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05 12:07
[잡담] 손정의 라인 인수설이 나오네요
 글쓴이 : siba18
조회 : 6,207  

잇단 비전펀드 실패로 손정의가 라인 인수를 통해 아마존에 
대항할 수 있을거라는 추측성 보도가 나오네요 

시작은 2014년부터 나온 보도로 현재 다시 보도되고 있다고 합니다

라인을 인수하면 무려 아마존에 대항할 수 있으니 최소 500억달러는 돼야 할지 않을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시발가생 19-10-05 12:10
   
네이버가 잘나가는 라인을 왜 버리겠어요.
라인빠지면 현재 네이버가 구상중인 전략이 꼬여버림
새끼사자 19-10-05 12:17
   
인수까지는 힘들 듯...투자까지는 가능할 지 모르겠지만...
불꽃요정 19-10-05 12:28
   
네이버가 라인 매각할 수도 있어요.
일본 핀테크 사업분야에서
라인페이랑 소프트뱅크페이랑
무한 치킨 게임중임.
페이백이 무려 25%
ㅋㅋㅋ
10만원어치 물건 사면, 2만5천원 적립.
거의 미친 수준으로요.
분기당 라인 손실액이 약 5천억임.
이번년도 라인 손실액 1조원 이상은 확정이고,
손실액 2조원 넘기느냐 마느냐 하고 있음.
(라인 시가총액 현재 약10조원임)

그런데 얼마전 네이버가 총알 다 떨어져서
라인에 자금 지원 못 하고 있음.
추가 총알 확보를 위해,
전환사채 발행 등으로 자금 모을려고 하고는 있으나,
글로벌 경제 상황이 여의치 않아서,
이 또한 쉽지 않은 상황임.

다행히 네이버의 다른 사업 영역이
고평가 받으면서 네이버 주가를 끌어올리고는 있으나
어디까지나 그건 네이버 주식 평가 가치 이야기이고,
당장에 일본 시장에서
핀테크 사업 치킨 게임 하기에는
돈이 떨어진 네이버로써는
경쟁회사인 소프트뱅크에
좋은 가격 받고 라인팔고,

그 돈으로

현재 미친듯이 주목받고 있는
네이버온라인쇼핑과 네이버웹툰,
네이버엔터 등의 사업에 투자하는 것도
나쁜 선택 아닐 수도 있음.
(특히, 네이버웹툰 미국 성장세가 거의 미친듯한 수준임.)

그리고
네이버와 소프트뱅크 간에
쿠팡지분+현금 이랑 라인지분
맞교환 빅딜 가능성도 있음.
     
totos 19-10-05 13:13
   
네이버가 쿠팡 인수해서 아마존처럼 직매입 해서 판매하는 사업을 하겠다구요?
그러면 지식쇼핑 망합니다.
네이버 사업 구조 상 말도 안되는 얘기고, 네이버 라인은 카카오톡 전례가 있는만큼 페이 시스템에 굳이 보조금 투입해가면서 홍보할 필요조차 없습니다.
라인 안 쓰는 일본인이 드문만큼 UI로 접근하면 됩니다.
네이버 라인이 일본 사업의 핵인데 그걸 왜 소프트뱅크에 넘겨요.
일본을 포기하는거랑 마찬가지인데요.
          
불꽃요정 19-10-05 13:35
   
" 굳이 보조금 투입해가면서 홍보할 필요조차 없습니다.
라인 안 쓰는 일본인이 드문만큼 UI로 접근하면 됩니다. " <<<<<

그게 안 통하니,
소프트뱅크페이 따라서 무한 치킨 게임에
돈 쏟아붓고 있는 거라서요.
라인 수뇌부가 어리석어,
소프트뱅크페이랑 경쟁하는데,
페이백 25% 적립이라는 말도 안되는 정책 취하고 있는게 아니에요.
그렇게 안 하면,
눈에 보이게 사용자 줄어들어 점유율 유지 안되니
하고 있는 거에요.

그리고,,,
온라인 쇼핑 국내 1위가 현재
네이버를 통한 쇼핑이고,
그 다음이 쿠팡인데.
(이 자료보고 저두 놀람.
11번가, 옥션 둘다 네이버쇼핑이랑 쿠팡에 순위밀림)
이게 쿠팡과 결합하면 오히려 역효과 라고 말씀하시는데.
뭔가 오해를 하신듯.
네이버 쇼핑를 쿠팡과 결합해서 전부 바꾸라는게 아니라.

