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0-09-17 01:13
[기타경제] 현대삼호중,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 세계 첫 인도
 글쓴이 : sasimigosu
조회 : 3,492  

(영암=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영암에 있는 현대삼호중공업이 중국 조선업체를 따돌리고 시장 전망이 좋은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세계 최초로 인도하는 데 성공했다.

중국보다 7개월 늦게 수주했지만 먼저 인도하면서 한국 조선사의 기술력이 입증됐다.

현대삼호중공업이 15일 1만4천800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인도하는 장면이 해남 목포구등대에서 목격됐다.

이 선박은 2018년 4월 싱가포르 EPS사로부터 수주했다.

20피트 컨테이너를 1만4천800개까지 운송할 수 있으며 길이 366m, 폭 51m, 깊이 29.9m 규모로 건조했다.

이중연료엔진과 초대형 LNG연료탱크, 가스주입장치 등 LNG추진에 필요한 각종 설비가 장착된 세계 최초의 초대형 컨테이너선으로 업계의 이목이 쏠렸다.

현대삼호중은 이 선박 인도와 관련해 "선주와 협의한 일정에 맞춰 선박은 정상적으로 인도됐다"고 밝혔지만, 별도 추가 의견을 내놓지는 않았다.

중국 조선사는 2017년 9월 유럽으로부터 2만3천TEU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세계 최초로 수주한 바 있다.

하지만, 이후 선박의 기술적 결함 문제가 불거지면서 인도를 10개월 이상 지키지 못하는 상황이 연출됐다.

이에 대해 하나금융투자 조선 관계자는 16일 "중국 인도 지연 사례는 조선소의 설계·건조능력, 그리고 부품 탑재 능력의 중요성이 다시 한번 강조된 것"이라며 "중국 조선업은 기본설계능력의 부족으로 새로운 사양의 부품을 탑재하더라도 성능이 제대로 발휘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국제해사기구(IMO)는 올해부터 세계 모든 해역을 지나는 선박 연료의 황 함유량을 기존 3.5%에서 0.5%로 제한하고 있다.

이와 같은 국제 환경규제로 친환경 선박의 수요가 늘어나고 있으며, LNG추진선은 환경규제에 대응하는 최적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포스코경영연구소는 "올해 LNG추진선 시장 규모는 20조원으로 2025년에는 130조원까지 6배가량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예측했다.

이어 "2029년까지 향후 10년간 최소 2천500척, 많게는 3천척까지 발주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https://www.yna.co.kr/view/AKR20200916052200054?input=1179m


 중국이 얼마전에 무조건 우리보다 빨리 9월중으로 인도하겠다고 했는데 역시나 조용하네요..ㅋ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루도 20-09-17 11:25
   
이렇게 전망도 좋은데 현중 주가는.. 지못미...
밥이형아 20-09-17 13:06
   
삼호중공업에서 저런걸 완성해서 출고 하는거 보니 새삼 뿌듯하넹
내가 처음 거기 갔었을땐
완전 허허벌판에 비포장 노천에서 배 만들고 그러던 때였는데
이젠 최신형 선박도 만들고 한다니 ㅎㅎㅎㅎ
수염차 20-09-20 23:16
   
중국 ....풉 ㅋ
iamafool 20-09-24 08:08
   
중국 컨테이너선 항모 화재
 
 
Total 10,2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50600
10199 [기타경제] 중국, 희토류 수출 끊어 美에 보복하나 (2) 스크레치 10-24 1049
10198 [전기/전자] 내년 파운드리 시장 더 뜨겁다..올해 대비 4.24% 성장 (2) 스크레치 10-24 555
10197 [과학/기술] 특허 출원을 가장 많이 한 국가 (1) 호이짜아 10-24 978
10196 [기타경제] 日, 韓에 "수산물 수입규제 철폐" 요구 (9) 스크레치 10-24 1438
10195 [전기/전자] '5G 특허부자' 삼성 "이때다"..최소 14개국 '화… (2) 스크레치 10-24 1510
10194 [전기/전자] '中 도왔던' UMC, 마이크론과 화해 임박…美, 반도… (2) 스크레치 10-24 1119
10193 [전기/전자] 양극재, 韓 추격 시동…일본·유럽 양강구도 깨지나 (3) 스크레치 10-24 966
10192 [기타경제] 중국산 제치고 韓 김치 종주국 자존심 세운다.. (8) 스쿨즈건0 10-24 2474
10191 [과학/기술] 이우근 칭화대 교수 "中 5G 굴기, 美가 못이긴다" (5) 예왕지인 10-24 2303
10190 [기타경제] 나홀로 성장' 중국, 이 속도로 가면 2030년 미국 GDP 추… (5) 예왕지인 10-24 1354
10189 [전기/전자] 中 '타도 韓 반도체' 더 멀어지나 (9) 스크레치 10-24 2575
10188 [전기/전자] 중국산 OLED가 온다… LG·삼성 점유율 위협할까 (7) 예왕지인 10-24 1561
10187 [기타경제] 중진국함정에 빠진 러시아 경제 (7) 스크레치 10-24 1832
10186 [전기/전자] 아이폰 12에 중국산 OLED, 한국 독점 깨졌다. (11) 스쿨즈건0 10-24 1747
10185 [전기/전자] 베트남, 삼성에 반도체 SOS한 이유..인텔 철수 우려 때문 (18) 스크레치 10-23 4235
10184 [금융] 韓中 통화스와프 70조 규모로 확대.. 만기 3년→5년 (7) 스크레치 10-23 3515
10183 [기타경제] '개발비만 11조원' 돈 쏟아부은 일본 첫 여객기 사… (17) 유랑선비 10-23 6635
10182 [전기/전자] 삼성 5G장비 日 열도 공습…교세라 지원군 (7) 스크레치 10-23 4502
10181 [전기/전자] 美, '화웨이 사용' 韓기업에 '법적 위험' … (9) 스쿨즈건0 10-23 4882
10180 [기타경제] 韓日사이 균형외교 베트남 상황 (51) 스크레치 10-22 9147
10179 [기타경제] "러시아, 한국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V" 생산.. (10) 스쿨즈건0 10-22 4835
10178 [전기/전자] 中폴더블폰 삼성 따라하기.. 샤오미 등록 디자인 "갤폴드… (15) 스크레치 10-22 6243
10177 [자동차] 위기에 강한 한국차, 美·유럽 판매 '질주' (9) 스크레치 10-22 2776
10176 [전기/전자] SK하이닉스, 인텔 낸드 노하우로 기술 '퀀텀점프' … (2) 스크레치 10-22 1858
10175 [기타경제] 항공업 어렵지만 록히드마틴은 전투기 장사로 '씽씽&… (4) 스크레치 10-22 14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