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1-25 15:46
[기타경제] 한·인니,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협력 MOU 체결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374  

- 국토교통부는 25일 인도네시아 공공사업주택부와 
  '한국·인도네시아 수도이전 및 개발에 대한 기술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

- 새로운 수도는 보르네오섬에 건설될 예정으로 총 사업비 약 40조 원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
  2024년 입주를 목표

- 바수키 인도네시아 장관은 지난 6월 방한해 김현미 장관과 행정수도 건설에 대한 노하우 전수를 요청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도 세종시가 벤치마킹 대상이라고 언급

- 이번 MOU로 한국(국토부)과 인도네시아(공공사업주택부)는 향후 스마트시티, 도로, 수자원 관련 
  수도이전 및 개발 협력을 강화.

- 또 도시계획, 개발, 인프라와 주택건설 기술에 대해 정보교환, 경험 공유, 전문가 파견, 교육훈련 등을 추진


---------------------------------------------



자카르타시 지반침수 문제, 인구 과밀도 문제, 교통정체 등으로 인해

행정수도를 다른 곳에 세우는 프로젝트인데

한국의 '세종시'가 모델이라고 하더군요.



협력, 교환, 공유 등 상호적인 표현을 쓰고 있지만

이번 MOU는 인도네시아가 새로운 행정수도를 만드는데 필요한

기획, 설계, 인력육성 등을 포함 제반 기술적 자문을 한국에 요청하는 내용으로 보입니다.

이를 통해 향후 이루어질 40조원 규모의 각종 공사에서 우리 기업들이  많은 지분을

확보해야겠습니다.



이외에 자카르타 지반침수를 막기위한 대방조제 건설 프로젝트도

새만금방조제를 건설한 경험이 있는 한국농어촌공사가

타당성 조사·기본설계를 맡아 현재 기본설계까지 끝냈습니다.

그리고 이 작업에 필요한 자금(90억원)은 KOICA에서 지원했습니다.

다음 단계로 세부설계(400억원), 건설공사(4조원)가 남아 있는 상황인데

이걸 우리가 따 먹어야 손을 덴 보람이 생기겠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1-25 15:46
   
그대만큼만 19-11-25 15:51
   
인니는 그닥 믿음이 안가서...
철저하게 국익 위주로 뽑아먹은 건 뽑아먹고 냉정하게 실리에 따라 인니와  외교를 했으면 합니다.
     
귀요미지훈 19-11-25 16:37
   
그렇게 해야겠지요.
새콤한농약 19-11-25 16:00
   
수도이전으로 인한 우리나라 건설업체들이 가져오는 경제효과가 그닥 크지 않다고 하던데..
사업을 위한 로드맵만 열심히 만들어주고 결실은 짱깨들이 가져가는게 아닌지..
     
귀요미지훈 19-11-25 16:44
   
세부계획은 커녕 의회승인도 아직 안 나온거 같던데..

아직까진 우리기업들의 경제효과가 어느정도일지 가늠하기 어려운 단계인 듯 싶습니다.

그리고 인도네시아 정부에선 비용을 20%만 대고

나머지 80%를 민간 등 외부에서 조달하겠다는 방침인지라

의회승인을 받아도 필요자금이 유치가 될지, 진행이 목표한 시점대로 될지도

사실 아직 의문이긴 합니다.
소심한불혹 19-11-25 17:12
   
실질적인 돈이 들와야 하는데, 이넘들은 먹고 째는게 일상화된 놈들이라.....    기술이라든지, 노하우만 발라먹고 실질적인 건설수주는 짱깨들에게 갈 확률이 높습니다. 실제로 그렇게 합니다.  과거 일본이 어떻게 동남아를 대했는지 알아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대만큼만 19-11-25 17:12
   
22222222222
아돌프 19-11-25 17:14
   
근데 어떤식이든 우리에게는 이익입니다 지금 자카르타는 일본계 회사가 거의 장악한 상태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수도를 이전하고 빈공간에 새로 만들어가는거죠
그러니까 지금 보다는 기회가 더 많이 생길거에요
지금 인도네시아 자동차 시장 장악 현황도 일본이 95프로 정도 장악했다고합니다
우리도 이런 상황에서 뒤집기 하기 위해서 큰 변화가 필요하죠 그런 상황에서 수도 이전은 분명히 기회일거에요
돌아온장고 19-11-25 21:12
   
인도네시아 재정 상태 봐서는 별로 돈 될거 같지 안음.

인도네시아가  장래성은 어떨지 몰라도 현재는 딱 그지 국가임,

수도 이전 같은것은 정부 돈이 천문학적으로 투입되서 지어야 하는데

20% 만 정부 재정이고 80% 민간자본이라고 하면  어떤 멍청한 민간 자본이 투자하겠슴,

저게 돈되는 사업이엇으면 우리한테 오지도 안앗을거임.
프리홈 19-11-26 02:48
   
행정수도를 하나 건설한다고 할 때, 공무원들 가족의 주거용 아파트로 만 구성되는 것이  아니라  각종 인허가 사항 등의 필요로 기업체나 각종 이해단체의 수용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도시주변에  공단들과 호수를 낀 공원 등이 필수적인 바, 이들 공단에 한국기업들이 입주하게 될 가능성이  크므로 일본기업 일변도가 무너지는 계기가 되리라 보네요.