현재의 체제는 그대로 유지하되.
네이버 페이와 쿠팡 페이 상호 연동만 되게 해도
그 시너지는 엄청날 것이고,
현재 네이버를 통한 쿠팡 제품 광보, 홍보는
경쟁상대 라는 특성상 거의 찾아 볼 수 없는데.
네이버 쇼핑에 크게 영향 안 미치는 범위에서
쿠팡 제품 홍보 시작하면,
그 시너지도 좋을 것 같음.

그런데,
일본 라인 이나
한국 쿠팡 이나
현재 적자가 1년에 1조원이 넘어가는 건
마찬가지라서,,,,
경영자들 입장에서는
속된 말로 "미치고 환장할 노릇" 인듯.
미래 가능성은 보이는데,
당장 눈앞으로 다가오는 손실액이 너무 커서.....
               
totos 19-10-05 17:51
   
쿠팡 매년 적자가 엄청나고 신세계/롯데 같은 유통공룡이랑 경쟁하는데 시너지 효과를 낸다구요?
네이버는 중계거래 수수료로 돈 버는 지식쇼핑 같은 사업 모델이 있는데 왜 쿠팡처럼 직매입하고 택배까지 직영으로 운영하는 기업을 인수해야 하는건가요.
네이버쇼핑은 얼마전에 자신들을 위한 카드결제대행사까지 직접 만들었는걸요.
쿠팡은 직매입 판매가 본질입니다.

쿠팡은 매출액이 최대인거고 순익은 아닙니다.
중계거래에 대한 매출액이 높은게 아니라 직매입 상품에 대한 총알배송 수요가 높습니다.
네이버가 전혀 관심을 가질 분야가 아닙니다.
사업 성격이 다른걸 단순히 전자상거래 매출액을 놓고 비교하시면 곤란한다는겁니다.
SK가 전자상거래 기업 인수 (옥션, 지마켓) 을 고려하다가 11번가를 아예 새로 만든걸 고려하면 말이죠.

일본에서 누가 들으면 손정의 펀딩 vs 네이버의 구도인걸로 들리네요.
애플이나 구글은 페이 시스템 경재 안하고 걍 냅두고 있습니다.
스마트폰 쓰는 유저들은 시장 완숙기에 접어들면 결국 편리한걸 선택하게 되요.
일본정부에서 장려하고 있고, 올리픽을 기점으로 시장 점유율이 올라갈거 같으니깐 서로 캐쉬백을 주고 하는거지 유의미한 점유율을 가지는건 아닐건데요.
손정의는 아쉬운게 많은게 애플, 구글, 네이버는 이미 플랫폼을 구축해 놓은 상황이거든요.
네이버도 적당히 어그로 끌다가 냅두는거지, 페이백 안 주면 시장이 통으로 넘어간다는 생각을 하시는거 같습니다.
한국도 삼성페이 생각해보면 됩니다.
유저들은 걍 편리한거 써요.
페이백보다 중요한건 결제 시스템의 인프라입니다.

한국은 카카오페이, 삼성페이 2강 체제구요.
네이버 페이 및 그 외 잡다구리한 앱결제는 변두리에요.
일본도 결국 인프라가 제일 잘 구축된 것으로 넘어갈겁니다.
메신저 앱이나 하드웨어 기반 페이로요.
스마트폰에서 아주 기본으로 쓰는 기능들 위주로 갈겁니다.
애플과 네이버 라인은 이미 그 가능성이 높은 후보죠.
이쪽으로는 이미 한국이 좋은 사례를 보여주지 않았던가요.
미국은 이미 페이팔, 애플페이  2강 체계입니다.

라인으로 연동되는게 국내 카카오톡처럼 파생상품들이 상당히 많아요.
라인 넘겨주는건 일본시장 자체를 포기한다는 얘기입니다.
일본에서 카카오페이지처럼 앱 구독모델도 라인에서도 자리 잡아가고 있는 마당에...
한국이 네이버 웹사이트를 기반으로 한다면, 일본은 라인 메신저 앱으로 파생 상품 및 이익을 만드는 중입니다.
쿠팡은 아마존과 사업이 비슷해서 매각한다면 아마존이 관심을 두겠죠.
     
