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09-25 22:48
[자동차] "하늘을 나는 자동차"가 자율주행차보다 먼저 나온다?.. 현대자동차
 글쓴이 : 일반시민
조회 : 2,719  

 https://www.youtube.com/watch?v=b0TSj7EGU1w   머니투데이방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솔별 19-09-25 22:59
   
기술발전이 상상 그이상으로 나날이 발전하네요 ㄷㄷ
frogdog 19-09-25 23:43
   
시기 상조임 밧데리 다되면 그냥 저세상 가는것임??
국산아몬드 19-09-26 00:33
   
공중에서는 차선이 없을텐데. 무절제하게 날다가 충돌하면 어쩔려교
쿠비즈 19-09-26 00:34
   
말도 안되는 소리입니다. 저게 대중화되면 지금도 포화상태인 공역을 누가 어떻게 배분할것이며, 자동차와는 달리 막을 방법도 없는 자 살테러공격을 어떻게 막을것이며, 사고시 발생하는 치명적인 사망율은 어떻게 할건가요? 전부 답안나오는 얘기들입니다. 날으는 자동차니 어쩌니 하는건 헛소리입니다.
Y금강불괴Y 19-09-26 01:31
   
위에 분들은 비관적인데~ 전 오히려 2차원 자율주행차보다 훨씬 안전하고 빨리 실현될 것 같습니다..

5G가 생활화 되고 법제화로 룰만 서로 숙지하면~~ 이건 또다른 혁신이라 생각합니다....
프리홈 19-09-26 03:08
   
미래 시간여행자 말로는 가까운 미래에는 자동차가 지상과 공중으로 날아다닌다고 하지요.

미래에도 악화되는 지구온난화 문제로 내연기관은 사라지고 전자기장을 이용하지 않겠나 싶네요.
악화된 지구온난화로 미래의 날씨는 덥고, 하늘은 석양노을처럼 불그스럼하다 하죠.
한동안은 전기나 수소자동차가 대세이겠지만 전자기장 운행이 가능해지면 글쎄요?

지하로는 자기부양 지하철이 다니고 하늘로는 대규모 공중자동차가 떠다닌다 하죠.
그때는 밀어내는 자기장으로 충돌없는 공중자동차가 다니겠고 고도별로 비행가능한 차량이 정해져서 운행하지 않겠나 싶네요.
공중운행 교통법이 제정되겠지요.

해서 가까운 미래에는 초고층 빌딩들이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위로 치솟는다 하지요....
초고층빌딩 중간중간 위치에 주차장이 있다 하죠.

로봇도 걸어다니는 로봇과 하체없이 상체로 날아다니는 로봇이 있다 했고요.
인간보다 훨 지능이 뛰어난 생체로봇의 등장으로 인간과 사랑도 하게 되지만 여태까지 누렸던 보조적인 장점보다
치명적인 단점이 나타난다 하고요....

이것을 방지하기 위해 글로벌 차원의 대책을 이전 시대에서 강구한다 하지요. (미래의 불행 예방차원)
영화에서 보듯 로봇들의 반란과 인간지배를 염려해서 겠지요.

기술의 발달로 손목과 인간이마에 심은 생체칩으로 텔레파시로 대화하고 생체장기 이식으로 인간수명은 계속 늘어나고 식량풍족에 인구과잉으로 화성으로 이주를 강구한다 하지요.

너무 앞서간 느낌이 드네요...

https://www.youtube.com/watch?v=5fih5k14Clk (하늘을 날아라 '플라잉 카' 개발 열전!)
https://www.youtube.com/watch?v=fl_80zSQ4ME (2033 년도에서 온 시간여행자)
https://www.youtube.com/watch?v=abvHpc6eLOM&t=44s (2120년의 미래의 모습을 촬영해 왔습니다! 시간여행을 통해서 말이죠)
바오바 19-09-26 03:16
   
2025년에 아마도 완전자율주행이 가능하다고 많은사람들이 예측하고 있지요 .
우리도 빨리 법도입이 시행되어야 할것입니다 .. 여러가지가 너무 많이 한꺼번에 빠르게
오고 있어서 어리버리하다간 뒤쳐지게 되지요 .  우리나라는 특히 여러부처가 얽혀있어서 법제화가
합의를 해야하고 여러가지로 힘들다고 합니다  그래서 초반에 한국에 규제에 기술개발해놓고도 암것도
못하고 미국으로 발돌린 업체도 많습니다 지금이야 센드박스로 일시로 풀려있다곤 해도 발목잡힐수
있는 문제이니 내년 자한당을 박살낸후 뭔가 할일이 겁나게 많을듯 보이네요 ..
벽돌 19-09-26 06:02
   
