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1-11 18:49
[자동차] 현대차, 첨단 음파기술로 노면소음 잡아
 글쓴이 : 진구와삼숙
조회 : 3,224  

현대차, 첨단 음파기술로 노면소음 잡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구와삼숙 19-11-11 18:49
   
무영각 19-11-11 19:24
   
기술이 좋으면 문제없지요
후후후훗 19-11-11 19:50
   
요새 노이즈 캔슬링 이어폰이 유행 하더만... 자동차 하체도 그 기술이 ㅋㅋ
푹찍 19-11-11 20:13
   
렉서스 뒈지는 소리 ㅋ
미데카아 19-11-11 20:58
   
헐~ 하만과. 현대가 삼성과 손 잡은거네요. 야들 오디오도 하만제 잘 안쓰는데 왠일~
대팔이 19-11-11 22:13
   
이거 이미 닛산이 실용화해서 인피니티 적용..
일본자위대가 이 기술을 도입해서 군사용으로도 사용...
     
사토우하루 19-11-11 23:28
   
근거 자료좀...
          
짱아DX 19-11-12 01:51
   
자위대가 군사용으로 사용하지는 모르겠지만, 닛산과 도요타(렉서스 일듯)가 이 기술로 자동차의 소음을 상쇄시키는 것은 고등학교 교과서에 나왔었습니다. 제가 96학번이니 아주 오래된 기술이네요.
               
융융7845 19-11-19 16:42
   
님들이 말하는건 ANC 능동형 '소음' 저감 기술로 규칙적이고 예측가능한 소음을
상쇄시키는 기술
기술 개념적으로 보면 외부의 모든 소음을 감지하고 줄여주는 기술이지만
불규칙한 상황 즉 노면 상태 주행 상황 등에서 발생하는 예측 불가능한 소음은
감지가 힘들어 기술적인 한계로 인해 엔진소음 배기음 기계음 등과 같이
주기적이고 예측 가능한 소음들만 제어됨

현대가 개발한 기술은 RANC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 기술로 빠른 분석과 감지를
통해서 불규칙한 노면과 주행상태의 소음을 저감시키는 기술임.
이거는 기존에 존재하지 않던 기술이고 현대차가 최초 개발한게 맞음
쥬라기 19-11-11 22:18
   
세계  최초 개발 ,  축하  드립니다
Elan727 19-11-11 23:07
   
미션 세팅이나 확실히 하고 나서 자랑하도록~
iota 19-11-12 02:42
   
괜히 "세계최초.." 라는 단어를 사용해서 부정적인 반응을 불러 일으키네요.

저도 궁금해서 외신들 몇개 찾아보니 기존의 능동형 소음 캔슬링 (ANC) 을 좀더 발전시킨 시스템이더군요.  이미 많은 자동차회사에서 ANC 시스템을 체용하고 있는데, 현대에서 발전시킨 시스템은 기사 내용대로만 나와준다면, 꽤 의미있는 성과라고 생각합니다.

기존의 ANC 시스템은 연속적이고 예측이 가능한 소음들에만 반응했었습니다.  Bose나 Sony의 ANC 헤드폰과 유사한 시스템이죠.  이들 헤드폰들도 연속적인 소음, 백그라운드 소음에만 효력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현대가 개발했다고 하는 시스템은 센서와 소음 해석으로 거의 실시간 (0.002/0.009초)으로 반대음파를 발생시키고, 무었보다고 여러가지 다른종류의 소음을 잡아내고, 또 좌석에 맞는 적절한 반대음파를 다르게 발생시키는가 봅니다.  실제로 이렇게 된다면 나름 획기적인 기술인것 같습니다.  실제 제품이 나와보면 알겠죠.

하지만 그놈의 "세계 최초"라는 말은 좀 아껴썻으면 합니다.

아래 링크들은 영문 기사이기는 하지만, 내용이 비슷한걸 보면 아마 현대에서 뿌린 자료를 소스로 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https://leftlanenews.com/hyundai/hyundai-active-road-noise-cancellation/
https://www.carscoops.com/2019/11/hyundai-working-on-active-road-noise-control-technology/
 
 
Total 8,2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2563
8291 [부동산] 日 산케이 "한국인 관광객 감소로 피해입는 것은 한국자… (14) 너를나를 12-08 3900
8290 [기타경제] 32년 전 일본에게 당한 설움, 이번에야말로... (10) 조국과청춘 12-08 4385
8289 [전기/전자] 일본 반도체 사망소식에 절망하는 일본 현상황 (3) 하루두루 12-07 6160
8288 [기타경제] 日 수출국서 韓순위 14년만에 한단계 하락. (3) 스쿨즈건0 12-07 4419
8287 [전기/전자] 올해 2분기, 3분기 업체별 TV 출하량 (1) 귀요미지훈 12-07 1547
8286 [잡담] 단통법 실시후인 10월 일본 스마트폰 시장 판매순위 (7) DSPAM 12-07 3788
8285 [전기/전자] 일본 스마트폰 시장까지 접수하는 한국에 절망하는 일본… (7) 하루두루 12-07 5349
8284 [기타경제] 아베노밐스 경기지수 5.6포인트 대폭락, 일본 대지진 때… (5) 독산 12-07 2870
8283 [기타경제] 외무성문서, 옛 일본군 종군위안부 「사병 70인에 1인」… 독산 12-07 1300
8282 [기타경제] 美 '무리한 논리'로 韓 철강에 고율 관세 부과. (12) 스쿨즈건0 12-06 4994
8281 [기타경제] 불매운동에…일본 담배회사, 'KT&G 지분' 팔며 손 … (2) 스쿨즈건0 12-06 2332
8280 [과학/기술] 文정부'벤치마킹' 유럽…'탈원전'서 회군 (13) 조지아나 12-06 2982
8279 [잡담] 디플레이션 걱정 할 필요 없습니다 (9) 부두 12-06 2217
8278 [기타경제] 디플레이션의 입구에서 차갑게 식어가는 한국경제. 왜 … (9) 독산 12-06 2884
8277 [기타경제] 日경산상 "수출규제, 韓 제도 개선되면 재검토 가능" (16) 너를나를 12-05 6343
8276 [기타경제] Jap 규제 속 소재부품 국산화 성공 기업 '수출탑' … (1) 굿잡스 12-05 3620
8275 [잡담] 한국 조선업 20년 호황기가 다시올까? 조선소감독관말에 … (11) 흩어진낙엽 12-05 5660
8274 [기타경제] 일본이 또 군함도 강제노역을 인정하지 않았다 (2) 하루두루 12-05 1176
8273 [기타경제] 日여행 韓관광객 넉달새 75만↓…‘노 재팬’ 계속. (22) 스쿨즈건0 12-04 6563
8272 [기타경제] 韓 신라면의 농심, 일본인 학교 공장 견학 거절… (13) 스쿨즈건0 12-04 6323
8271 [주식] [오늘의 제약이슈] 코오롱생명과학, SK바이오, 신라젠 ㅓㅜㅑ 12-04 1210
8270 [기타경제] LNG선 국산화가 진행이였네요.....기대됩니다... (7) deepblue 12-04 4944
8269 [과학/기술] ''日 불화수소 100년 공든탑 무너진다'' 日 … (24) 냐웅이앞발 12-03 9049
8268 [기타경제] 국내 정유업계, '저유황 선박유' 시장에서 일본 … (12) 귀요미지훈 12-03 4279
8267 [기타경제] '유니클로 제외' 롯데쇼핑 실적 발표, 적자 전환 (17) 귀요미지훈 12-03 434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