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1-12 13:42
안녕. 성부 하느님이야.
 글쓴이 : 성부하느님
조회 : 646  

우리 친구하자!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아기토끼 17-01-12 17:14
 
응>ㅅ<♥제 소원 꼭 이뤄주세여♥♥
위현 17-01-12 18:53
 
어찌 천주교신자인 제가 성부 하느님과 친구를 먹을 수 있단 말입니까 ㅠㅠ
뿡뿡이 17-01-12 19:49
 
하나님이라고 안하신 게 다행이네요.
     
아기토끼 17-01-12 20:28
 
ㅋㅋㅋㅋㅋ>ㅁ<
달콤제타냥 17-01-12 20:54
 
미안.. 내가 낯을 가려서ㅠㅠ
     
스테판커리 17-01-12 21:00
 
미녀 달콤님 ㄷㄷㄷ
          
아기토끼 17-01-12 21:00
 
저두 그거 적을려구 햇는뎨,
역시 우린 마음속 쌍듕이>ㅅ<♥
               
스테판커리 17-01-12 21:02
 
가생이 삼대 미녀

후아님 초승달님 달콤님 ㄷㄷㄷ

사실 여기서 얼굴은 후아님만 봄

미남 미니펠레 ㄷㄷㄷ
나무와바람 17-01-12 20:57
 
그래 그럼 그전에 나이부터 좀 알자!
몇살이니?
     
스테판커리 17-01-12 20:58
 
나무형 보다 실제로 저 사람이 나이 많으면 웃길듯 ㅋㅋㅋㅋㅋㅋㅋ
          
아기토끼 17-01-12 21:01
 
ㅋㅋㅋㅋㅋㅋ>ㅁ< 진쨔ㅋㅋㅋㅋㅋㅋㅋ
               
스테판커리 17-01-12 21:03
 
예전에 컬투쇼 사연에서 진상 부리는 할아버지 사연 생각나네 ㅋㅋㅋㅋㅋ

진상 부리는 할아버지가 젊은 여자랑 시비 붙었는데

할아버지:너는 얼마나 똑똑해서 어른에게 말 대답하냐

젊은 여자:서울대 졸업 했는데요

그후로 할아버지 조용했다능 ㅋㅋㅋㅋㅋㅋ
                    
아기토끼 17-01-12 21:04
 
ㅋㅋㅋㅋㅋ>ㅅ<ㅇ ㅏ 할아버지 귀여워!
                         
스테판커리 17-01-12 21:05
 
근데 컬투쇼 사연 개구라 사연이 절반이 넘어서 ㅋㅋㅋㅋㅋㅋㅋ
                         
스테판커리 17-01-12 21:07
 
하여튼 버스에서 진상 부리는 사람들 나이 많고 적고를 떠나서 에휴..
                         
아기토끼 17-01-12 21:09
 
근뎨 어른이 쬼 소리 치고 그러면 진쨔 심장이 막뛰어여 ㅠㅅㅠ
                         
스테판커리 17-01-12 21:12
 
거짓사연인지 모르지만

나도 컬투쇼 예전에 들었지만

할아버지가 버스타자마자 진상짓 (큰소리치기+옆에 사람들 시비걸고 욕하고)

해서 젊은 여자가 그러지 말라고 했데

그러니까 할아버지가 말대답 이야기 하니

젊은여자가 개인적으로 저 상황에서는 잘한거지..

아무리 나이를 먹고 어른공경도 중요하지만 나이값 못하는 어른들 보면 ㄷㄷㄷ
나무와바람 17-01-12 22:00
 
나이 물어보니 대답을 안하고 종교 게시판으로 튀었네 이그...
     
스테판커리 17-01-12 23:55
 
ㅋㅋㅋㅋㅋ 저사람 근데 만약에

진짜로 나무형이랑 동갑이면 웃길듯

친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무형 우리형이랑 동갑 ㄷㄷㄷ
헬로가생 17-01-12 22:35
 
진짜 어디에나 계신 분이시네...
홍초 17-01-13 00:36
 
가생이에서는 기본 존댓말이 원칙입니다. ^^
돌아온드론 17-01-14 00:51
 
어이쿠야;;ㄷㄷㄷ
 
 
Total 44,2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444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754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3) 관리A팀 08-22 30613
44200 새롭게 시작하는 한주 즐겁게 보내세요 (37) 커리스테판 06:56 49
44199 다들 행복하고 아름다운 꿈꾸는 편안하고 안락한 밤 되세요~ (4) 바람가람 09-24 50
44198 이탈리아 향토음식 Lombardia 편 2부 (22) 촌팅이 09-24 101
44197 이렇게 다들 월요일을 맞이 하느라 (3) 바람가람 09-24 61
44196 늑대 = 상남자 = 진짜사나이 (6) 대한사나이 09-24 128
44195 오늘의 복권... (6) algebra 09-24 72
44194 요즘 드라마에 빠져사네요 ㅎㅎ (33) 秋風 09-24 88
44193 이제 코 앞으로 다가온 월요일을 (28) 바람가람 09-24 60
44192 조용조용~ ㅎㅎ (41) algebra 09-24 78
44191 친구 만나고 집에왔어여~ (15) algebra 09-24 70
44190 힙합 가사를 써서 yg,jyp, 로엔, aomg에 보냈으나 반응이 없어요 맹구인 09-24 109
44189 일요일도 이렇게 가는군요.. (12) 커리스테판 09-24 85
44188 가을3 (9) 고소리 09-24 68
44187 제일 기억에 남았고 지금까지 영향을 준, 굉장히 찌질했던 썸탄 … (35) 바람가람 09-24 154
44186 몇분 더 기다리다가 복권하고 자야겠군요 (23) 커리스테판 09-23 82
44185 중국인친구에게 받은 과자 (40) Severus 09-23 535
44184 잠에서 잠시 깨어나, 약간 더러운? 하지만 알찬 글을 씁니다.^^ (4) 갱스타 09-23 125
44183 피곤해서 오늘은 일찍 자야겠군요! (87) 커리스테판 09-23 76
44182 이탈리아 에서 보는 한국방송 (18) 촌팅이 09-23 322
44181 요즘 들어 체력이 모자라니까 (5) 바람가람 09-23 74
44180 군대썰에 공감 못하실 분들을 위해 (10) 바람가람 09-23 100
44179 오늘 밀라노 물이 아주 좋네요 (21) 촌팅이 09-23 146
44178 슬슬 여름이 다가왔나봐요 (9) Severus 09-23 83
44177 추천받은 주제 중에 군대썰을 풀죠 (44) 바람가람 09-23 84
44176 중국인 친구를 두니까 좋군요. (11) Severus 09-23 2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