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1-10 01:35
[잡담] 지정학적 이점 살려 외국군 주둔비 받아 GDP 5% 충당
 글쓴이 : 달구지2
조회 : 2,867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4&oid=025&aid=0002949808

틈만나면 "韓, 방위비 70조" 압박…그런 미국에 돈 받는 이 나라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아프리카서 가장 작은 인구 80만 지부티
미국·중국·일본·프랑스 군대 주둔비 받아
외국군대 기지 제공하고 GDP 5% 소득
지정학적 급소로 수에즈운하 항로 지켜
중동·아프리카 아우르는 세력 균형 요지
지정학적 위기를 이점으로 전환한 지혜


===============================================================

옛 정을 생각해서 매년 1조씩 퍼주고 있는데, 여기서 더 달라면 우리도 장사 좀 하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ijkljklmin 19-11-10 08:01
   
지부티의  GDP 5%라 해봤자 1억 달러가 안된다. 한국이 GDP 5% 요구할 수 있나?
더구나 지부티는 수에즈 운하로 가는 홍해 입구의 교통요지에 위치한다. 한국의 위치가 교통요지인가?
내륙귝 이디오피아는 해상 물동량의 전부를 지부티를 통해야 하기 떄문에 지부티를 함부로 할 수 없다. 소말리아 해적은 국가에 위협을 주지는 못하지만 상선들에게는 큰 위협이다.
이런저런 이유로 지부티는 목이 좋은 위치에 있어 각국이 군사를 파견하고 자국 상선을 보호해야 하니 울며 겨자먹기로 돈을 낼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반면에 한국은 교통요지에 있지도 않고 소말리아와 견줄 수 없는 북한이라는 호전적 집단이 있고 그 옆에는 더 큰 깡패 중국이 있다 그 위에는 음흉한 러시아가 있다. 그 밑에는 대륙 진출이 꿈인 일본이 있다.  이를 대항하기 위해서는 해양 세력인 미국과 동맹할 수 뿐이 없다. 한국의 위치는 교두보로 가치가 있기는 하나 애치슨 라인에서 보듯 미국은 비상시에는 일본열도, 대만. 필리핀 라인으로 물러날 수도 있다.
비용을 터무니 없이 내는 것은 반대하지만 한국이 미국으로부터 미군 주둔 비용을 받을 형편은 아니다.
     
분석 19-11-10 11:20
   
중국에게 한국이 더이상 불안요소가 아니라면 중국이 그동안 집중하지 못했던 곳에 대규모 투자가 이뤄질것이고 결국 미일은 더욱 힘든 싸움이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SpearHead 19-11-12 10:24
   
한국은 중국 러시아 북한에서 미국으로 발사하는 탄도 미사일 경로의 최근점이자 미국위치에서는 최전방에 위치한 전초기지가 됩니다. 대륙간 탄도미사일 방어체계에서 초기탐지 시간에  그 방어 성공율이 엄청난 차이를 보이는 만큼 미국의 자국 안보 전략중 대 미사일 방어체계에서는 힌국 만큼 중요한 미군기지는 없다고 볼 수 있어요.
융융7845 19-11-19 18:28
   
미국하고의 관계는 우리가 생각하는 이해관계하고는 먼 이야기지요
윗분들 순진하다고 봐야하는 건지

미국은 순리라는 포장아래 그냥 힘의 우위를 바탕으로 군림하는 나라임
그거는 동맹국한테도 예외가 될 수 없고 그게 공화당이든 민주당이든
기껏해야 드러내놓고 하느냐 은밀한 압력을 행사하느냐의 차이일뿐

이미 힘의 차이에 의해서 꿈쩍도 할 수 없는게 우리나란데다 미국이
한반도를 전략적으로 필요로 하는것 이상으로 우리가 미국을 필요로
한다는걸 알기 때문에 미국이 저렇게 나오는건데

