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12 16:38
[기타경제] 中 '중앙집중' 디지털화폐 초읽기…현금에도 꼬리표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032  

비트코인이나 페이스북의 리브라 등 '외부 세계'의 가상화폐 질서가 자국에 영향을 주는 것을 극도로 경계해 그간 자국 내 가상화폐 상장(ICO)과 거래를 전면 금지하는 강경책을 고수해 온 중국.


그러나 관영 영자지 차이나데일리는 최근 인민은행이 디지털 화폐 결제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중국이 세계 첫번째 중앙은행 디지털 화폐 발행 국가가 될 것"이라고 보도


'충전'한 디지털 화폐는 스마트폰 앱인 '전자 지갑'에 담긴다. 사용자들은 중국에서 널리 쓰이는 전자 결제 플랫폼인 알리페이처럼 디지털 화폐를 쓸 수 있고 송금 가능


중국정부가 디지털 화폐 도입에 이처럼 적극성을 보이는 이유는 자국 중심의 디지털 경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특정 개인의 지갑에 디지털 현금이 얼마나 남아 있는지, 누가 누구와 어떻게 돈을 주고받았는지에 관한 데이터가 고스란히 빅데이터로 쌓이게 됨.


현금에 현재는 존재하지 않는 '꼬리표'가 달려 돌아다니게 되는 셈


-----------------------------------------------


인민들 얼굴인식을 통한 통제도 모자라 

이제 돈 얼마 가지고 있고 어디다 어떻게 쓰는지도 감시하려는 모양입니다.

잘 될런지는 모르겠지만서도....



얼마전 중국에서 인구 900만 정도 되는 도시의 공산당 간부 집에서

45조원이 넘는 현금과 금괴가 발견된 사건이 떠오르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0-12 16:38
   
9one 19-10-12 16:51
   
공산당 간부들 비자금 뇌물  받아 먹은게 많은대 저게 될까요?
크림순대 19-10-12 17:01
   
이건 그냥 기술적 발전으로 보는게 맞지 감시용이라고 한다면 주객전도고 지금도 자금흐름에 디지털화 기술 쓰이고 있는데요.
충전이라고 하는거보니 선택사항 인거 같고.

이런 기술은 한국에서도 적용할 예정이며 빅데이터 수집같은 것도 4차산업에 필수요소임.

중국이라고 모든걸 비뚤어진 시각으로 보는건 안됨.
이러니까 뭔 정책 시행하면 이건 중국이 하는거랑 비슷하네 하며 사상검증하는 상황이 발생.

2년 전 암호화폐 규제도 중국 공산당 같다고 까고 공유경제도 뭔 사회주의라고 까고.

이런거 굳이 안끌여들여도 다른걸로도 중국은 이미 충분히 감시하고도 남음.
     
귀요미지훈 19-10-12 17:15
   
이건 그냥 기술적 발전으로 보는게 맞지 감시용이라고 한다면 주객전도고 지금도 자금흐름에 디지털화 기술 쓰이고 있는데요.
충전이라고 하는거보니 선택사항 인거 같고.
--> 기술적 발전? ㅎ 외국건 철저하게 막고 중앙은행이 직접 한다는 내용은 안보임?
그리고 '충전'이 어떻게 선택사항이라는 근거가 됨? 디지털이니 당연히 '충전'이라는 것이 필요한것 뿐이지...



이런 기술은 한국에서도 적용할 예정이며 빅데이터 수집같은 것도 4차산업에 필수요소임.
--> 디지털화폐 기술이야 우리나라는 물론 여러나라들이 가지고 있는거고 아직까지 여러가지 문제로 민간의 영역에 있는거임. 중국 중앙은행과 달리 한국은행은 디지털화폐  발행에 부정적임.



중국이라고 모든걸 비뚤어진 시각으로 보는건 안됨.
이러니까 뭔 정책 시행하면 이건 중국이 하는거랑 비슷하네 하며 사상검증하는 상황이 발생.
--> 중국이 그동안 인민통제를 위해 it 기술을 활요한 사례들을 보면 민간영역에서가 아닌 중앙은행이 직접 디지털화폐를 발행하려는 건 통제의 목적이 있다는건 충분히 합리적인 의심이 되고도 남음.

