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구)축구게시판 [1] [2] [3]
HOME > 커뮤니티 > 축구 게시판
 
작성일 : 19-09-17 05:10
[잡담] 크펠전 포지션
 글쓴이 : 리토토
조회 : 628  

흥민이가 세컨 스트라이커 겸 프리롤로 2선에서 수비까지 엄청나게 뛰어다녔는데
걱정인게 시즌 내내 이렇게는 못할 거 같네요. 아무리 산소탱크로 체력 회복한다고 해도 
거의 박지성 급으로 뛰어다녔으니...
퍽어슨 감독도 박지성을 매 경기 뛰게하지 못한 이유 중에 하나가 체력문제였다고 생각됩니다. 
한 경기에 모든 힘을 쏟아 붓듯이 뛰고 나면 당연히 다음 경기에 힘들 수 밖에...

은돔인지 옥돔인지가 빨리 자리좀 잡고 흥민이 체력 바닥 나지 않게 수비 좀 받쳐줄 수 있었음 좋겠네요.
시소코가 영 시원치 않아서 흥민이가 대신 뛰어주느냐고 많이 지쳐 보임.


주의: 잠답글에 축알못, 뇌피셜 등등의 댓글 다는 무식함을 경고합니다. 
      자칭 축잘알들은 정보글이나 올리거나 보시고 그곳에 댓글 다세요. 


어떠한 여성 이미지나 영상도 절대 등록금지입니다.(단순 응원녀 사진도 모두 포함)
또한 민족비하 단어는(쪽OO,짱O등등) 원천적으로 금합니다.(제목,본문,댓글 모두포함)
무통보 삭제 및 강제조치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손이조 19-09-17 05:36
   
수비까지 엄청 뛰어댕긴것은 후반 케인-모우라 교체하면서 윙어로 포지션 변경한 이후의 사건
ITZY 19-09-17 06:36
   
퍽어슨 감독도 박지성을 매 경기 뛰게하지 못한 이유 중에 하나가 체력문제였다고 생각됩니다.
한 경기에 모든 힘을 쏟아 붓듯이 뛰고 나면 당연히 다음 경기에 힘들 수 밖에...
-------------------------------------------------------------------------
매경기 뛰지 못한건 체력문제가 아니라 그저 주전 경쟁 상대들이 후덜덜했기 때문`
박지성 시즌/리그 선발 비율은 35% 내외로 언제 또 선발로 뛸지 모르는 로테급 위치`
더더욱 매경기 모든 힘을 쏟아 부어서 뭔가를 보여줘야 그나마 다음 출전을 기약할수 있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