우리가 북한과 전쟁할 생각이 아니라면 미국이 까란데로 깔 수밖에 없죠
그게 지금 한반도 현실임
근데 그렇게 이치를 따져 올라 올라 가다보면 애초에 한반도에는 이런
상황이 있으면 안되는 거임

미국은 항상 자신들이 하고 싶은건 군사력과 경제력을 앞세워 다 얻어냈음
이치에 안맞는다고 감정적으로 부딛혀 옳고 그름을 따진다고  통할거면
이미 예전에 방위에 대한 개념이나 형태가 바뀌었을 거임 ㅋ
 
 
Total 9,9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45822
9964 [전기/전자] 日모리타화학 순익 90%감소..수출규제에 '직격탄' (4) 스크레치 19:59 1755
9963 [전기/전자] 美 태양광 모듈시장 장악한 한화큐셀 (1) 대한사나이 19:57 1105
9962 [전기/전자] 日 도시바, 자동차용 시스템LSI 반도체 사업 중단 일반시민 19:53 725
9961 [기타경제] 中 LNG추진선 韓에 완패 (5) 스크레치 19:41 1542
9960 [전기/전자] 삼성전자 스마트폰 세계 1위 탈환, 화웨이 휘청 (1) 일반시민 19:24 767
9959 [전기/전자] 대만 HTC, 삼성 독주 폴더블폰 시장 넘본다 (40) 스크레치 10:04 5131
9958 [기타경제] 모든 앱 수수료 30% 내라..구글의 선전포고 (14) darkbryan 01:52 3028
9957 [전기/전자] 韓 국산화에 배아픈日, 특허소송 잇따라 제기 (70) 스크레치 09-29 9414
9956 [기타경제] 현대로템 대만 철도청에 EMU-900 전동차 오는 10월말 20량 … (7) 스크레치 09-29 4429
9955 [기타경제] 인도 2분기GDP -23.9% 역성장 '최악'…코로나19로 경… (4) 스크레치 09-29 1906
9954 [기타경제] 러시아 LNG선 10척 주인 내달 결정…대우조선 '수주대… (5) 스크레치 09-29 2282
9953 [기타경제] 中 관광객, 세 배 급증..외국인 면세점 매출 감소 축소 (20) 스크레치 09-29 3521
9952 [자동차] PSA-FCA, 합병사 ‘스텔란티스’ 아래 새로운 시작에 나선… (6) 대한사나이 09-29 1431
9951 [전기/전자] 中매체 "中기업은 일본 수출규제때 韓 도왔지만…이번에… (22) 스크레치 09-29 4266
9950 [전기/전자] 화웨이 리스크 직면한 中 BOE.."애플 공급 절박할 것" (6) 스크레치 09-29 2145
9949 [기타경제] 영화 '기생충' 효과?..올해 라면 수출 지난해보다 … (4) 스크레치 09-29 1055
9948 [자동차] 美, 현대·기아차 SUV에 반하다..코로나 속 '깜짝 실적&… (3) 스크레치 09-29 1546
9947 [과학/기술] 포스코, 극지용 선박 소재 '고망간강' 양산 (3) 대한사나이 09-29 1048
9946 [전기/전자] 무너지는 中 반도체굴기... 파운드리 5위 중국 SMIC도 수출… (2) 스크레치 09-29 1620
9945 [전기/전자] 中관영매체 美SMIC 제재에 “새로운 기술 대장정 준비해… (5) 스크레치 09-29 1115
9944 [전기/전자] 美 IT기업들 앞 다퉈 ‘인도 러시’ (2) 스크레치 09-29 851
9943 [자동차] 전기차·수소차 시대 준비하는 포스코 (1) 대한사나이 09-29 840
9942 [자동차] 현대차 수소버스 해외 첫 수출 (2) 일반시민 09-29 1432
9941 [잡담] 이제 미국도 중국처럼 자국 반도체기업에 보조금주네요 (3) darkbryan 09-29 2189
9940 [전기/전자] "日소니 비켜" 삼성전자, 이미지센서 초격차 전략 이어간… (6) 스크레치 09-28 323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