님처럼 항상 중국이 쪽수만 많다는 이유 하나로 중국얘기만 나오면 모든걸 근거도 없이 막연하게 긍적적으로만 보는 단순무식 사고방식은 더 안됨ㅎ 지난 번에도 근거 제시하라기에 근거 제시하고 팩트 제시했더니 답도 없이 내빼시더니만 여전하시네...ㅉㅉ



이런거 굳이 안끌여들여도 다른걸로도 중국은 이미 충분히 감시함.
--> 충분히 감시하는데...인구 900만 밖에 안되는 도시 공산당 간부가 45조원어치 뇌물 받아 먹을 동안 뭐했음? ㅎㅎ 이런 건이 한 두번도 아니고 심심하면 튀어 나오는게 중국이던데..ㅎ
          
크림순대 19-10-12 17:24
   
디지털 화폐는 영국도 추진하는걸로 아는데 이러면 영국도 중국화 되는건가요..;
미국도 최근 페이스북 리브라 관련 엄청나게 압박하고 트럼프는 대놓고 암호화폐에 대해 까버리고 결국 리브라 연합 와해 분위기로 감.
화폐는 원래 중앙은행에서 관리하는거예요. 디지털 화폐이니 아니니가 문제가 아니라요.

근거도 없이 막연하게 긍정적으로 본다는데 그저 기술적 측면만 본것이고 님은 너무 몰아가는걸 좋아하시는 듯.

공산당 간부 비리 못잡아냈다 하는데 중국은 부패해서 맘에들면 눈감아주고 맘에 안들면 그걸 트집으로 숙청하는게 관례화 된 나라입니다.

전혀 중국을 긍정적으로 본게 없는데 뭔가 본인 의견과 다르다고 한쪽으로 몰아가는게 어디랑 비슷하네요.

아마 예전에 님이랑 중국이 무너진다 아니다, 미국이 중국을 뚜까팬다 아니다 그정도는 아니고 쇼가 상당하다 정도로 논쟁을 한거 같은데 결국 최근에 미국 기업들 중국 똥고 빨고 홍콩도 폭도로 중국 시각을 인정해주고 시간갈수록 무역협상도 중국에 유리해지고 있고 뭐..

억지를 부리는게 어느 쪽일까요.
               
귀요미지훈 19-10-12 17:33
   
영국이 디지털화폐 발행을 추진하는게 아니라.. '카니' 영국 중앙은행총재 왈, 디지털화폐에 열린 마음을 갖고 있으나 디지털통화 채택이 곧 이루어지진 않을것이다...장기적으로 연구해볼만하다..라고 정도의 언급일 뿐임.
https://www.coinpress.co.kr/2018/05/27/5337/
https://blockinpress.com/archives/21647


몰아간다구요?
내가 뭘 어떻게 몰아갔다는건지 근거 좀 봅시다.

중국관련해서 근거와 팩트를 제시하면 그거에 항상 님의 논거는 중국= 쪽수 많다= 경제규모 크다...이거 하나일 뿐 구체적인 팩트에 근거한게 전혀 없으시던데..
아니면 사실과는 다른 내용들을 들이미시거나..영국이 디지털화폐 발행 추진한다는 님의 말도 전혀 사실과 다르구요.

님이야말로 항상 구체적인 근거도 없이 또는 사실과 다른 내용을 가지고 얘기를 하던데
이거야말로 몰아가기 하거나 억지를 부리는거 아닌가요? ㅎㅎ
                    
크림순대 19-10-12 17:47
   
'이강(易鋼) 인민은행장은 지난달 24일 기자회견에서 "언제 내놓을 수 있을지 구체적인 시간표를 갖고 있지는 않다"며 "일부 연구, 테스트, 평가가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님 기사에 중국도 연구 테스트인데요.
(추진이라고 한건 단어 사용이 잘못됐다면 제 잘못.)

정작 장기적으로 디지털 화폐가 주류가 되고 달러를 무너뜨릴것이라고 설파하고 사업도 하고 한건 미국에서 가장 먼저 그리고 강력하게 나오는 소리아니었던가요?

