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11 01:08
[기타경제] (중국언론) 가치 폭락...규모 줄이는 中 일대일로 사업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7,485  

0004442273_002_20191010175348258.jpg


61개국에서 벌인 일대일로 사업의 가치가
2018년, 전년대비 13% 하락
2019년 8월까지 추가로 6.7% 더 하락
2019년 1~8월간 기계약 건수도 4.2% 줄어


이는 해외에 투자할 수 있는 자금이 급격히 줄었기 때문
올 7월 IMF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의 경상수지 흑자는 거의 0에 가깝게 떨어진 상태


미얀마, 시에라리온, 탄자니아 등의 국가들은 부채의 부담때문에 
중국으로부터 거액의 돈을 빌리기 꺼려하고 있으며 
일부 국가들은 대출을 축소하거나 감당할 수 없는 사업을 취소시키는 등
일대일로 관련국들은 중국에 금전적으로 구속당하지 않기 위해 갈수록 더 신중해지고 있음


일대일로 사업은 동아시아, 아프리카, 유럽을 잇는 인프라를 건설하기 위해 2013년 시작되었고
철강, 시멘트 및 그 외 건설자재 등 중국의 남아도는 제조업 생산력을 개발도상국으로
옮기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되어 왔으며, 또한 중국의 국유기업들에 의해 수행되는 이 사업에
자금을 지원하고 투자를 함으로써 중국 내수경제의 침체를 상쇄시키는데 도움이 되어왔음


지금까지 일대일로 참여국들에 1000억 달러가 넘게 투자되었으며 
건설 프로젝트의 가치만 해도 7200억 달러가 넘는 상황.
60여개국과 190건이 넘는 협력안에 서명했으며 해외에 82개의 산업단지를 공동으로 건설.
하지만 2019년 상반기에 중국의 해외 투자 및 건설은 전년동기대비 50% 넘게 폭락.


이유는 국제수지 악화와 위안화 가치절하의 두려움으로 인해 
일대일로 건설사업에 자금을 조달하고 투자하기 위해 필요한 경화(Hard Currency)의 
사용을 제한했기 때문.
(*역자주 - 여기서 경화는 달러 등의 외화)


일대일로에 대해 회의론이 점점 커지는 가운데 올해 4월 열린 일대일로 포럼에서 
시진핑은 "일대일로 건설사업은 고품질에, 지속가능해야 하고, 탄력적이며, 적절한 비용에, 
포괄적이며 이용가능해야 한다"라고 강조.


하지만
국유 기업과 은행들에 대한 정치적 이해관계, 예산 재량권에 대한 제한 및 정부의 긴급구제 보증 등이
기존의 문제와 위험을 더 키우고 부채의 지속가능성 개선을 방해할 것이기 때문에
이는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



--------------------------------------------------------


3줄요약

1. 경상수지 흑자 0, 국제수지 악화, 위안화 약세 등 경제가 안 좋아 달러가 부족해 해외에 쓸 돈이 없다
2. 일대일로 하겠다던 나라들도 슬슬 피하고 있다
3. 그래도 시진핑은 잘하라고 말하지만 시스템상 잘되기가 어렵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0-11 01:08
   
탄돌이2 19-10-11 01:40
   
수령의 지시로 나라가 돌아간다고 믿는 바보들!
홍석천 19-10-11 02:17
   
똥줄 타는 일대일로 제휴국들 ㅠㅠ
흰꽃샤프란 19-10-11 09:10
   
이렇게 되면
MB의 먹튀 자원외교와는 차원이 다른
인류 역사급 국부 유출(빼돌리기)...