세계 5위의 자동차 생산국이자 수출국인 한국내 국산자동차의 점유율이 60 ~ 70 %  대 인데반해 인도네시아의 일본차 점유율이 97 % 가 넘는 것은 아주 비정상이지요.
인도네시아 정부도 문제의 심각성을 알기에 한국기업들을 끌어들이려는 것이구요.
흐흫흫 19-11-26 07:19
   
인도네시아 공무원들 썩은게 장난 아닙니다;;; 사업하려면 애로사항 꽃필거에요
K잉TM 19-11-26 11:42
   
인니 같은 나라와 저런것까지 맺을 필요가 있나요 인니 ㅅㄲ들 돈이나 빨리 내라
임펙트 19-11-27 15:38
   
일찌기 한복남 선생께서 말씀하신바가 있죠. 돈 없으면 집에가서 빈대떡이나 부쳐먹지. 한푼없는 건달이 요리집이 무어냐, 기생집이 무어냐~
주파리빠 19-11-28 10:20
   
사실 수도 이전에 대한 노하우는 말레이지아가 먼저입니다. 수도인 쿠알라룸푸르 밑에 푸트라자야 라고 있습니다. 약 1시간이지요. 우리의 세종시도 푸트라자야의 사례를 보고 bench_marking을 한 사례입니다. 얼핏보면 많은 부분이 비슷합니다만 규모는 푸트라자야가 휠씬 크고 아름답게 꾸며 놓았습니다. 근데 문제는 말레이지아하고 인니하고 사이가 좋지 못하다는 거죠, 한쪽은 무시하고 한쪽은 으르렁대고 이런 판국입니다(같은 말을 쓰면서도) 게다가 한국의 좋은 이미지(통신,교통 및 문화 등등)때문에 아마도 한국하고 하는 것 같습니다. 자카르타 심각한 상황은 맞습니다. 위에 분들이 댓글다신 것 처럼 거기 공무원들 장난아닌게 가장 큰 난관일껍니다.
 
 
Total 8,5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4058
8450 [전기/전자] LGD, 中BOE 추월 (16) 스크레치 01-16 5249
8449 [기타경제]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서명 (주요내용) (8) 귀요미지훈 01-16 1832
8448 [잡담] 한국이 만든 포스터 한장에 아수라장이 된 일본 현상황 (9) 경상도마미 01-16 7558
8447 [자동차] 유럽 5대 경제대국 자동차시장 업체별 점유율 현황 (현대… (12) 스크레치 01-15 5224
8446 [기타경제] 수출물가 4개월만에 반등 (6) 귀요미지훈 01-15 1921
8445 [과학/기술] LG전자, MIT 김상배 교수와 ‘차세대 로봇기술’ 공동연구 (7) 귀요미지훈 01-15 2671
8444 [전기/전자] 中화웨이도 손 내밀었다…'폴더블 시장' 커질수… (14) 스크레치 01-15 4611
8443 [부동산] 중국몽 실현중 "부동산 매매허가제 ㅋㅋㅋㅋㅋ" (12) 멸망의징조 01-15 3970
8442 [기타경제] 日니센카이운 현대重에 초대형 LPG선 발주 (18) 스크레치 01-15 4284
8441 [전기/전자] 삼성 '5G장비 왕좌' 넘본다 (12) 스크레치 01-14 4861
8440 [기타경제] (워싱턴포스트) 한국의 불평등에 관해 영화 '기생충&#… (14) 귀요미지훈 01-14 4187
8439 [잡담] 현대건설, 연초 카타르·싱가포르서 1조5천억원 수주 행… (1) 축신 01-14 2077
8438 [자동차] 기아 텔루라이드, '2020년 북미 올해의 차' 선정 (10) 귀요미지훈 01-14 3073
8437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 시장 1위 등극 (8) 귀요미지훈 01-14 3026
8436 [전기/전자] [단독]삼성 6나노 파운드리 양산체제 돌입 (9) 스크레치 01-14 4011
8435 [전기/전자] EUV로 엇갈린 메모리 빅3…삼성전자-마이크론 격차↑ (11) 스크레치 01-14 3512
8434 [자동차] CES 2020 소니 전기차 공개 (10) 자비스05 01-14 2604
8433 [과학/기술] 2018년 특허 출원 순위 (5) Irene 01-14 2277
8432 [과학/기술] 2017년 GDP대비 연구개발(R&D) 투자율 순위 (4) Irene 01-14 1710
8431 [잡담] 오랜만에 다시 인사드립니다. (25) 스크레치 01-13 1638
8430 [과학/기술] 일본은 상상도 못할 인공지능 기술을 한국이 세계에 공… (4) 경상도마미 01-13 7212
8429 [전기/전자] 반도체 분야에서 한국과 미국이 협업해 탈일본을 선언한… (4) 경상도마미 01-12 6376
8428 [기타경제] 경기 바닥 찍었나… KDI, 10개월 만에 '경기 부진' … (4) 귀요미지훈 01-12 3526
8427 [금융] 국내 4대 시중은행, 2019년 베트남 순이익 2배 전망 (6) 귀요미지훈 01-12 2465
8426 [기타경제] 대우조선, 싱가폴 컨테이너선 6척 수주 (5) 귀요미지훈 01-12 232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