가셨어야 했는데...

죄송합니다.....석진이가 누구인지 모릅니다ㅠㅠ
          
달콤제타냥 19-05-24 15:32
   
밑에서 두번째 네 명의 보컬이 나온 사진에서 맨 왼쪽에 있는..
아주 반듯하고 청순한 월드와이드 핸섬 가이가 석진이라고 합니다 ㅎㅎ
확증편향 19-05-25 04:59
   
와... 장관이네요 정말...
작년에 갔던 드림콘서트보다 규모가 ㄷㄷ...
 
 
Total 50,1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5435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87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3174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4883
50097 삼포 가는 길 (7) 귀요미지훈 08-23 30
50096 비오는 날 고객이 준 선물`2 (12) 치즈랑 08-23 92
50095 나랏일로 한잔 했슴돠.... (9) 서울로 08-23 105
50094 사람 놀래키는 재주가 있는 와이프 (11) Dominator 08-23 112
50093 [★전설의고향★] 내다리 내놔~~~ (Feat.이광기) (12) 러키가이 08-23 68
50092 금요일은 이걸로 가즈아~~ㅋ (13) 촌팅이 08-23 111
50091 비오는 날 고객이 준 선물`1 (9) 치즈랑 08-23 101
50090 내일 주말이에요. (4) 카르케이 08-23 75
50089 한 때 짝사랑했던 그녀 (18) 귀요미지훈 08-23 319
50088 그날이 오면 1987 (27) 보미왔니 08-23 251
50087 오늘 찍은 사진 (17) 귀요미지훈 08-23 695
50086 스파이 게임 / cgv 하는 중 (6) 러키가이 08-22 242
50085 인생이 영화냐? 영화가 인생이냐? (14) 귀요미지훈 08-22 214
50084 헬기 추락사고로 숨진 동기넘이 생각나네요` (12) 치즈랑 08-22 559
50083 어서와~~~이런 스릴은 처음이지~~~? (8) 러키가이 08-22 287
50082 톰 클랜시 영화들 다시 복습하려고.. (8) 행운7 08-22 294
50081 오늘따라 (6) adella 08-22 195
50080 러키가이님 폭주중~ (26) 보미왔니 08-22 330
50079 요! (7) 삼촌왔따 08-22 178
50078 깨달음의 순간은 갑자기 찾아 온다...언제나 그렇듯이... (11) 무릉도원인 08-22 206
50077 친게 나들이 (15) 물망초 08-22 175
50076 산업과 관광이 빚은 환상의 컬래버레이션-산업관광 일번지 원주 (10) 러키가이 08-22 265
50075 맥주 덕후가 사랑한 서울 수제맥주 브루펍 3 (진빠댁 필독ㅋㅋ) (11) 러키가이 08-22 233
50074 내가 진짜 좋아하는 미국 영화배우... +_+/ (7) 행운7 08-22 403
50073 영화(소설원작) 추천 (13) 귀요미지훈 08-21 2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