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2-22 10:55
[과학/기술] 세계 슈퍼컴 美·中 2강 체제···韓 누리온 14위
 글쓴이 : rozenia
조회 : 3,596  


전 세계 슈퍼컴퓨터 순위 발표 결과 미국과 중국의 2강 체제가 이어졌다. KISTI(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누리온은 14위, 기상청이 보유한 누리와 미리가 각각 113위와 114위를 차지해 여전히 슈퍼컴퓨터 선진국과는 큰 격차를 보였다.

데이터 경제 시대로 진입하면서 많은 데이터 처리를 위해 슈퍼컴퓨터 역할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7일부터 6일간 미국 콜로라도 덴버에서 '슈퍼컴퓨팅 콘퍼런스 2019'(이하 SC2019)가 진행되고 있다.

SC2019 본부는 19일(현지 시각) 전 세계 슈퍼컴퓨터 TOP 500을 발표했다. 미국 오크리지 국립연구소(ORNL) 서밋(Summit)이 1위를 차지했다. 실측 성능은 148페타플롭스다. 이는 1초에 148 x 1000조번 연산이 가능한 성능이다. 2위는 미국 로렌스리버모어 국립연구소(LLNL)이 개발한 시에라(Sierra), 3위는 중국의 선웨이 타이후 라이트(Sunway TaihuLight) 순이다. KISTI 누리온은 14위, 기상청의 누리, 미리는 각각 113위와 114위를 차지했다.

슈퍼컴퓨터 성능을 따질 땐 페타플롭스(PF) 단위가 쓰인다. 1페타플롭스는 1초에 1 x 1000조번 연산이 가능한 수준이다. 70억 명이 420년에 걸쳐 마칠 계산을 1시간 만에 끝낼 수 있는 속도다. 누리온의 연산 속도는 25.7페타플롭스에 이른다.

이번 순위 발표에서도 미국과 중국은 성능과 수량 면에서 절대적인 우위를 점했다. 전 세계 500개 슈퍼컴퓨터 중 성능은 미국이 37.1%, 중국이 32.3%를 차지해 전체 약 70% 가까이 차지했다. 슈퍼컴퓨터 수는 중국이 228대(45.6%)를 보유해 미국이 보유한 117대(23.4%)를 압도했다.

KISTI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통적인 슈퍼컴퓨터 강국인 미국과 풍부한 자본력과 급성장한 기술력으로 무장한 중국의 양강 구도가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유럽연합(EU)의 경우 페타플롭스를 넘어 차세대 엑사플롭스급(1초당 100경번 연산) 슈퍼컴퓨터를 조만간 선보일 예정이다.

KISTI는 슈퍼컴퓨팅 분야 기술협력을 위해 미국의 국가슈퍼컴퓨팅응용센터(NCSA)와 협력을 약속했다. 콘퍼런스 기간 KISTI는 ▲슈퍼컴퓨터 누리온 소개 ▲국가과학기술연구망(KREONET) 소개 ▲에디슨(EDISON) 플랫폼 소개 ▲5호기 누리온을 활용한 거대 문제 해결 기술 ▲누리온의 클라우드 서비스 등을 선보였다.

황순욱 슈퍼컴퓨팅본부장은 "이번 콘퍼런스에서 발표된 TOP 500 순위에서 눈에 띄는 것은 상위 20위 이내에 새롭게 진입한 슈퍼컴퓨터가 없었다는 점"이라며 "이처럼 슈퍼컴퓨터 상위 순위에 변화가 없게 된 것은 슈퍼컴퓨터 초강국인 미·중이 향후 1~2년 내 구축을 목표로 하는 엑사급 슈퍼컴퓨터 개발에만 전념했기 때문"이라고 내다봤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frogdog 19-12-22 18:47
   
양자컴퓨터 나오면??????
드뎌가입 19-12-23 01:22
   
국산 수퍼컴이 있었네
ZzipYo 19-12-23 22:48
   
미국것 사다 쓰는것 아니였나요? ㅋ
90년대에 타국(아마도 미국이였겠죠?)에서 슈퍼 컴퓨터 사 온다고 성능이 어떻고 가격이 어떻고 뉴스에서 시끄럽게 떠드는걸 봤었는데
성능이 떨어질지언정 이제는 우리가 만들어 사용하나 보네요.

