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0-10-23 10:37
[기타경제] '개발비만 11조원' 돈 쏟아부은 일본 첫 여객기 사실상 포기
 글쓴이 : 유랑선비
조회 : 6,697  

미쓰비시중공업 30일 중기계획서 사업동결 발표납기 7년째 미뤄져…코로나에 직격탄
미쓰비시중공업이 지난 12년간 개발비만 1조엔(약 10조8410억원) 이상 쏟아부은 일본의 첫 제트여객기 사업을 사실상 포기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여객항공기 산업의 사업성이 불투명해졌다고 판단해서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미쓰비시중공업이 오는 30일 중기경영계획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소형 제트여객기 개발사업인 미쓰비시스페이스제트(MSJ) 사업(사진)의 동결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23일 보도했다. 채산성을 고려할 때 2021년부터 3년간 중기계획에 MSJ 사업을 반영하기 어렵다고 자체 분석한 탓이다.

상업운항에 필요한 당국의 승인취득 작업 등은 계속하지만 양산 준비와 신규 고객 개척 등 나머지 사업은 전면 중단해 사업을 사실상 동결할 계획이다. 미쓰비시중공업은 앞으로 시장상황이 회복되면 사업재개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쓰비시중공업은 2008년 소형 여객기 개발사업을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개발비만 1조엔 이상을 투입했다. 일본 정부도 광범위한 전후방 연관산업을 가진 항공기 산업을 자동차 산업과 함께 일본의 양대 제조업으로 키우기 위해 500억엔을 지원했다. 전일본공수(ANA)와 일본항공(JAL) 등 일본의 대형 항공회사들이 약 300기를 주문하며 첫 제트여객기 사업은 본궤도에 오르는 듯 했다.

하지만 잦은 설계변경과 생산 장애로 인해 납기가 6차례나 연장됐다. 2013년을 목표로 했던 첫 인도는 7년이 지나도록 이뤄지지 않고 있다. 그 사이 손실만 눈덩이처럼 불어났다. 미쓰비시중공업은 2019회계연도(2019년 4월~2020년 3월) 326억엔의 순손실을 입어 20년 만에 첫 적자를 기록했다. 이 시기 MSJ 사업과 관련해 1760억엔을 손실처리한 탓이다.


(후략)






무슨 납기가 7년이나 미뤄졌으면 코로나랑 관계없이 X망한건데 이걸 코로나탓으로 ㅋㅋㅋㅋ


게다가 주요 부품도 외산
F-3도 이 절차 밟을듯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wolfpaw 20-10-23 11:43
   
20년 만에 첫 적자를 기록할 정도면 출혈이 크네요.
이슬내림 20-10-23 11:44
   
젭머니 살살 녹아요 ㅋㅋㅋ
9one 20-10-23 12:28
   
일본은 다 좀비 기업에  하는것 마다 망삘.
도요타만  망하면 내세울게 없음
자그네브 20-10-23 12:33
   
천벌
의자늘보 20-10-23 12:37
   
미쯔비시 : 이번에도 폭망이다... 마! 윤전기 돌려라~~
일본은행 : 시바....
ntqspzdf 20-10-23 12:39
   
이게 우리가 삽질 안했으면 더 행복했을텐데....
강바닥에 22조, 캐나다 우물 사는데 2조등 자원외교 50조
아 시바......
     
신서로77 20-10-23 12:47
   
자원외교는 대놓고 흔적도없이 해먹은거...개새끼들..
     
9one 20-10-23 12:50
   
그 돈이면  국민  일인당  백만원 넘게  재난지원금처럼 소비하게 했으면  서민경제가 활기차고 좋았을 텐대...
     
napoleon 20-10-23 19:54
   
4대강에 항상 수자원공사 채권 발행 8조는 빼고 이야기 하더군요.

8조 더해서 30조는 넘게 꼴아 박았습니다.