뭐 제가 저번에 한 얘기를 쪽수 많다 경제규모 크다 정도로 인식하셨다면 그걸로도 충분하다고 봅니다. 왜냐 그게 가장 큰 전제이고 주요 원인이니까요.

근거를 대도 근거근거 하시면 제가 근거없이 논리를 펴는듯 몰아가시고 싶으신듯..

물론 제가 여러 정보를 그때그때 찾아서 단어 하나도 데이터 하나도 안틀리게 하는 능력이 없다는건 인정합니다.

토론에선 전체적인 주장의 합리성을 봐야지 일부 데이터나 근거자료에 흠을 일반화 시켜 주장도 틀린거로 몰아가는 방식은 토론에 방해되는 요소임.

일본이 잘하는 짓이기도 하구요.

이런 식이면 대학 교수도 사짜로 만들어 버릴수 있음.

전 그래서 최대한 흔들릴수 없는 전제를 설정하는 편이고요.
                         
귀요미지훈 19-10-12 17:52
   
최근에 미국 기업들 중국 똥고 빨고 홍콩도 폭도로 중국 시각을 인정해주고 시간갈수록 무역협상도 중국에 유리해지고 있고 뭐..
--> 이런게 바로 단적인 예임. 딱 쇄뇌당한 중국인민이 중국을 보는 시각
아무런 근거도 없고, 걍 보고 싶은대로만 보는..ㅎㅎ

무역협상이 중국에 유리해지고 있다는 팩트나 근거 좀 봅시다..ㅎㅎ
정식합의된거(뭐 그것도 아직 서명한 것도 아니지만) 하나도 없고 중국이 미국 농산물 애초보다 100억 달러 더 구매하겠다...미국은 10월 15일 예정이던 대중국 추가관세 잠시 보류하겠다..정도일 뿐이고 12월 관세부과건도 보류할지 그대로 갈지 아직 결정된거 없고 중요한 건은 2차, 3차 협상에서 다루겠다 정도로....간단히 말해 미국은 2차, 3차 협상에서 중국이 얼마나 무릎 꿇느냐 보고 보복여부를 판단하겠다..라는건데...뭐가 어떻게 중국에 유리하다는건가요?..ㅎ




토론에선 전체적인 주장의 합리성을 봐야지 일부 데이터나 근거자료에 흠을 일반화 시켜 주장도 틀린거로 몰아가는 방식은 토론에 방해되는 요소임.
---> 데이터나 신뢰할 만한 정보도 없고 사실과 전혀 다른 거짓정보로, 뇌피셜로만 얘기하면서 무슨 흔들릴 수 없는 전제를 설정하니 주장의 합리성을 보라고 하시는지?
말이 자기합리적이고 모순된다는 생각 안드심?



님이랑 대화를 하면 할 수록 느껴지는게...님의 시각은 정확히 중국정부에 쇄뇌당한 중국인민들이 중국을 보는 시각 그 자체네요.
                         
크림순대 19-10-12 18:07
   
님이 경제 규모 크다 이걸 별 가치없는 근거로 취급하시길래 하는 말임.

최근 미국 기업들 애플 등이 중국 요구 받아들인거 모르시나요..;
중국 요구 받아들인 미국 기업들 리스트도 최근 올라옴.

제 개인적 주장이 아니라 전문가들 얘기를 듣고 개인적으로 정리해서 말하는 거임.

님도 기사나 해당 댓글에 달았지만 미중 간에 가장 중요한 이슈는 공정거래임.
농산물 100억 달러 중국이 더 구매하니 우와 미국ㄷㄷㄷ 가 아니라요.

중요 이슈를 계속 뒤로뒤로 미룬다는건 미국의 압박이 그닥 안먹힌다는 반증입니다.
북한에겐 시간끌기 전략이라고 하며 중국엔 압박이다?? 미국의 협상력이 높았다면 뒤로 미루지 않죠. 바로 꿇리지.
미니딜 얘기도 나오고요.

이건 제 개인 견해이기도 하지만 저도 여기저기 전문가들 뉴스보고 하는 말임.
시간갈수록 트럼프에 불리하다 더군요.