댓글 작성후 찾아봤는데 우리나라에서 운영중인 슈퍼컴은 미국의 cray사의 제품이라네요.
 
 
Total 8,62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5187
8474 [기타경제] 日불매가 햇반 0.1% 원료 바꿨다 (10) 스크레치 01-18 3854
8473 [전기/전자] 삼성 "마이크로 LED TV 300만원대에 내놓을 것" (11) 스크레치 01-18 3001
8472 [전기/전자] 中BOE 수율 부진… 모토로라 레이저 폴더블 출시 연기 불… (9) 스크레치 01-18 2673
8471 [잡담] 한국은 못만드는 초고부가가치 선박에 중국도전 (41) TTTTTTT 01-18 5436
8470 [기타경제] 삼성重, 러시아 쇄빙LNG선 10척 수주 유력 (5) 귀요미지훈 01-18 2465
8469 [자동차] 폭스바겐, 중국 3위 배터리업체 지분 20% 매입 (2) 귀요미지훈 01-18 1965
8468 [기타경제] 한국은행, 기준금리 1.25% 동결..그 배경은? (1) 귀요미지훈 01-18 719
8467 [기타경제] 세계 10대 경제대국 현황 (17) 스크레치 01-18 5834
8466 [전기/전자] 삼성전자 폴더블폰 베트남서 만든다 (8) 스크레치 01-17 4876
8465 [기타경제] LS전선아시아, 동남아에서 역대 최대 실적 달성 (4) 귀요미지훈 01-17 2173
8464 [자동차] 닛산, 르노와 결별 움직임 (21) 귀요미지훈 01-17 3597
8463 [과학/기술] 삼성전자, 지난해 미국 특허 2위·LG전자 6위 (6) 귀요미지훈 01-17 1880
8462 [기타경제] 현대중공업, 그리스 원유운반선 2척 수주 (2) 귀요미지훈 01-17 951
8461 [전기/전자] 동진쎄미켐 '日규제 맞서 국산화' 포토레지스트 … (6) 스크레치 01-17 3364
8460 [자동차] '아우라·카니발'로 인도 시장 넓히는 현대·기아… (2) 스크레치 01-17 1429
8459 [자동차] 볼보, 美 배터리팩 조립공장 건설…LG화학 '함박웃음&… (10) 귀요미지훈 01-17 2549
8458 [과학/기술] 삼성중공업, '암모니아 연료' 추진 선박 계약 (3) 귀요미지훈 01-17 1868
8457 [기타경제]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14척 예약 (1) 귀요미지훈 01-17 1690
8456 [기타경제] 카타르, 중국 방문…LNG선 건조 가능성 타진 (5) 귀요미지훈 01-17 3007
8455 [자동차] "현대차도 놀랐다"…출격 첫날 1.5만대 계약.. 제네시스 GV (6) 스크레치 01-17 2537
8454 [기타경제] 3만9천 톤 LNG선 육상이동…기네스북 기록 '경신' (2) 냐웅이앞발 01-17 1604
8453 [기타경제] 韓조선업 中·日 앞에서 또 LNG선 '싹쓸이' (20) 스크레치 01-16 7511
8452 [기타경제] 종양) [단독] 반대 뚫고 싱가포르에 늘려준 항공운수권, … (2) 너를나를 01-16 3933
8451 [기타경제] 2019년 성장률, 독일 0.6%, 베트남 7.02%...그 배경은... (10) 귀요미지훈 01-16 4059
8450 [전기/전자] LGD, 中BOE 추월 (16) 스크레치 01-16 549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