드론기반 기술이라 생각보다 안전합니다 조종사없이 승객만 있어도 무방
저전압들어오면 알아서 자동착륙하고 모터 한두개 박살이나도 비행하는데 문제없는편
낙도나 오지 근방서 정해진 항로대로 일정고도에서 운행하면 택시용도로 좋을듯
ㅇ사신ㅇ 19-09-26 12:00
   
하늘을 나르는 자동차?드론? 미니항공기? 경계가 모호하네요..
기술의 발전만큼 관렵법신설과 개정이 더 절실한것 같습니다..
해당 기술을 사용하고 추진할수 있는 관련법이 없으면 상용화에 아려움을 겪을것이고 결국 경쟁에서 밀립니다.
이와중에 국회는 뭐하고 있찌?ㅅㅂ...대가리나 쳐깍고 있으니 답답하네..
 
 
Total 9,9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45685
9781 [전기/전자] 中 자력갱생식 반도체굴기 나서나 (33) 스크레치 08-28 9728
9780 [잡담] 중국을 제외한 새로운 경제체계를 만들자는 유럽의 한맺… (20) 일반시민 08-28 7792
9779 [기타경제] 베트남 韓기업이 정권안정성 도움?…뜨거운 투자 구애 (37) 스크레치 08-27 10686
9778 [금융] 짐 오닐 "韓 경제, 코로나에도 견고해..선진국도 배워야" (19) 달보드레 08-27 4610
9777 [기타경제] 풀무원 美진출 29년만에 흑자 전환..美 두부 시장 점유율 … (19) 스크레치 08-26 6831
9776 [기타경제] 참치캔, 코로나 시대 ‘구호식품’ 등극…매출 훨훨 (14) 스크레치 08-26 3945
9775 [전기/전자] ‘최고의 TV’ 아무나 뽑히나…LG 올레드, ‘보는 맛’ 충… (5) 스크레치 08-26 3264
9774 [자동차] '액셀' 밟는 현대차 목표가..6년만에 박스권 뚫나 (3) 스크레치 08-26 2661
9773 [기타경제] 8호태풍 중국 칭타오 폭우 피해/ 9호 태풍 북상중 상하이… (2) 조지아나 08-26 2151
9772 [전기/전자] 中 CATL 전기차배터리 안전성 논란…韓 기술과 격차 확인 (11) 스크레치 08-26 2912
9771 [전기/전자] 이 반도체 잡아야 승자..'팀코리아'도 나섰다 (5) 스크레치 08-26 2498
9770 [전기/전자] 시작된 전기차 배터리 전쟁, 선두 탈환 위해 속도내는 유… (3) 스크레치 08-26 1043
9769 [자동차] 패권의 열쇠 테슬라를 차지하라! (1) 스크레치 08-26 764
9768 [기타경제] 중국 환구시보에 실린 시진핑 주석 한국방문 성사시 선… (21) 조지아나 08-26 3542
9767 [전기/전자] 日 도시바메모리 SK도 투자금 회수? (8) 스크레치 08-26 5005
9766 [기타경제] 중국-호주 갈등에 뺨 맞은 日 기업 (7) 스크레치 08-26 3530
9765 [기타경제] 오리온 베트남 입맛 사로잡다 (8) 스크레치 08-26 1951
9764 [기타경제] 트럼프 '환율관세' 임박..베트남에 시범타 정조준 (2) 스크레치 08-26 1568
9763 [기타경제] 태풍 '바비', 중국 동북삼성 곡창지대 초비상! ! (3) 조지아나 08-26 1280
9762 [전기/전자] 삼성스마트폰 베트남시장 부동의 1위…코로나19에도 2분… (11) 스크레치 08-26 1348
9761 [자동차] 500km가는 제네시스 첫 EV..2021년 전기차 쏟아내는 현대차… (5) 스크레치 08-26 1605
9760 [기타경제] "美·유럽기업 공급망 中 탈출, 1180조원 든다" (4) 스크레치 08-26 1525
9759 [자동차] 현대車 코나 일렉트릭 'SK이노 배터리'로 달렸다 (2) 스크레치 08-26 594
9758 [잡담] 중국 (실시간) 북상하는 바비태풍경로 & KBS 실시간 (2) 조지아나 08-26 854
9757 [전기/전자] SK하이닉스 D램 급성장했다…1년 반 만에 글로벌 시장 점… (1) 스크레치 08-26 141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