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0-04-06 09:20
[잡담] "쇼 미 더 머니"…현금부자株 뜬다
 글쓴이 : 축신
조회 : 956  




투자자들은 현금이 많은 기업에 주목하고 있다. 최악의 상황에서도 버틸 수 있는 체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변준호 유진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최근 각국에서 나온 대책의 핵심은 여유 현금이 없는 한계 기업이 코로나19로 무너지는 것을 막겠다는 것”이라며 “이럴 때 부채가 적고 현금이 많은 기업에 관심이 쏠리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보유 현금 측면에서 가장 든든한 기업은 삼성전자다. 신용평가회사인 한국기업평가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기준 순현금이 86조4535억원에 이른다. 현금성 자산이 104조원에 달해 18조원의 총차입금을 갚고도 86조원이 남는다는 뜻이다.

현대모비스(4조9090억원), 삼성SDS(3조3844억원), 고려아연(2조5805억원), 기아차(2조3139억원), 네이버(2조100억원), 현대건설(1조6379억원), 카카오(1조4501억원), 엔씨소프트(1조4143억원) 등도 순현금이 많은 기업이다. 이들 기업은 경기 침체로 현금 유입이 끊기더라도 보유 현금만으로 차입금을 모두 상환할 수 있어 ‘흑자 도산’ 위험에서 자유롭다.

“영업활동 현금흐름 같이 봐야”

전문가들은 기업의 재무 건전성을 판단할 때 영업활동 현금흐름을 같이 봐야 한다고 말한다. 차입금이 많아도 꾸준히 현금이 들어오면 부도 위험이 크지 않다고 볼 수 있기 때문이다.

SK하이닉스가 그런 사례로 꼽힌다. SK하이닉스의 지난해 말 순차입금은 7조7296억원을 기록했다. 2018년 말 순현금을 3조원 갖고 있었지만 지난해에만 14조원이 넘는 돈을 시설투자(자본적 지출)에 쓰면서 차입금이 대폭 늘어난 탓이다. 하지만 지난해 영업활동으로 벌어들인 현금이 6조원에 이르는 까닭에 신용등급 ‘AA’에 등급 전망 ‘안정적’을 유지하고 있다. 김승범 한국기업평가 선임연구원은 “코로나19로 올해 영업활동 현금흐름이 줄어들 수도 있지만 투자 축소로 재무 부담은 크지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포스코도 순차입금이 8조9961억원으로 보유 현금보다 차입금이 더 많지만 영업활동으로 매년 5조~6조원의 현금을 벌어들이고 있다. 삼성SDILG화학 등 2차전지 기업은 설비투자로 순차입금이 빠르게 늘고 있다. 다만 2차전지가 성장산업이 만큼 향후 영업활동 현금흐름이 같이 늘어날 것이란 기대도 큰 편이다.

국내 기업들이 그동안 배당과 자사주 매입 등 주주 환원보다 현금을 쌓아놓은 편을 택한 것이 전화위복이 됐다는 평가도 나온다. 한 펀드매니저는 “미국 보잉처럼 그동안 번 돈을 대부분 주주에게 환원한 기업은 이번 위기에 큰 타격을 받았다”며 “아이러니하게도 그동안 주주가치 제고에 무심하다고 비판받았던 국내 기업들은 쌓아놓은 현금 덕분에 잘 버티고 있다”고 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5&aid=0004312513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9,1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8493
9199 [기타경제] 홍콩보안법 중국의 전략차원 냉각수 14:07 32
9198 [기타경제] 日야당의원 "G7 한국과 호주까지 G9으로 확대해야" (2) 스크레치 13:29 483
9197 [기타경제] 정부도 놀란 재난지원금 효과, 낙수효과는 거짓이었다. … (2) gasII 13:09 616
9196 [기타경제] 한국이 전세계 '빅4'..바닷속 보물'선' 패… (5) 스크레치 12:15 1097
9195 [전기/전자] 美日 따돌린다, 삼성 평택에 낸드플래시 8조 더 투자 (17) 스크레치 06-02 8298
9194 [기타경제] 한국 조선3사 카타르 LNG선으로 2027년까지 수주 가뭄 해… (10) 스크레치 06-02 3452
9193 [기타경제] 韓조선 23조 LNG선 잭팟..비결은 '초격차' (6) 스크레치 06-02 2577
9192 [기타경제] 최종 확정 2019년 한국 gdp (6) 아차산의별 06-02 4258
9191 [자동차] 닛산, 인피니티 브랜드 하향화 (3) TTTTTTT 06-02 1701
9190 [잡담] 한국식 양적완화 성공해야 할텐데요.. (2) 빛고을현령 06-02 2746
9189 [잡담] 카타르 LNG선 100척 수주발표 (6) TTTTTTT 06-01 4487
9188 [기타경제] 사상최초 이탈리아 역전 성공 (명목기준) (IMF. 4월 최신판… (52) 스크레치 05-31 11250
9187 [전기/전자] 中화웨이 삼성전자에 읍소.."파운드리 협력 강하게 희망" (39) 스크레치 05-29 11168
9186 [잡담] knn 상한가 쳤네요 (8) 도아됴아 05-29 6246
9185 [기타경제] Jap 4월 산업생산 전월比 9.1%↓…예상치 5.1%↓(상보) (10) 굿잡스 05-29 2846
9184 [기타경제] 세계9위 경제대국 韓 (명목기준) (IMF 4월 최신판 기준) (11) 스크레치 05-29 5400
9183 [전기/전자] TV 시장 침체에도 OLED TV에 열광하는 일본…왜 (2) 유랑선비 05-29 4069
9182 [기타경제] 韓 GDP 8위→10위, 금융위기 이후 11년만에 순위 하락 (50) 사직1동 05-29 4022
9181 [전기/전자] TSMC·日소니 한번에 잡는다. 삼성 兆단위 공격투자 (9) 스크레치 05-28 5700
9180 [자동차] [속보]닛산, 한국시장서 철수키로...일본 교도통신 보도 (14) ㅇ사신ㅇ 05-28 2837
9179 [전기/전자] 삼성 5나노 엑시노스양산 돌입..'갤노트20'에 적용 (22) 스크레치 05-28 4476
9178 [자동차] [단독]LG화학 현대기아차에 수조원대 배터리 공급 (3) 스크레치 05-28 2526
9177 [기타경제] “Jap 코로나 긴급사태 연장에 경제손실 516조원” (7) 굿잡스 05-28 2274
9176 [전기/전자] "차세대 갤럭시폴드에 방수·방진 기능 넣는다" (11) 유랑선비 05-28 2124
9175 [자동차] 미쓰비시후소 미국시장철수 (1) TTTTTTT 05-28 22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