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7-01-17 22:54
[올림픽] 소트니코바의 평창 도전의 의미
 글쓴이 : 한류스타
조회 : 1,818  

최신기사 덮어씌우기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리고 현역선수에 대한 동정여론을 만들기 위함이 아닐까 싶습니다.

금메달 박탈은 처벌의 의미가 있지만 현역선수에게 출전정지에대한 이중 징계를 주기위한 절차를 까다롭게 만들기 위한 꼼수가 아닐까 싶은.

소트니코바가 다시 도전하는건 실력상으로 순위권으로 가는건 불가능할것인데 이중 이슈로 절차를 까다롭게 만들려는 수작 같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dpvpf 17-01-19 16:01
   
여지껏 쳐먹고 놀던애가 이 시기에 왜 갑자기 평창도전 운운 했는가는 속이 뻔히 들여다 보이는 꼼수죠.
평창도전은 애초에 생각조차 없고 평창 도전 발언으로 러시아 팬들 기대 부풀려서
그냥 도핑으로 인한 메달박탈 피해 보자는 거죠.
 
 
Total 1,3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56 [올림픽] (영상)소치때 안현수 스케이팅 (2) 백전백패 03-11 1680
1255 [올림픽] 김연아 평창 홍보대사, 美 올림픽 주관방송사 인터뷰 (1) 허브민트 02-07 2081
1254 [올림픽] 평창 동계올림픽 입장권 가격 (1) 암코양이 01-25 1500
1253 [올림픽] [봅슬레이] 김유란-김민성, 북아메리카컵 女 2인승 시… (2) 나무와바람 01-24 1270
1252 [올림픽] 김마그너스, 서울국제크로스컨트리 우승…'삿포… (1) 나무와바람 01-21 2134
1251 [올림픽] 美 피겨회장 "러시아, 평창올림픽 출전권 박탈해야" 나무와바람 01-20 2133
1250 [올림픽] 소트니코바의 평창 도전의 의미 (1) 한류스타 01-17 1819
1249 [올림픽] sbs 러시아 금지약물 뉴스 영상 (4) 雲雀高飛 12-27 2087
1248 [올림픽] IOC, 소치동계올림픽 출전 러시아 선수 28명 도핑 조사 (8) 나무와바람 12-24 1860
1247 [올림픽] IOC, 국가대표 '집단 도핑' 러시아 제재 연장 이뻐서미안 12-08 1065
1246 [올림픽] 메달 받은 3명 중 장미란만 남았네 (7) 이뻐서미안 11-19 2635
1245 [올림픽] “최씨, 평창올림픽 준비과정 수천억대 이권 챙기려 … (2) llllllllll 10-31 1256
1244 [올림픽] NHL 실사단,"평창 준비상황 만족, 이맘때의 소치보다 … (1) 허브민트 10-28 1297
1243 [올림픽] 베이징올림픽 동메달 박탈, 러시아 女 높이뛰기 치체… (2) 나무와바람 10-08 1777
1242 [올림픽] 리우 패럴림픽 이인국 남 배영100m 금메달 / 조기… (2) gaevew 09-09 1265
1241 [올림픽] 패럴림픽 끝나고 '안락사' 예정인 챔피언.. (6) 암코양이 09-08 2867
1240 [올림픽] 태권도 노잼이 된 이유 (8) 이재홍 08-26 3326
1239 [올림픽] 살다가 옆 섬나라가 부럽다니...협회들 보고 있나? (3) 암코양이 08-26 1835
1238 [올림픽] [리우올림픽] '백서' 내겠다는 정몽규 선수단… Shark 08-22 1513
1237 [올림픽] [리우2016] 400m 계주 미국 제친 일본, 한국 스포츠에 숙… 나무와바람 08-22 1744
1236 [올림픽] 올림픽 메달 순위 (7) gaevew 08-21 2126
1235 [올림픽] 하계올림픽 대한민국 성적 희망사항(목표)... ekanf 08-21 1421
1234 [올림픽] 가장 합리적인 올림픽 성적 국가순위 선정방식? (2) ekanf 08-21 1747
1233 [올림픽] [리우]'올림픽 金!' 박인비, 무려 116년을 기다… (1) 나무와바람 08-21 1729
1232 [올림픽] '불멸의 볼트' 3회 연속 3관왕 위업…400m계주 … (1) 나무와바람 08-20 965
1231 [올림픽] 2전3기 오혜리, 태권도서 두 번째 금메달 나무와바람 08-20 965
1230 [올림픽] 담담한 김연경, 통역 논란에 "아쉬웠다" (2) 나무와바람 08-20 17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