저보러 중국의 시각이라는게 좀 많이 웃기긴 하네요ㅋ 쇄뇌?(세뇌겠죠)
그렇게 될 수가 없는게 한국에서 접하는 뉴스의 대부분은 미국의 시각이 대부분인 언론과 사람들임.

근거 좋아하시는 분이 어떤 근거로 저에게 세뇌됐다고 하시는지 궁금.
                         
귀요미지훈 19-10-12 18:15
   
단순히 쪽수만 많아서 경제규모가 큰게 장땡이 아니라는건
지난번에 입이 아플정도로 근거를 제시하며 얘기했는데
결국 답변 못하고 내빼신거 기억하시죠?


미중무역분쟁이 중국에 유리해지고 있다?
미국이 중국에 이미 부과한 보복조치들 해제된거 있나요? 전혀 없죠?
그리고 예정된 추가 보복조치들이 완전 철회된거 있나요? 전혀 없죠?
화웨이건 해결됐나요? 전혀 아니죠?

현재는 중국이 예정된거보다 100억 달러어치 미국 농산물 더 사겠다...미국은 10월 예정된 관세조치만 잠시 보류하겠다. 나머지 핵심안건들은 추후 협상에서 중국이 미국조건을 얼마나 수용하는지 보고 결정하겠다.

딱 이거 밖에 없음.
기존에 중국이 쳐 맞던거는 계속 쳐 맞는거고
이번에 중국이 미국 농산물 더 사겠다니까....미국은 더 때릴거 잠시 멈추고
향후 중국이 얼마나 더 미국요구를 수용하는지 보면서 더 때리든 말든 하겠다는건데
뭐가 중국에 유리해졌다거죠? ㅎ
                         
크림순대 19-10-12 18:30
   
뭐 평행선 같네요.

님은 그런거 근거도 아니다 라고 하고 전 님 근거를(저번에 님 근거가 뭔지 기억은 안남) 근거로 가치를 둘 정도라고 생각하지 않고요.

아마 못사는 사람이 많다? 이거였나요? 부채가 많다였나? 하여튼 이런건 반박 가능한 주요 변수도 아닌 근거(또 이거에 대해 토론하면 제 논리가 근거없다며 열 내실수 있지만요).

뭔가 님을 보면 '근거'라는 단어 자체를 근거로 쓰는 느낌임ㅋ
기분 나쁘실 수도 있겠지만 어린애들이 아빠한테 이게 뭐야 해서 설명하면 또 그게 뭐야 연속하는 상황 같음. 결국 몰라 하면 아빠 바보 하는거 같은...

중국에 유리해 지고 있다는건 말처럼 흐름이 그렇다는거지 중국이 딱 지금 완전히 유리하다고 하는게 아닙니다..; 중국쪽으로 기운다고 할까요?

또 단어로 트집잡으시면 제가 잘못이죠 뭐.

그래도 뭔가 댓글을 보니 제 주장에 반박하던걸 어느정도 반박못하시는거 같네요..(또 열내실수 있지만ㅎ)

뭔가 님은 자존심 싸움이 되는거 같아 계속 얘기해 봤자 전 근거없는 중뽕 세뇌 환자가 되니 그만 할께요.

결국 전 저번처럼 튄게 되고 막댓을 단 님이 승리한게 되겠지만.
                         
귀요미지훈 19-10-12 18:36
   
아니나 다를까 님이 늘 그래왔듯...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economy&wr_id=56753&sca=&sfl=wr_name%2C1&stx=%EA%B7%80%EC%9A%94%EB%AF%B8%EC%A7%80%ED%9B%88&sop=and&page=4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economy&wr_id=58453&sca=&sfl=wr_name%2C0&stx=%ED%81%AC%EB%A6%BC%EC%88%9C%EB%8C%80&sop=and




결국 오늘도 팩트도 전혀없고 신뢰할만한 구체적 근거 하나도 제시 못한채

뇌피셜과 사실도 아닌걸 사실처럼 얼버무리면서 아~몰랑 어쨋든 중국 만만세만 외치고 가시네요.ㅎㅎ
흑수선 19-10-12 17:12
   
짱개쉐끼들 중, 대가리 돌아가고 재산 있는넘들은 공직자던 일반인이던 여차하면 튈 준비를 이미 다 했놨음.

