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2-03 21:09
[기타경제] 국내 정유업계, '저유황 선박유' 시장에서 일본 앞질러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573  

로이터통신과 일부 외신은 내년부터 본격화 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규제(IMO 2020) 시행에 맞춰 한국 정유 업체들이 가장 철저하게 준비하고 있다고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일본과 중국의 정유업체들은 'IMO 2020' 시행에 맞춰 기존 시설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능력에 한계를 보이고 있다"며 "이에 비해 한국 업체들은 긴밀하게 움직이고 있다"고 밝혔다.

SK이노베이션- 'IMO 2020' 시행에 대응하기 위해 1조원을 투자해 내년 4월 완공

현대오일뱅크 - 저유황선박유 생산공정을 개발하고 이달부터 제품 판매

에쓰오일 - 지난해 11월부터 벙커C유를 저유황유로 고도화 시설 가동에 들어가 글로벌 해운사 등에 저유황 선박유를 공급

업계 관계자는 "내년 한국 정유 업체들의 저유황 선박유 생산량은 폭발적으로 늘어날 것"


----------------------------------------



기사 내용에 부연설명을 좀 하자면....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규제에 따라 선박이 항해하면서 배출하는

황산화물 규제기준이 기존 3.5%에서 2020년 1월부터 0.5%로 엄격해집니다.

이 조치가 조선업계와 해양운송업계에 있어 큰 패러다임의 변화인데요

 
-> 조선업계 : 기존에 쓰던 선박연료(벙커C)가 아닌 LNG를 원료로한 LNG추진선과
연료인 LNG를 주입해 줄 LNG벙커링 선박 건조 수요 증가

-> 조선기자재업계 : 기존 선박유를 쓰면서 황산화물 배출을 낮춰주는 탈황장비 수요 증가 

-> 정유업계 : 기존 선박유 대신 저유황선박유 수요 증가



LNG추진선의 경우,
대우조선해양이 독일 MAN과 공동개발한 LNG추진선 엔진(ME-GI 방식엔진)이 
세계시장점유율 80% 이상을 점유하며 LNG추진선 엔진의 대세로 자리 잡아
LNG추진선 분야에서도 한국이 시장을 선도하고 있고

LNG추진선에 연료인 LNG를 주유하기 위한 육해상 벙커링 시설과 벙커링선박 건조의 경우,
핵심기술이 LNG화물창 기술인데 국내 조선3사의 독자적 LNG화물창 기술들이 
세계 5대선급의 인증을 받는 등 세계 최고수준의 LNG화물창 기술을 바탕으로 
앞서 나가고 있습니다.  

극동지역 LNG벙커링의 허브가 되겠다고 천명한 일본이
대우조선해양의 LNG화물창 관련 특허(재액화기술)에 대해 
무효소송을 일본내에서 제소한 이유이기도 합니다.
소송결과는 대우조선해양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이외에도 국내조선업체의 LNG 연료공급 시스템 특허에 대해서도
유럽과 중국 등에서 특허를 걸고 넘어지는 소송을 냈으나 모두 국내업체가 승소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내정유업계에서
황산화물이 적게 포함된 선박유 생산을 위한 기술과 생산능력 확보에 있어서도
일본, 중국보다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는 소식이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2-03 21:09
   
승이 19-12-03 22:37
   
오..좋은 소식 감사합니다~
     
귀요미지훈 19-12-03 23:18
   
^^
draw 19-12-03 23:00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규제가 한국의 조선 산업과 해양,정유 업체들까지 효과를 보네요
그만큼 선제적인 대응을 잘했다는 방증이기도 하고
     
귀요미지훈 19-12-03 23:19
   
네. 국제해사기구의 규제강화가 이미 시장에서 기술을 선도하고 있는 국내업계가
한 발 더 앞서갈 수 있는 긍정적인 환경을 만들어준 셈이 되고 있는 듯 합니다.
없습니다 19-12-04 07:43
   
근데 저유황선박유 생산이 가능하면 lng추진선은 필요없어지는게 아닌지..
     
SuperEgo 19-12-04 09:55
   
저유황유라고 해도 LNG와 가격차가 있고
LNG운반선의 경우 화물창에서 기화되는
LNG를 추진연료로 사용하는 개념이라 차이가 있죠.
그래서 원래 조선3사마다 각각 멤브레인타입 화물창
을 개발하면서 기화율을 낮추는것에 주안점을 두었으나
이 기술덕에 낮은 기화율의 의미가 희석되어 요즘은
차이가있으나 대부분 3%정도 기화율에서 더이상
낮추려는 노력을 하지않고 있습니다.
     