중국 국민들이 들고 일어나야될 실패 사업이네...
테이로 19-10-11 10:56
   
중공은 30개로 나눠야 주변국이 평화가 온다
B형근육맨 19-10-11 19:58
   
이미 구조상 망하게 설계가 되어있는 나라라
어떻게 망해갈지 무척 궁금하네요
마루스 19-10-11 22:28
   
내년에 차이나가 어떻게 될지 궁금하다...
할게없음 19-10-11 22:35
   
중국이 망한다면 시진핑이 그 촉발제가 될 것..
만년방문자 19-10-12 04:47
   
없는게 없는 나라에서 왜 도둑질만 하고 살까
참 불상한 새끼 들이다
 
 
Total 9,6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40719
9657 [전기/전자] 삼성, EUV 시스템반도체용 3D 패키징 기술 첫 개발 totos 05:46 1189
9656 [기타경제] K-두부 미국서 대박났다..수요 폭증에 수출 4배 '껑충&… (12) 스크레치 08-13 2681
9655 [전기/전자] "카메라의 눈물" 소니·캐논·니콘 등 카메라 빅3 체제 붕… (10) 미데카아 08-13 4381
9654 [전기/전자] [단독]中샤오미 세계 첫 투명 OLED TV, LG디스플레이 패널 … (22) 스크레치 08-12 8260
9653 [주식] 너는 주식 양도세 내니? (8) 커피는발암 08-12 2035
9652 [기타경제] 자국해운사도 외면 日조선업계, 마지막으로 꺼낸 '적… (18) 스크레치 08-12 5506
9651 [기타경제] 사방팔방에서 美中갈등, 원산지 바꾸고 봉인 뜯고... (16) 스쿨즈건0 08-12 3383
9650 [잡담] 7,8월 수출입 (15) 가세요 08-11 4646
9649 [전기/전자] 韓中 D램 기술격차 5년 이상.."패권 변화 쉽지 않을 것" (21) 스크레치 08-11 6600
9648 [잡담] 일본원전 안전대책비 이제까지 5.2조엔 (5) 케이비 08-11 2300
9647 [기타경제] 韓 세계9위 경제대국 도약 (OECD) (17) 스크레치 08-11 3961
9646 [기타경제] 韓,OECD 회원국 최초로 성장률 상향 "-0.8% 회원국중 1위" (11) 스쿨즈건0 08-11 2191
9645 [잡담] 퀄컴, 화웨이 살리기 위해 동분서주 중.. (10) 없습니다 08-11 3456
9644 [잡담] 삼성바이오로직스, 인천 송도에 4공장 증설…1조7400억원 … (6) 강남토박이 08-11 1543
9643 [과학/기술] 한국 조선 수주 올해 처음으로 세계 1위.."LNG선 수주 효과 너를나를 08-11 1367
9642 [전기/전자] 삼성전자 "반도체 격차 더 벌린다"..평택 최대 공장 건설 … (13) 스크레치 08-10 6037
9641 [기타경제] 머라이어 캐리 "현실 해리포터" 삼성 액자TV 250대 구매 (1) 청학동도끼 08-10 5400
9640 [전기/전자] 中샤오미 결국 땡처리 '미10 라이트' 흥행 참패 (22) 스크레치 08-10 6488
9639 [기타경제] 日 앱 매출1위, K웹툰…카카오 '픽코마' (12) 스쿨즈건0 08-10 4254
9638 [전기/전자] 러시아 韓 TV 점유율 20% 돌파..삼성의 대륙 점령 (11) 스크레치 08-10 3491
9637 [전기/전자] LGD 롤러블 패널 라인 '가동'…LG전자, 롤러블TV 출… (7) 스크레치 08-10 2221
9636 [전기/전자] 삼성전자 스마트홈 특허 '세계 1위'..2~10위 합보다… (4) 스크레치 08-10 1556
9635 [전기/전자] LG전자 북미 스마트폰 시장점유율 2분기 13.9%로 '선방&… (6) 스크레치 08-10 1084
9634 [기타경제] 일본 웹툰시장도 이제 서서히 우리한테 먹히네요. (4) sasimigosu 08-10 1966
9633 [전기/전자] 삼성 日 SSD시장 1위 등극 예감 (8) 스크레치 08-10 253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