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18 01:46
[기타경제] 4분기가 기대되는 조선업 (feat. 현대, 쿠웨이트서 7척 수주)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588  

현대중공업그룹, 쿠웨이트서 7척 수주

1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이 최근 쿠웨이트 국영 선사 KOTC(Kuwait Oil Tanker Company)로부터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3척과 석유제품 유조선 4척를 수주

앞서 현대중공업은 지난해 1월 KOTC와 8만4000㎥급 초대형 LPG운반선(VLGC) 3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 당시 계약 규모는 2억1330만 달러(약 2531억원)

현대중공업그룹은 올해 12척의 LNG운반선을 수주, 지난해에 이어 세계에서 가장 많은 LNG운반선을 수주

LNG 추진선도 12척을 수주

수주실적은 지금까지 77억 달러로, 목표치 159억 달러의 48% 수준


-----------------------------------



최근 조선업 수주현황을 간략하게 말씀드리면...



우리 조선 3사가 9월말~10월중순 사이에만 약 50억 달러 물량을 수주하며

스퍼트를 내고 있고 있습니다.



이번 달 안에 글로벌 석유기업 쉘이 척당 2000억원 정도하는 대형 LNG운반선

8~10척을 발주할 예정이라는 소식도 들립니다.



그리고 카타르에선 총 100척 이상으로 전망되는 LNG운반선 발주물량 중

올해 우선 40척을 발주할 예정입니다. 

40척이면 72억 ~ 80억 달러 규모가 되겠네요.




쉘과 카타르 LNG운반선 물량만 합쳐도 약 50척이 되고

최근 수주한 LNG운반선 척당 선가가 1.8~2억 달러 정도이니

이 두 물량만 해도 약 100억 달러가 됩니다.



우리 조선사들에겐 많이 기대가 되는 4분기가 될 듯 합니다.



참고로 올해 1~9월 세계 조선발주물량(CGT기준)은 전년대비 43% 줄었으나

LNG운반선, 대형컨테이너선, 대형원유운반선(VLCC) 등 고가 선박의 발주가 늘어

척당 선가는 역대 최고수준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국제해사기구의 황산화물 규제가 2020년 1월부터 시행되기에

기술과 고부가가치 선박건조 경험에서 앞선 우리 조선업에

더 유리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0-18 01:46
   
뭐꼬이떡밥 19-10-18 02:53
   
여기서 잘 보아야 할것은 목표 수주량 입니다

현재 조선3사 모두 목표수주량에 한참 모자랍니다.

뭐 일단 수주를 하면 주가도 오르고 밥줄도 늘어나지만 목표달성은 좀 어렵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귀요미지훈 19-10-18 02:58
   
본문 내용이 바로 그 내용입니다.

4분기 수주 스퍼트를 올리고 있고, 4분기에 발주물량이 어느정도 나올지...


우리 조선3사가 작년 목표치 대비 올해 목표치를 상당히 높게 잡았는데

올해 현재까지의 글로벌 발주물량 자체가 엄청나게 줄었습니다.

하지만 4분기 발주예상 물량들이 상당히 있어 목표달성은 어렵더라도

결국 목표치에 상당히 근접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조선업은 원래 '상저하고'라는 표현을 씁니니다. 보통 연말로 갈 수록 발주물량이 늘어납니다.

현재까지의 수주량만으로 올해 목표치 달성여부를 가늠하기 어렵다는 것입니다.

작년에도 이 맘때에는 수주목표에 한참 못 미쳤으나 하반기 스퍼트로 목표치 달성을 했거나 목표치에 근접한 실적을 올렸습니다.
양념통닭 19-10-18 10:58
   
울산에 냄새맡고 부동산 세력 슬금슬금 들어옴
목수 19-10-19 16:41
   
기분좋고 배부른 소식....
 
 
Total 8,3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2667
8157 [기타경제] 조선업 10월 수주, 中 제치고 압도적 1위..점유율 86% (1) 정봉이 11-12 1757
8156 [과학/기술] 한화에어로, 롤스로이스에 10억달러치 항공엔진 부품 공… (1) 귀요미지훈 11-12 2016
8155 [자동차] 현대차, 첨단 음파기술로 노면소음 잡아 (12) 진구와삼숙 11-11 3227
8154 [자동차] 올들어 전기차 수출 2배 ↑ (7) 귀요미지훈 11-11 3106
8153 [기타경제] 롯데, 불매운동에 사상 최악적자~ (31) 보미왔니 11-11 5558
8152 [기타경제]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시장 진출한다. 눈팅중 11-10 1844
8151 [자동차] E커머스? Car커머스 시대 온다. 눈팅중 11-10 849
8150 [잡담] 80년도와 19년도 한국 대만 차이 (4) 폭군 11-10 4470
8149 [기타경제] 닛케이 "韓 반도체 소재 국산화해도 경쟁력 없다" 주장 (11) 너를나를 11-10 5606
8148 [전기/전자] 세계 최고 권위 CES에서 삼성과 LG가 일본 털어버린다 (4) 하루두루 11-10 3868
8147 [잡담] 지정학적 이점 살려 외국군 주둔비 받아 GDP 5% 충당 (4) 달구지2 11-10 2674
8146 [기타경제] 문재인정부 2년 반, 국가신용등급 역대 최고 (11) bts4ever 11-09 3268
8145 [기타경제] 삼성물산, 3조3600억 방글라데시 공항터미널 수주 (13) 귀요미지훈 11-09 5429
8144 [잡담] 대만과 한국의 gdp격차가 벌어진 이유 (14) 폭군 11-09 7867
8143 [잡담] 인구 천만명이 넘는 아시아국가 1인당 gdp 순위 (4) 폭군 11-09 5585
8142 [잡담] imf이후 힘들게 내려놓은 환율 명박이가 다시 올려버렸죠 (16) 폭군 11-09 2625
8141 [주식] (스압)주식에 대한 생각들. (9) 눈팅중 11-09 1464
8140 [기타경제] 공식 통계를 믿을 수 있는 나라는? (3) 흐흫흫 11-09 1633
8139 [기타경제] LGD 사무직원 대상 희망퇴직 접수 시작. (5) 눈팅중 11-08 2849
8138 [기타경제] 지적재산권 돈버는나라 순위 (6) 냥냥뇽뇽 11-08 6060
8137 [기타경제] 최근 남미에서의 한국기업들 소식 한토막 (6) 귀요미지훈 11-08 6787
8136 [기타경제] 백악관, 미중 관세철회 합의 중국 발표일뿐 (2) 귀요미지훈 11-08 2237
8135 [전기/전자] LG화학·中 지리차 합작법인 '윤곽' (8) 귀요미지훈 11-08 2701
8134 [기타경제] 나라별 현금 사용비율 (17) 보미왔니 11-08 3780
8133 [기타경제] 해외에서 바라보는 긍정적인 한국 경제 지표 (1) 보미왔니 11-08 261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