귀요미지훈 19-12-04 14:28
   
연료를 대량으로 소모하고 크기가 큰 대형선박은 LNG추진선으로 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고
소형선박은 LNG화물창 설치로 인한 공간확보 문제, 건조비용 문제 등으로 저유황선박유를 사용하는 것이 효율적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잉옹잉옹 19-12-04 09:53
   
당장 배를 바꾸긴 어려우니
연료를 바꾸겠네요
     
귀요미지훈 19-12-04 14:32
   
기존 운항중인거는 연료를 바꾸거나 탈황장치를 달거나 하고
신조 선박은 LNG추진선으로 가는 경향인거 같습니다.
크레모아 19-12-04 16:39
   
조선 기술은 옛부터 우리가 세계 최고였다
frogdog 19-12-04 17:02
   
거북선을 봐라~~~~~

2020년이후부터는 조선업은 우리나라가 다 먹어치울것이다

거북선의 후세들이여 자부심을 가지고 ship을 만들쟈~~~~!!!
 
 
Total 8,6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5380
8407 [잡담] 6개월전 조중동과 전문가들.JPG (28) 탑동보말 01-06 7686
8406 [전기/전자] 화웨이 등 중국업체들 삼성 폴더블 패널 탑재 (10) 귀요미지훈 01-05 7492
8405 [전기/전자] "日 수출규제 왜 했는지 모르겠다" (19) 탑동보말 01-05 9413
8404 [전기/전자] 삼성, 지난해 5G 스마트폰 670만대 판매…53.9% 점유 (3) 귀요미지훈 01-04 4376
8403 [기타경제] (로이터) 따끈한 중국소식 몇 가지 (12) 귀요미지훈 01-04 9934
8402 [자동차] (프랑스) 현대 수소전기차 Nexo, 1회 충전으로 778Km 세계기… (21) 귀요미지훈 01-04 7902
8401 [기타경제] 불매운동 여파 유니클로 운영회사 배당 '0원'…롯… (12) 귀요미지훈 01-03 4495
8400 [기타경제] 한국, 미얀마 개발 협력사업 현황 (6) 귀요미지훈 01-03 5116
8399 [자동차] 현대기아차 3개 모델, 북미 올해의 차 후보에 올라 (3) 귀요미지훈 01-03 2978
8398 [금융] 문재인식 신흥관치금융인사 (12) 이진설 01-03 2279
8397 [기타경제] 대일 무역적자 13년來 최저…'수출규제' 제 발등 … (22) 귀요미지훈 01-03 5751
8396 [기타경제] 2019년 수출물량 0.3% 증가, 수출액 10.3% 감소 (2) 귀요미지훈 01-03 2021
8395 [기타경제] 현대건설, 카타르 6130억원 규모 빌딩건설 수주 (13) 귀요미지훈 01-02 2907
8394 [전기/전자] 日에 기습 당한 지 반년…"초고순도 불산 독립 만세" (6) 탑동보말 01-02 2736
8393 [기타경제] 조선3사, 2019년 수주실적 (3) 귀요미지훈 01-02 2214
8392 [전기/전자] 日에 기습 당한 지 반년.."초고순도 불산 독립 만세" (4) 너를나를 01-02 1401
8391 [기타경제] 삼성엔지니어링, 37억 달러 알제리 정유플랜트 수주 (4) 귀요미지훈 01-02 1740
8390 [과학/기술] [속보] 삼성전자 세계 첫 3나노 반도체 기술 개발 (12) 너를나를 01-02 4777
8389 [과학/기술] [단독]UAE 사막에 한국산 벼가 자라고 있다 (22) 부엉이Z 01-01 6794
8388 [주식] 남선알미늄, 영업익 감소세에도 순익 늘어난 이유는 (3) lowfiwendel 12-31 4575
8387 [기타경제] 신약 기술 수출 8조원 돌파 (16) 귀요미지훈 12-31 4875
8386 [기타경제] 경영난 겪는 日 JDI, 애플·샤프에 공장 매각 논의 (11) 귀요미지훈 12-31 5566
8385 [기타경제] 대우조선, 컨테이너선 6척 수주 (2) 귀요미지훈 12-31 2738
8384 [기타경제] (태국기사) 10월까지 한국인 관광객 수 155만명 (16) 귀요미지훈 12-30 5732
8383 [기타경제] (태국기사) 태국업체, 한국 치킨프랜차이즈 운영권 인수 (13) 귀요미지훈 12-29 543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