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31 08:34
[기타경제] 미국, 다시 0.25%포인트 금리 인하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3,348  

미 중앙은행은 30일 기준금리를 기존보다 0.25%포인트 낮춘 1.50~1.75%로 하향 조정
지난 7월 금리 인하를 시작한 뒤 세번째 연속 인하
제롬 파월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은 
"미 경제를 강력히 유지하는 데 돕고, 진행 중인 위험에 대한 일부 보험을 제공했다"고 설명
지난 1월부터 써왔던 ‘경기 확장세를 유지하기 위해 적절히 행동하겠다’는 문구는 삭제

---------------------------------

미국 연준이 이번에 금리를 인하하면서 ‘경기 확장세를 유지하기 위해 적절히 행동하겠다’는 문구를 삭제하고
향후 추가적인 금리인하보단 금리를 이 상태로 유지할 것이라는 뜻을 내비칠것이라던
골드만삭스의 예상이 맞았네요.


그리고 당분간 금리인상은 어렵지 않겠냐는 연준의장의 언급에
다우존스, S&P500, 나스닥 등 미 증시 지수는 일제히 상승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0-31 08:34
   
부르르르 19-10-31 12:58
   
이렇게 되면 트럼프의 판정승인가요?
     
귀요미지훈 19-10-31 17:32
   
트럼프는 확! 내리길 바랬는데 좀 성에 안 차지 않을까 싶네요.
사진에서도 연준의장 뒤에서 좀 못 마땅한 표정이더군요..ㅎㅎ
Tenchu 19-10-31 13:58
   
앞으로 4~5번은 더 내린다고 합니다.. 즉 거의 0% 금리시대가 온다는거죠.
     
귀요미지훈 19-10-31 17:34
   
그 예측은 몇 달 전부터 있었죠.
글로벌불황이 장기화될거라며 올해도 왕창 내리고, 내년에도 계속 내릴 것이라는 애널리스트들 얘기..
걍 참고로만 들으시면 될 듯 싶습니다. 아니면 말고~식으로 막 던지는 애들이 많아서..

연준의장 저 양반 성향이 굉장히 신중한 타입이고
이번에 연준에서 기존에 계속 써오던 '지속적인 양적완화'를 암시하던 문구까지 삭제했으니
향후 미중무역협상, 브렉시트 등 여러 경기변수들의 진행상황을 두고 봐야 알 일 아닌가 싶네요.
 
 
Total 8,5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4184
8314 [과학/기술] 이산화탄소를 휘발유로 만드는 '촉매 기술' 개발 (8) 이리듐 12-13 3148
8313 [기타경제] 日서도 제기되는 'GDP 고무줄 통계' 비판 (15) 귀요미지훈 12-12 7467
8312 [기타경제] 미국 연준 금리 만장일치로 동결...그 배경은? (4) 귀요미지훈 12-12 1828
8311 [전기/전자] 폴더블폰 시장의 승자가 누구든 웃는 건 한국인 이유 (3) 하루두루 12-12 4986
8310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 판매량 1위 (1~11월) (11) 귀요미지훈 12-12 4342
8309 [전기/전자] 일본 전자업체, 세계 최대 규모 시장에서 한국에게 털린… (9) 하루두루 12-11 9880
8308 [과학/기술] "광학 기술 국산화 34년...우주 장비도 우리 손으로" (2) BeyondTheSky 12-11 4707
8307 [잡담] 현재 세계 중앙은행들의 정책들은 잘못됐습니다 (3) 부두 12-11 1790
8306 [자동차] 현대차, 두바이 하이브리드 택시 63% 점유 (3) 귀요미지훈 12-11 2570
8305 [기타경제] 대우조선, LNG운반선 & VLCC 총 3척 수주 (2) 귀요미지훈 12-11 1592
8304 [잡담] 일본이 올림픽 휴전결의를 추진하였고 예상밖의 일이 발… (1) 하루두루 12-11 3217
8303 [기타경제] OECD 한국 경기선행지수 29개월 만에 반등 (1) moots 12-11 2755
8302 [기타경제] 아소 日부총리 “배상 판결받은 日기업, 한국 현금화 땐 … (26) 너를나를 12-10 7201
8301 [과학/기술] 삼성重-SKT, 5G 기반 모형선박 자율주행 성공 (4) 귀요미지훈 12-10 2979
8300 [기타경제] 유니콘기업 10호·11호 연속 탄생 (7) 귀요미지훈 12-10 3127
8299 [과학/기술] ETRI, 초저지연·무손실 보장 통신 기술 개발 (4) 귀요미지훈 12-10 1967
8298 [기타경제] 한진중공업 수빅조선소 "내년 초 호주 오스탈 품에" (1) 귀요미지훈 12-10 2633
8297 [전기/전자] '뇌물 혐의' 에릭슨 美서 벌금 1조 3000억원 (2) 귀요미지훈 12-10 1574
8296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 해커그룹에 공격 당해 (10) 귀요미지훈 12-10 3118
8295 [전기/전자] 삼성전자, 엑시노스 전략 바꾸고 퀄컴 추격 본격화 (3) 케인즈 12-09 5399
8294 [과학/기술] 강소기업 55개 선정.. 이들 중 삼성전자도 울고 갈 제2의 &… (2) 케인즈 12-09 3153
8293 [전기/전자] 중국 전기차 배터리 시장 드디어 열렸다 "한국 배터리 업… (5) deepblue 12-09 3696
8292 [기타경제] 한국과 손잡은 영국의 충격발표에 일본 전체가 비상! (7) 행복찾기 12-09 8604
8291 [부동산] 日 산케이 "한국인 관광객 감소로 피해입는 것은 한국자… (20) 너를나를 12-08 9196
8290 [기타경제] 32년 전 일본에게 당한 설움, 이번에야말로... (11) 조국과청춘 12-08 661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