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07 16:51
[부동산] [CEO&스토리]"집값 잡는다고 신도시 늘리면 안돼···젊은이들 도심에 살게 해야"
 글쓴이 : 너를나를
조회 : 2,678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뭐꼬이떡밥 19-10-07 17:17
   
그린벨트를 풀고 5000만채 정도 짓지 않는 이상 집값은 못잡음
gigjag 19-10-07 17:40
   
그린벨트를 푼다는 것은 서울이란 도시의 가치를 파괴하는 행위입니다. 아파트, 아스팔트만 있는 곳에 생명이 살 만한 가치가 있는지요? 일본 토오쿄오가 난개발로 그린벨트를 없애버려서 서울을 부러워 한다는 얘기가 있습니다.

여백이 있고, 공간이 있어야 채움의 가치도 있는 거죠. 공간이 없으면 그게 교통체증이지 도로입니까?

또, 그린벨트를 개발하면 서울시내 교통지옥은 더욱 현실화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크림순대 19-10-07 17:45
   
웃기는 소리네요ㅋ

한국에선 어디서 살건 도심에서 사는거와 마찬가지임.
삼삼이야 19-10-07 18:13
   
헛소리임. 젊은 사람이 서울 이외의 도시로 넓게 분포되야 유통이며 생산시설이 고르게 분포되지 서울에만 욱여 넣는다고 실업율이 나아 지나..
siba18 19-10-07 18:50
   
임대주택은 차 타지마
젊은층이 차량 구매 안하면 차 산업
폭탄맞을텐데...자동차 후방산업이 얼마나 많은데
rozenia 19-10-07 19:01
   
궁국적으로 젊은세대가 서울이든 지방이든 지정 목표도시에 충분히 사는 이유는 본인들이 원하는 다양한 종류의 직업군과 충분한 수요의 급여를 상정하는 일자리, 소비를 즐길 수 있는 소비시설 인프라가 충분하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즉, 냉정하게 말해 지방소도시에는 해당 소비인프라와 연봉을 맞출 수없고 직업의 수요도 적기때문에 서울로 가게 되는거라 봅니다

이건 지방도시에 일자리를 단순하게 많이 만든다고 될일도 아니고 강제적으로 다양한 직종을 분포하게 하기도 어려운거죠.

굳이 급으로 따지자면 우리가 지금 중하위권이라고 보는 직업군의 연봉을 최소 1.5배정도 올려야 쉽게 말해 " 어느직업을 해도 많이는 아니지만 가정을 꾸리고 먹고 살만한 수준"의 직업군이 되어야

젋은 사람들의 결혼안하거나 N포세대 현상을 잡고 궁국적으로 인구절감현상을 막을 수있습니다

인구절감은 사실상 젊은세대의 결혼과 아이를 적게 낳는 현상과 바로 연결되어있습니다. 이것은 장차 나라의 국력을 약화시키는 효과를 만들게 분명한 일이고 지금이라도 획기적이거나 완전히 과감한 개혁이 필요합니다

그래봐야 10년후를 시작으로 20년이면 이나라의 젊은인구가 급격히 줄고 노인인구가 급격히 늘어나게 됩니다. 그때 되서 수습하려고 해도 답이 없습니다. 너무 늦게 전에 과감한 정책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당나귀 19-10-07 19:18
   
대기업하고 명문대학교를 우선 지방으로 이전 시켜야...
그럴려면 이에따른 행정까지  따라가야만 성공하겠지만....
fymm 19-10-08 04:09
   
집갖고있는 기레기냐?

아님, 그냥 혐한일본신문 기레기냐?
 
 
Total 8,1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1876
8090 [과학/기술] KT, 세계 첫 기업전용 5G 28GHz 네트워크' 개발 (1) 귀요미지훈 11-01 2855
8089 [자동차] 현대차, 中 연구소와 공동 R&D센터 설립 (23) 귀요미지훈 11-01 3950
8088 [기타경제] 미국, 다시 0.25%포인트 금리 인하 (5) 귀요미지훈 10-31 3259
8087 [기타경제] 주요 선진국 올해 분기별 GDP 성장률 (11) 귀요미지훈 10-31 3973
8086 [기타경제] 美경제 3분기 1.9%(연율환산) 성장 (1) 귀요미지훈 10-31 1241
8085 [전기/전자] LG전자 사업부별 실적 (6) 보미왔니 10-30 4511
8084 [기타경제] 日수출규제에 '불화수소' 9월 韓수출 99.4%↓ (14) 보미왔니 10-30 5156
8083 [전기/전자] [단독]내년 서울시 수소버스 37대 운행 무산위기…산업부… (14) 너를나를 10-30 3757
8082 [기타경제] 3분기 항공여객 단일 분기 최고 (7) 귀요미지훈 10-29 3523
8081 [기타경제] 뉴욕증시 S&P, 사상 최고치...이후 전망은? (5) 귀요미지훈 10-29 2090
8080 [기타경제] 한화건설 & 우리금융, 베트남과 스마트시티 건설 MOU체결 (4) 귀요미지훈 10-29 2189
8079 [전기/전자] 미국, 중국통신장비 구매금지 및 기존장비 거둬내기 (1) 귀요미지훈 10-29 2722
8078 [기타경제] 대우조선해양, 노르웨이 LNG운반선 2척 수주 (2) 귀요미지훈 10-29 2253
8077 [기타경제] 세계 최대 조선소 탄생…'현대·대우 합병'에 호… (11) draw 10-29 7224
8076 [기타경제] 쪼그라든 도쿄모터쇼. Jap車만 '복작' 동네잔치 (14) 굿잡스 10-28 5480
8075 [전기/전자] 삼성 스마트폰 20% 중국업체에 ODM 생산 (9) 꿈결 10-28 3578
8074 [잡담] 사상 최악의 국가부채를 떠 넘긴 대통령 (34) llllllllll 10-28 6622
8073 [기타경제] 페루, 마추픽추 “친체로 신공항” 한국이 건설한다. (1) 보미왔니 10-28 3304
8072 [기타경제] 文대통령 "인공지능 정부 되겠다"..新 국가전략산업 육성… (5) 그대만큼만 10-28 1662
8071 [자동차] 수소차, 글로벌 패권 다툼 시작되나..독일, 중국 등 정부 … (11) 너를나를 10-28 3358
8070 [잡담] 재팬디스플레이 공장 가동 중지 (22) 보미왔니 10-27 8247
8069 [기타경제] 삼성 내년부터 생산과정 (3) 냥냥뇽뇽 10-27 7994
8068 [자동차] 현대차, 유럽에서 가정용 충전솔루션 공급 (feat. 최근 유… (4) 귀요미지훈 10-26 4149
8067 [기타경제] 인니 장관 "韓·中 배터리 투자 확정" (5) 귀요미지훈 10-26 7082
8066 [기타경제] 현대미포조선, 싱가폴로부터 5척 수주 (5) 귀요미지훈 10-26 38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