우다럄 19-10-05 17:35
   
우리나라 온라인 쇼핑1위가 네이버쇼핑
라인 버리면 네이버 뭐 그냥 망한다 봐야됨

네이버가 추구하는게

웹싸이트→쇼핑→금융으로 넘어가고 있는
시점에서 경쟁사한테 미래먹거리를 넘긴다는건
망하는길
할게없음 19-10-05 16:35
   
라인이 퍼질러놓은 사업이 유통만 있는게 아니라 매각은 하지 않겠죠 워낙 잘나가는 사업도 많아서.. 따로 분사 매각하면 모를까
frogdog 19-10-05 17:39
   
무사시손 무시무시하게 돈꼴아박으면서 치킨겜해대는구나 ㅎㅎ

저러다가 정말 한방에 가는수가 있다

라인은 지금 쫓차가다가 가랭이 찢어질판이고 ㅎㅎ
totos 19-10-05 18:08
   
본문에 라인 인수설은 비전펀드가 벼랑끝에 몰려서 타계할 실적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하네요.
라인 매각이 네이버에게 절대적 이익도 아니고, 손정의가 일본 내수 시장을 위한 미래 사업 모델에 라인 인수가 필요하다고 하는거죠.
라인은 일본 국민 85%가 쓰는 국민 메신저라서 파생 상품을 얼마든지 만들어 낼 수 있고, 85%의 사용자를 바탕으로 페이 시스템도 안정적으로 안착시킬 수 있습니다.
굳이 1위가 아니여도 됩니다.
시장 점유율이 높은 라인에 계속 노출시키는게 젤 중요한겁니다.

결국 먼저 시장을 선점하고 사용자에게 꾸준히 노출이 가능한 기업들이 이겼습니다.

한국에 카카오페이, 삼성페이
미국에 페이팔, 애플페이
공통점이 무엇인가요.
EIOEI 19-10-06 09:57
   
손정의도 지금 지 코 앞이 석자임
 
 
Total 8,1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1782
8086 [기타경제] 美경제 3분기 1.9%(연율환산) 성장 (1) 귀요미지훈 10-31 1237
8085 [전기/전자] LG전자 사업부별 실적 (6) 보미왔니 10-30 4498
8084 [기타경제] 日수출규제에 '불화수소' 9월 韓수출 99.4%↓ (14) 보미왔니 10-30 5145
8083 [전기/전자] [단독]내년 서울시 수소버스 37대 운행 무산위기…산업부… (14) 너를나를 10-30 3741
8082 [기타경제] 3분기 항공여객 단일 분기 최고 (7) 귀요미지훈 10-29 3507
8081 [기타경제] 뉴욕증시 S&P, 사상 최고치...이후 전망은? (5) 귀요미지훈 10-29 2076
8080 [기타경제] 한화건설 & 우리금융, 베트남과 스마트시티 건설 MOU체결 (4) 귀요미지훈 10-29 2173
8079 [전기/전자] 미국, 중국통신장비 구매금지 및 기존장비 거둬내기 (1) 귀요미지훈 10-29 2699
8078 [기타경제] 대우조선해양, 노르웨이 LNG운반선 2척 수주 (2) 귀요미지훈 10-29 2238
8077 [기타경제] 세계 최대 조선소 탄생…'현대·대우 합병'에 호… (11) draw 10-29 7185
8076 [기타경제] 쪼그라든 도쿄모터쇼. Jap車만 '복작' 동네잔치 (14) 굿잡스 10-28 5471
8075 [전기/전자] 삼성 스마트폰 20% 중국업체에 ODM 생산 (9) 꿈결 10-28 3566
8074 [잡담] 사상 최악의 국가부채를 떠 넘긴 대통령 (34) llllllllll 10-28 6606
8073 [기타경제] 페루, 마추픽추 “친체로 신공항” 한국이 건설한다. (1) 보미왔니 10-28 3289
8072 [기타경제] 文대통령 "인공지능 정부 되겠다"..新 국가전략산업 육성… (5) 그대만큼만 10-28 1653
8071 [자동차] 수소차, 글로벌 패권 다툼 시작되나..독일, 중국 등 정부 … (11) 너를나를 10-28 3347
8070 [잡담] 재팬디스플레이 공장 가동 중지 (22) 보미왔니 10-27 8235
8069 [기타경제] 삼성 내년부터 생산과정 (3) 냥냥뇽뇽 10-27 7973
8068 [자동차] 현대차, 유럽에서 가정용 충전솔루션 공급 (feat. 최근 유… (4) 귀요미지훈 10-26 4135
8067 [기타경제] 인니 장관 "韓·中 배터리 투자 확정" (5) 귀요미지훈 10-26 7065
8066 [기타경제] 현대미포조선, 싱가폴로부터 5척 수주 (5) 귀요미지훈 10-26 3754
8065 [잡담] 일자리 43%, 자동화로 대체…저숙련 노동자 교육 필요 (13) 부두 10-26 2822
8064 [기타경제] 일본 수출규제, 화학연 소재 기술독립의 기록 (2) fymm 10-26 2949
8063 [잡담] 일본 수출규제 100일의 기록..... (12) 쭈요미 10-25 6959
8062 [잡담] 시장이 재미도 없고 지루합니다. (10) 눈팅중 10-25 338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