2조 정도 정부에서 보전해주고 나머지는 빚이 되어 수돗물 가격 상승 주범이 되었죠.
대팔이 20-10-23 12:58
   
오늘 점심 꿀맛~~~
그나저나 MRJ경쟁자 없애기 위해서 봄바디어 CRJ부문 인수했는데 그건 어찌될려나?
게다가 선주문 수백대 취소하면 그 위약금은?
스핏파이어 20-10-23 13:33
   
충분히 해먹음~ㅋㅋㅋ
비알레띠 20-10-23 14:07
   
이미 해먹을만큼 해먹어서..언제 엎어져도 이상하지 않을 프로젝트가 그나마 코로나 핑계로 넘어가네 ㅋㅋ
중고인생 20-10-23 17:02
   
기술도 없는것들이 지들 고위층애들과 회사 임원들 뒷돈 받아먹을려고 개수작하다가 들킬까봐

마무리 해버리네 ㅎㅎ

계속 그렇게 해라 니들이 돈이 얼마나 많은지 모르겠지만 얼마 남지 않앗다
스크레치 20-10-23 17:19
   
ㅋㅋㅋㅋㅋㅋ
핫자바 20-10-23 19:09
   
이거 코로나전에도 납기일 못채워서 문제되지 않았음?ㅋㅋㅋ
켄차 20-10-24 13:25
   
아베 내려가니까 바로 포기선언 하네요
사실 손익분기점을 넘기지 못하게 된 순간 이미 끝난 건데
이눈치 저눈치 보면서 질질 끌어 오던 거
인생은수레 20-10-30 15:53
   
그러게요 ㅋㅋ
 
 
Total 10,5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52573
10431 [잡담] 마이크론이 삼성을 기술적으로 추월? (3) 포케불프 11-15 1464
10430 [기타경제] 中, 韓日 포섭해 중국 사면초가 빠뜨릴까 우려 (13) 스크레치 11-15 4386
10429 [전기/전자] "아이폰12 품질 왜이래?"..벚꽃·빛샘·녹조 등 온갖 불량 … (3) 스크레치 11-15 1931
10428 [기타경제] 빗장 풀린 신약, 100조시장 열린다 (2) 스크레치 11-15 1226
10427 [전기/전자] 메모리 덜어낸 인텔, GPU 전쟁 본격 참전.. 엔비디아·AMD … (2) 스크레치 11-15 1188
10426 [전기/전자] 삼성, 6위 마이크론에 따라잡혔다? (4) 무영각 11-15 1953
10425 [기타경제] 매년 오르는 건보료..중국인이 5년간 2조5천억 타갔다는… (9) 대팔이 11-15 2118
10424 [기타경제] 역대 선진국 평균임금 순위 (1990년) (OECD) (1) 스크레치 11-15 1302
10423 [자동차] GM 전기차 볼트의 베터리 문제로 68,000대 리콜 (7) 스포메니아 11-15 1038
10422 [기타경제] 'K샴푸'에 빠진 중국인…뷰티업계, 中 시장 공략 … (9) 스크레치 11-14 3320
10421 [잡담] 코로나 비상선포를 못하는 일본 실정 (1) 케이비 11-14 2227
10420 [자동차] 현대차 中서 '대박'… 신형 엘란트라 1만대 돌파 (7) 스크레치 11-14 3138
10419 [기타경제] 中보복소비 터졌다 신라면·후·설화수 광군제서 '대… (3) 스크레치 11-14 2873
10418 [자동차] 고속 질주하는 'K타이어' 전기차 타이어도 뜬다 (5) 스크레치 11-14 996
10417 [자동차]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 내년 가동..전기차 선점 '시… (2) 스크레치 11-14 747
10416 [부동산] 집값 못잡고 신뢰 잃었나..매매·전세불안에 들끓는 민심 (12) 대팔이 11-14 1166
10415 [기타경제] 베트남 ‘한꿔’ 열풍, 오리온의 질주 (7) 스크레치 11-14 3161
10414 [전기/전자] 내년 3월 'LG 롤러블' 출격..삼성 '익스펜더블 … (8) 스크레치 11-14 1401
10413 [잡담] "언론의자유" 그의미 (15) 지팡이천사 11-14 820
10412 [기타경제] 중진국 함정에 빠진국가 현황 (5. 카자흐스탄) (IMF) (14) 스크레치 11-14 2353
10411 [전기/전자] 삼성전자 - 전후면 서라운드 디스플레이폰 (3) 부엉이Z 11-14 2951
10410 [잡담] 경제판에 글(또는 댓글)을 쓰는 사람들은.. (5) 도다리 11-14 955
10409 [기타경제] 韓에 계속 밀리는 러시아 GDP 현황 (IMF) (19) 스크레치 11-13 5666
10408 [전기/전자] 삼성 5나노 최신칩 中서 화려한 데뷔 (7) 스크레치 11-13 4281
10407 [자동차] [단독]세계 최초 '비대면 무선충전' 내년 '제… (3) 스크레치 11-13 24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