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6-19 22:36
유커도 싼커도 한국인도 없는 ‘외딴 섬’ [中화장품 브랜드 OMM 명동매장 가보니]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628  

[中 화장품 브랜드 OMM 명동 매장 가보니] 유커도 싼커도 한국인도 없는 ‘외딴 섬’

 
 
 
“이 제품은 ‘저리한요뤼솬쥔(유산균이 들어있어요)’”

기자가 찾은 서울 명동의 중국 화장품 ‘OMM’매장. 기자가 분명 한국인임을 밝혔는데도 중국인 점원은 외운 한국어를 순간 잊었는지 금세 중국어를 내뱉기 시작했다. 한국을 찾은 중국인이 주요 타깃임을 짐작할 수 있었다. 하지만 매장 2개 층 어디에도 중국 손님은 전혀 없었다. 30분 동안 매장 안을 둘러봤지만 점원은 “오늘 손님이 많았다”는 답변만 할 뿐이었다. 관광 1번지인 명동, 그중에서도 명당자리에 있는 매장이라고는 상상하기 힘든 광경이었다.



중국의 사드 보복으로 유커 발길이 끊기면서 ‘한 몫’ 챙기러 한국에 진출한 중국 기업들도 휘청거리고 있다. 이들의 주 타깃이던 단체 방문 유커가 사라진 데다 대체 손님인 개별관광객(싼커)이나 한국인을 잡을 전략도 없어서다. 쇼핑 1번지 명동에 자리 잡은 중국 화장품 매장 OMM은 단적인 예다. 권건화장품(취엔지엔 코스메틱스)의 로드숍 브랜드 OMM 매장은 명동 한복판에 있는 데다 중국 화장품 업체가 국내에 직진출한 첫 사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큰 곳. 권건화장품은 당초 이 매장을 통해 한국을 찾은 유커들에게 OMM을 한국 브랜드로 알려 중국 현지에서 역마케팅을 펼칠 계획이었다. OMM은 한국콜마를 통해 ‘제조업자개발생산(ODM)’ 방식으로 만든다는 이유로 한국산임을 강조하고 있다.

그러나 기자가 찾은 OMM 매장은 유커의 급감으로 이미 경쟁력을 잃은 모양새였다. OMM이 명동에 매장을 내려고 준비 중이던 지난해 7월만 해도 월별 방한 중국인 수는 사상 최대인 91만 7,519명에 달했다. 하지만 같은 해 하반기 사드 문제가 불거지면서 매장 오픈일(올 1월 5일) 전후에는 그 수가 50만 명대로 주저앉았다. 설상가상으로 지난 3월 중국 정부가 금한령까지 내리면서 OMM 매장은 그야말로 ‘닭 좇던 개’ 신세. 올해 춘제 특수를 시작으로 화려한 데뷔를 노렸던 꿈이 한 순간에 물거품이 된 셈이다. 한 관계자는 “중국인들이 한국을 찾은 유커를 대상으로 운영 중인 호텔 등이 하나 둘 매물로 나오고 있다” “이대로 가면 국내 중국 사업자들이 도미노처럼 무너질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6-19 22:37
 
[中 화장품 브랜드 OMM 명동 매장 가보니] 유커도 싼커도 한국인도 없는 ‘외딴 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1&oid=011&aid=0003054915
신하 17-06-20 14:11
 
ㅎㅎ 재밌는 현상이네요.
 
 
Total 2,97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2927
2974 [자동차] "현대차를 잡아라"…일본차의 끝없는 '인도 도전기�… (3) 스크레치 15:25 120
2973 [전기/전자] "TSMC 아성 넘본다"…삼성전자, 파운드리 전략 '가속페… (3) 스크레치 15:20 107
2972 [전기/전자] 삼성전자, 베트남 기술인력 직접 키운다…해외 엘리트 &#… (1) 스크레치 15:12 126
2971 [잡담] 도시바메모리 하이닉스과의 관계는 결국 어떻게 될까요 (1) 페레스 15:02 105
2970 [전기/전자] 5G' 주도권 잡은 삼성전자, 글로벌 통신장비 시장 판… (2) 스크레치 14:55 125
2969 [전기/전자] 삼성전자, '5G 상용화' 국제 표준 주도 (2) 스크레치 14:44 140
2968 [기타경제] 2017년 중국 지역별 1인당 GDP (중국 국가 통계국 자료) (3) 스크레치 14:19 181
2967 [전기/전자] LG디스플레이, 롤러블 양산기술 내년 초 확보…문제는 고… (3) 스크레치 14:12 227
2966 [잡담] 중국의 2017년 행정구역별 1인당 GDP (1) 국산아몬드 13:30 239
2965 [잡담] 미국: 중국의 실제 GDP는 7조 5천억달러다.gisa (2) 42코패스 13:05 412
2964 [기타경제] [세계 부자나라 TOP30] 1인당 GDP 현황 (2018년) (13) 스크레치 05-19 3043
2963 [전기/전자] 길어지는 애플의 고민, ‘어디서 OLED 받나?’...삼성은 비… (17) 스크레치 05-18 4652
2962 [전기/전자] 삼성, 인텔 제치고 반도체 1위 '수성'…격차 벌렸… (2) 스크레치 05-18 2131
2961 [전기/전자] "팹리스들은 TSMC 독주를 막을 삼성을 기다린다" (4) 스크레치 05-18 2966
2960 [기타경제] 한국, 화장품 수출 세계 2위로 올라선 듯... (22) 귀요미지훈 05-18 3122
2959 [기타경제] 2017년 한국 농수산식품 중남미 수출 35% 증가 (4) 귀요미지훈 05-18 1070
2958 [기타경제] [북유럽 경제] 북유럽 5개국 1인당 GDP와 명목 GDP 현황 (14) 스크레치 05-16 2161
2957 [기타경제] 삼성전자 공장만 들어가도 北 5% 성장… ‘베트남식 개방… (22) 스크레치 05-16 2746
2956 [전기/전자] [세계 MLCC 시장] 업체별 점유율 순위 (2017년) (4) 스크레치 05-16 1646
2955 [전기/전자] LGD·삼성D, 1분기 대형 디스플레이 1·2위…OLED 전환 가속… (5) 스크레치 05-16 1125
2954 [기타경제] "정부가 말한 경제회복세는 거짓이다 침체국민 초입단계… (15) 끼따뿌타스 05-16 1905
2953 [과학/기술] 2022년까지 5대 신산업에 160조 투자 (9) 귀요미지훈 05-16 1770
2952 [전기/전자] 웨어러블 기기의 최대 난제 해결 (2) 귀요미지훈 05-16 1438
2951 [과학/기술] 정밀도 10배 높인 '자기베어링 스마트 롤러' 개발 귀요미지훈 05-16 1246
2950 [과학/기술] 인공지능 기술 개발 5년간 2조 2천억 원 투입 (1) 귀요미지훈 05-16 5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