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9-17 08:18
현대·기아차, 중국서 얼마나 버틸까…8월 판매도 40% 급감.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1,503  

현대·기아차, 중국서 얼마나 버틸까…8월 판매도 40% 급감

 
 
 
중국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 보복'을 견디다 못해 롯데가 현지 롯데마트 매각을 결정한 가운데 재계의 이목이 현대·기아차로 쏠리고 있다. 지난달 중국 판매가 1년 전보다 약 40% 급감하는 등 롯데마트만큼이나 현지 상황이 한계에 가까워지고 있기 때문. 일각에서는 이마트·롯데마트 등 유통업계에 이어 현대차도 중국 내 판매 부진과 중국 합작 파트너와의 갈등 심화 등으로 결국 철수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

아직 가능성은 작다는 게 현대·기아차 당사자와 증권업계 등의 분석이지만 중국 현지 부품사와의 합작 등으로 뭔가 돌파구를 찾지 않으면 '사드 수렁'에서 빠져나오기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 중국 판매 45%↓…올해 세계시장서 '6년래 최저 실적' 우려 현실로

17일 현대차와 기아차에 따르면 8월 중국 판매량은 총 7만6천10대로 집계. 이는 지난해 같은 달(12만4천116대)보다 39%나 줄어든 수치. 업체별로는 현대차가 5만3천8대로 작년 8월(8만2천25대)보다 35.4% 감소했고, 기아차도 같은기간 4만2천91대에서 2만3천2대로 45.4% 줄었다. 지난 7월 현대·기아차 중국 판매 감소율(전년 동기 대비)이 37%로, 상반기 전체 감소율(52.3%)보다 떨어져 사드 충격이 줄어든 것 아니냐는 '희망적' 분석도 나왔지만 8월에 다시 감소 폭은 커졌다.

올해 들어 8월까지 현대·기아차 중국 내 누적 판매량(57만6천974대)도 지난해 같은 기간(104만3천496대)보다 여전히 44.7%나 적은 상태. 특히 기아차의 경우 36만8천686대에서 절반 이하인 17만2천674대(-53.2%)까지 추락. 이처럼 '사드 갈등'으로 망가진 중국 시장 상황이 좀처럼 살아나지 않으면서 현대·기아차의 올해 전체 자동차 판매량이 6년 전 수준으로 뒷걸음질 쳐 700만대에도 미치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이 내부에서조차 굳어지고 있다. 중국에 이어 2대 시장인 미국 분위기도 좋지 않다.

현대차의 경우 지난달 미국 시장 판매량(5만4천310대·제네시스 브랜드 포함)이 작년 같은 달(7만5천3대)보다 24.6% 줄어들었다. 이로써 지난 5월 이후 4개월 연속으로 두 자릿수 감소율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기아차 역시 작년 8월(5만4천248대)보다 1.7% 적은 5만3천323대를 파는 데 그쳤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9-17 08:19
   
kira2881 17-09-17 09:44
   
노조 : 응 그래도 난 연봉 안올려주면 파업
sidewinder 17-09-17 11:29
   
미국 판매량 감소가 진짜 문제...
멀리뛰기 21-01-02 08:41
   
현대·기아차, 중국서 얼마나 버틸까…8월 판매도 40% 급감. 멋진글~
멀리뛰기 21-01-08 11:37
   
현대·기아차, 중국서 얼마나 버틸까…8월 판매도 40% 급감. 잘 봤습니다.
 
 
Total 10,8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56665
2221 (베트남언론) 삼성, 베트남 총수출의 25.6% 차지 (13) 귀요미지훈 12-20 4647
2220 (대만언론) htc 스마트폰 부문 매각으로 기뻐하는 대만 (8) 귀요미지훈 12-19 4730
2219 (대만언론) 대만, GDP 성장율 세계 경제에 뒤처져... (6) 귀요미지훈 12-19 4545
2218 대중국 무역수지 흑자 16.7% 증가 (11) 귀요미지훈 12-19 3203
2217 스마트폰 차기구매 고려 브랜드 순위 (7) 자의뉴스 12-18 3976
2216 동아시아 경제위기가 다가옵니다. (27) 보쳉리 12-17 5973
2215 신용대출 200조 시대...대출 시장 양극화 심화 ~ (4) 블루하와이 12-17 1994
2214 주요 개발도상국 1인당 GDP 예상치 (12) 스크레치 12-15 5856
2213 마이크로 LED 양산, 한국이 첫 테이프 (3) 스크레치 12-14 4756
2212 韓 연간 무역액 3년만에 1조 달러 재진입 성공... 전세계 … (16) 스크레치 12-14 5490
2211 세계 1위 오디오 명가도 `러브콜`..LG, OLED 판 키운다 (6) 스크레치 12-14 4642
2210 글로벌 증시의 고점을 알려주는 지표 (3) 옐로우황 12-14 1940
2209 동남아 각국 경제성장율 (12) 귀요미지훈 12-14 4263
2208 (질문)한은 기준금리 인상 (7) 라거 12-14 1455
2207 "中 불공정무역 더는 못참아".. 美·日·EU, '레드카드&#… (12) 굿잡스 12-13 4455
2206 독일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5) 스크레치 12-13 4368
2205 영국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3) 스크레치 12-13 3899
2204 캐나다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3) 스크레치 12-13 3432
2203 일본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10) 스크레치 12-12 5306
2202 중국의 시험대 (18) 밥무그라 12-11 5356
2201 일본의 스텔스 테이퍼링 (14) 밥무그라 12-11 3805
2200 대한민국과 이베리아 반도 경제규모 비교 (9) 스크레치 12-10 6456
2199 역대급 512GB 장착한 갤럭시S9 나온다 (7) 스크레치 12-10 3928
2198 LG전자, 국내 최초 'LTE 자율주행 안전기술' 개발 … (4) 스크레치 12-10 1871
2197 <비보> 日 3Q GDP 성장률 2.5%(연율) 상향조정 (20) Solitarie 12-10 4031
 <  341  342  343  344  345  346  347  348  349  3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