가족들 외국으로 유학 보냈거나, 아니면 주택이나 상가 구입 해 놨으니....여차하면 다 토낄준비가 되어있음.
샤루루 19-10-12 17:40
   
중국은 이젠 현금보다 금이다!
starb612 19-10-12 19:12
   
해킹 당해서 한방에 털리겠는데..

두세달??
마법영혼 19-10-12 19:36
   
어우 치가 떨리는 짱깨국이네유..홍콩힘내라..
만년방문자 19-10-12 20:14
   
도박꾼들 어찌하니 ㅋㅋ
테이로 19-10-12 22:16
   
홍콩 화이팅
정운 19-10-13 01:35
   
이건 좋은거 아님? 탈세나 뇌물쪽 망하는건데
 
 
Total 8,2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2459
8077 [기타경제] 세계 최대 조선소 탄생…'현대·대우 합병'에 호… (11) draw 10-29 7335
8076 [기타경제] 쪼그라든 도쿄모터쇼. Jap車만 '복작' 동네잔치 (14) 굿잡스 10-28 5524
8075 [전기/전자] 삼성 스마트폰 20% 중국업체에 ODM 생산 (9) 꿈결 10-28 3627
8074 [잡담] 사상 최악의 국가부채를 떠 넘긴 대통령 (34) llllllllll 10-28 6687
8073 [기타경제] 페루, 마추픽추 “친체로 신공항” 한국이 건설한다. (1) 보미왔니 10-28 3357
8072 [기타경제] 文대통령 "인공지능 정부 되겠다"..新 국가전략산업 육성… (5) 그대만큼만 10-28 1678
8071 [자동차] 수소차, 글로벌 패권 다툼 시작되나..독일, 중국 등 정부 … (11) 너를나를 10-28 3399
8070 [잡담] 재팬디스플레이 공장 가동 중지 (22) 보미왔니 10-27 8325
8069 [기타경제] 삼성 내년부터 생산과정 (3) 냥냥뇽뇽 10-27 8083
8068 [자동차] 현대차, 유럽에서 가정용 충전솔루션 공급 (feat. 최근 유… (4) 귀요미지훈 10-26 4219
8067 [기타경제] 인니 장관 "韓·中 배터리 투자 확정" (5) 귀요미지훈 10-26 7154
8066 [기타경제] 현대미포조선, 싱가폴로부터 5척 수주 (5) 귀요미지훈 10-26 3918
8065 [잡담] 일자리 43%, 자동화로 대체…저숙련 노동자 교육 필요 (13) 부두 10-26 2899
8064 [기타경제] 일본 수출규제, 화학연 소재 기술독립의 기록 (2) fymm 10-26 2983
8063 [잡담] 일본 수출규제 100일의 기록..... (12) 쭈요미 10-25 7026
8062 [잡담] 시장이 재미도 없고 지루합니다. (10) 눈팅중 10-25 3448
8061 [기타경제] 일본, 무역수지 3개월 연속 적자 (25) 귀요미지훈 10-25 6902
8060 [기타경제] OECD 발표 2019년 3분기 경제성장율 (6) 스포메니아 10-25 3953
8059 [과학/기술] 삼성 28GHz ‘5G통합기지국’ 업계 최초 개발 (5) 귀요미지훈 10-25 2985
8058 [기타경제] 3분기 경제성장률 0.4% (속보치) (15) 귀요미지훈 10-24 2603
8057 [자동차] 현대차 3분기 실적 (1) 귀요미지훈 10-24 3345
8056 [과학/기술] 국내 조선사들 최근 기술개발 소식 (3) 귀요미지훈 10-24 4413
8055 [잡담] 불매운동이 끝? 유니클로 대체 국산브랜드 '승승장구… (5) 그대만큼만 10-24 2489
8054 [기타경제] 유니클로 히트텍 국산 대항마 "대박" (3) 귀요미지훈 10-24 4138
8053 [기타경제] 현대중공업, 쉘 LNG선 8척 사실상 수주 (11) 귀요미지훈 10-24 294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