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6-08-15 11:28
[올림픽] [리우] 이변은 없다! 우사인 볼트, 사상 첫 100m 3연패
 글쓴이 : 나무와바람
조회 : 836  

20160815105552575980_99_20160815112105.jpg


2016 리우올림픽이 열리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우사인 볼트(30·자메이카)의 얼굴을 보기가 그리 어렵지는 않다. 볼트의 얼굴이 크게 들어간 광고 간판을 리우 갈레앙 국제공항부터 번화가나 올림픽파크 등 여러 곳에서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우사인 볼트가 15일(한국시간) 육상 100m 준결승을 위해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 모습을 드러내자 올림픽 기간에 누구도 받지 못했던 큰 함성과 박수가 터져나왔다. 수많은 선수들이 올림픽 무대를 화려하게 빛내고 있지만 마치 이제야 진정한 스타가 리우에 나타난 것 같았다.

육상 남자 100m와 200m 그리고 400m 계주에서 올림픽 역사상 전인미답의 '트리플-트리플', 3관왕 3연패를 노리는 우사인 볼트는 준결승부터 자비를 베풀지 않았다.

9.86이라는 우수한 성적으로 준결승 전체 1위를 차지해 가뿐하게 결승에 올랐다. 9.86의 기록은 우사인 볼트의 올시즌 최고 기록이다. 종전 기록을 0.01초 단축했다.

우사인 볼트가 상위 8명 안에 포함되면 그만인 준결승에서 100% 전력 질주를 했을까?

아니다. 우사인 볼트는 경기 막판 자신이 2조 1위라는 사실을 확인하고 웃으며 마치 조깅을 하듯이 결승선을 통과했다. 그런데도 시즌 베스트 기록이 나왔다.

완벽한 예고편이었다.

우사인 볼트가 육상의 꽃이라 불리는 남자 100m에서 대망의 3회 연속 우승을 달성했다.

우사인 볼트는 9초81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해 9초89를 기록한 라이벌 저스틴 개틀린(미국)과 9초91의 안드레 데 그라세(캐나다)를 제치고 이번 대회 1호이자 자신의 통산 7번째 올림픽 금메달을 땄다.

우사인 볼트는 입장 때부터 수준이 다른 응원을 받았다. 선수 소개 시간에는 리듬감있는 몸동작을 선보이며 여유도 부렸다.

출발 반응시간은 0.155초. 8명 중 7번째로 느렸다. 6번 레인에서 스타트를 끊은 우사인 볼트는 중반부터 압도적인 가속도를 뽐내며 순식간에 경쟁자들을 제쳤고 다시 한번 자신이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라는 사실을 입증했다.

자신이 보유한 세계기록(9초58)과 올림픽 기록(9초63)을 갈아치우지는 못했지만 하루에 2번이나 자신의 시즌 베스트 기록을 경신하며 건재함을 자랑했다.

하계올림픽 역사상 남자 100m에서 3연패를 달성한 것은 우사인 볼트가 최초다. 이 종목 2연패를 달성한 선수는 1984년과 1988년의 칼 루이스(미국)가 있었다. 우사인 볼트는 2연패를 넘어 최초의 3회 연속 우승 신화를 썼다.


http://sports.news.naver.com/rio2016/news/read.nhn?oid=079&aid=0002862437


수영의 펠프스처럼 육상에 볼트는 정말...神이네요! ㄷㄷ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공기번데기 16-08-15 16:07
   
이제 맨유 입단 꿈을 꼭 이루세요 볼~~트~~
아롱홀로 16-08-17 03:35
   
가장 원시적인 육체를 가진 현생 인류
 
 
Total 1,3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2 [올림픽] '불멸의 볼트' 3회 연속 3관왕 위업…400m계주 … (1) 나무와바람 08-20 967
1231 [올림픽] 2전3기 오혜리, 태권도서 두 번째 금메달 나무와바람 08-20 966
1230 [올림픽] 담담한 김연경, 통역 논란에 "아쉬웠다" (2) 나무와바람 08-20 1729
1229 [올림픽] 태권도 채점방식 개선방안? (3) ekanf 08-20 1498
1228 [올림픽] 매너남 브라질 현지인들에 인기만점..ㅋ (7) yj콜 08-19 3639
1227 [올림픽] 현재 메달순위 (2) gaevew 08-19 1732
1226 [올림픽] 주유소 화장실 기물파손…점차 드러나는 美수영선수… (3) llllllllll 08-19 2060
1225 [올림픽] 유승민, IOC 선수위원 당선…한국인 두 번째 '쾌거… (1) 나무와바람 08-19 899
1224 [올림픽] 태권도 한국 출전 제한이 해제 되었군요. 오픈스트링 08-19 2099
1223 [올림픽] IOC 고위 인사가 대규모 암표 판매 연루 '망신' llllllllll 08-18 933
1222 [올림픽] [오늘의 리우] 태권도 김소희, 금빛 발차기! 女 골프… 나무와바람 08-18 1282
1221 [올림픽] 현재 메달 집계 현황 (2) gaevew 08-18 1374
1220 [올림픽] 복싱 오심논란 심판 퇴출. (7) 오픈스트링 08-18 2405
1219 [올림픽] <올림픽> 복싱서 '또' 판정논란…'또&#… (3) 나무와바람 08-17 1561
1218 [올림픽] [리우2016]한국, 44년만에 단체 구기 종목 '노메달&#… 나무와바람 08-17 923
1217 [올림픽] <올림픽> '또 도핑' 러시아, 2008년 여자 400… 나무와바람 08-17 1253
1216 [올림픽] [오늘의 리우] 중국의 벽을 넘지 못한 男 탁구... 배드… 나무와바람 08-16 1193
1215 [올림픽] [리우]김현우, 4점이 2점으로 둔갑 명백한 오심이었다 (6) 나무와바람 08-15 2134
1214 [올림픽] 여자배구 8강 대진표. (10) 오픈스트링 08-15 1866
1213 [올림픽] [리우올림픽] 박수칠 때 떠나는 ‘수영황제’ 펠프스… (1) 나무와바람 08-15 1086
1212 [올림픽] [리우] 이변은 없다! 우사인 볼트, 사상 첫 100m 3연패 (2) 나무와바람 08-15 837
1211 [올림픽] [오늘의 리우] '레슬링' 김현우, 투혼의 동메… (2) 나무와바람 08-15 578
1210 [올림픽] [오늘의 리우] 축구, 아쉬운 패배… 배드민턴 복식은 … 나무와바람 08-14 1152
1209 [올림픽] 포기한 듯 카다시안 08-13 3079
1208 [올림픽] '16년만의 노골드' 유도, 문제점보다 명확한 … (4) 나무와바람 08-13 2664
1207 [올림픽] [오늘의 리우] 구본찬 金 추가 '양궁 전종목 석권&… 나무와바람 08-13 720
1206 [올림픽] [영상] 양궁 남자 개인전 구본찬 금메달(올림픽 사상 … (2) LuxGuy 08-13 8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