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3-20 15:12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1,545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美와 면담도 별다른 성과없이 끝나
美 반발로 ‘보호무역 배격’ 문구도… 3년만에 공동선언문에서 빠져.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이후 처음으로 세계 경제 외교 무대에 선 정부 경제팀이 사실상 ‘빈손’으로 돌아왔다. 18일(현지 시간) 막을 내린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기대를 모았던 한중 양자회담은 무산됐고,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의 면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여기에다 G20 재무장관 회의 공동선언문에 3년 동안 포함됐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문구가 빠지면서 국제 공조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그나마 회복 조짐을 보이던 한국 수출의 앞날에도 먹구름이 드리워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 언급조차 안 된 한미 양자회담

1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과 샤오제(肖捷) 중국 재정부장(재무장관)의 양자회담은 중국 측의 거절로 끝내 불발됐다. 기재부는 “서로 일정이 맞지 않아 중국 쪽에서 만날 수 없다는 말을 해왔다” 계속되는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경제 보복에 대해선 말조차 꺼내보지 못한 것이다. 중국은 한국 정부의 거듭된 면담 요청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사드 경제 보복 등 대중 무역은 당분간 돌파구를 찾기 어렵게 됐다. 정부는 다음 달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서 다시 한 번 중국과의 회담을 추진할 계획. 4월 미국의 환율조작국 지정을 앞두고 이뤄진 므누신 미 재무장관과의 면담도 별다른 성과 없이 끝났다. 유 부총리는 “시간이 별로 없었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 이야기는 없었다”고 말했다. 통상 양자회담은 30분 정도 이뤄지는데 이번 회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미 재무부는 므누신 장관과 유 부총리의 짧은 만남에 대한 보도자료조차 내지 않았다. 반면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 무함마드 알자단 사우디아라비아 재무장관, 미셸 사팽 프랑스 재무장관과 므누신 장관의 회담에 대해선 17일 홈페이지에 공식 보도자료를 올려 성과를 알렸다.

○ “트럼프 보호무역주의의 승리”

더 큰 문제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내건 보호무역주의에 제동을 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던 국제 공조가 불투명해졌다는 점이다. ‘보호무역주의 배격’ 문구가 공동선언문에서 빠졌기 때문이다. G20은 보호무역이 기승을 부린 최근 2년간 열린 이 회의에서 ‘모든 형태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내용을 매번 공동선언문에 담았다. 미국이 주도하는 보호무역주의가 세계 무역 질서의 재편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점을 시사하는 대목.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이번 G20 공동선언문에는 세계 무역과 관련해 “경제성장에 무역이 많은 공헌을 하도록 힘쓸 것이다. 과도한 세계 불균형을 줄이기 위해 분투하겠으며 이로써 경제성장을 위해 포괄성과 공정성을 증진하고 불평등은 줄일 것”이라는 언급만 있었다.

공동선언문의 기조가 갑자기 바뀐 것은 자국 우선주의를 내세우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보호무역 배격 문구에 반발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미국의 태도를 일본 측도 지지하는 듯한 어조로 말했다고 FT는 전했다.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는 “미국이 ‘공정한 무역’이라는 틀 아래서 자동차 전자 화학 등 특정 산업에 대한 보호무역조치를 취할 가능성이 높고 한국도 결국 이런 부분에 대해선 어느 정도 받아들여야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ira2881 17-03-20 15:13
 
진짜 지금 정부는 세금이 아까움.
     
스테판커리 17-03-20 18:57
 
유일호는 진짜 너무 무능합니다.
 
 
Total 2,8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2288
2867 [전기/전자] 삼성전자, 세계 최고 성능 SSD 론칭…영화 한편 1.9초 만에… (1) 스크레치 00:05 390
2866 [자동차] 현대 벨로스터 N, ‘275마력을 내는 비대칭 핫해치’ (1) 스크레치 04-24 563
2865 [전기/전자] ‘LG 낮은 수율’에 삼성, 애플 OLED 독점 공급업체 되나 (3) 스크레치 04-24 1251
2864 [전기/전자] D램 초호황 지속…SK하이닉스 올해 최대 실적 전망 (1) 스크레치 04-24 693
2863 [자동차] 청와대 첫 전기차 구매...현대차 '코나' 내달 운행… (1) 스크레치 04-24 505
2862 [전기/전자] LG, 시장점유 5% 'ZKW' 인수목적은 (1) 스크레치 04-24 680
2861 [기타경제] 대만이 1인당 PPP는 한국보다 높던데 (8) 싸커보이 04-24 1147
2860 [전기/전자] 삼성전자, 이미지센서 반도체에서 소니 제치고 1위 '… (2) 스크레치 04-24 1080
2859 [전기/전자] SK하이닉스, ‘꿈의 영업이익률’ 50% 달성 (1) 스크레치 04-24 517
2858 [잡담] 삼성전자가 가장 시급히 했으면 하는것~ (1) Y금강불괴Y 04-24 1285
2857 [잡담] 삼성이 블리자드 인수해서 컨텐츠를 좀 확보하면.. (10) 참치 04-24 1291
2856 [전기/전자] 삼성전자, '노키아 헬스' 인수카드 만지작…구글… (3) 스크레치 04-24 1420
2855 [자동차] 현대·기아차, 유럽서 BMW 제치고 점유율 6위 '껑충' (4) 스크레치 04-24 1093
2854 [전기/전자] 삼성 '시네마LED', 영화 본고장 美로스앤젤레스 진… (1) 스크레치 04-23 742
2853 [전기/전자] 삼성전자, 프랑스 Ymagis사와 제휴 '시네마 LED 스크린&#… (1) 스크레치 04-23 701
2852 [과학/기술] KIST 주도 공동개발 리튬금속이온전지, LIB 중심 전지시장… 진구와삼숙 04-23 873
2851 [전기/전자] "애플의 'OLED 삼성 의존' 낮추기 전략 차질 불가피 (10) 스크레치 04-22 2710
2850 [자동차] LG, 세계최대 車 조명업체 ZKW 인수...전장사업 승부수 (12) 스크레치 04-22 2107
2849 [기타경제] 규제완화의 GDP 성장정책은 누구를 위한 정책인가? (3) 환타쥬스 04-22 754
2848 [기타경제] [대만의 충격] 1인당 GDP 2만불 근방 국가들 1인당 국민소… (14) 스크레치 04-20 5612
2847 [기타경제] 유로존 주요 선진국 1년사이 1인당 GDP 변화 양상 (1) 스크레치 04-20 1525
2846 [기타경제] 한국 기업규제, 독일 수준으로 완화되면 GDP 1.7% ‘껑충’ (22) rozenia 04-20 2441
2845 [기타경제] 주요 10개 선진국 1인당 GDP(PPP기준) 현황 (IMF 2018년 최신판 (2) 스크레치 04-20 2109
2844 [기타경제] 주요 선진국 수출 순위 (2017년) (WTO) (8) 스크레치 04-20 2273
2843 [전기/전자] 삼성, 올해도 애플에 OLED 패널 독점 공급 (1) 스크레치 04-20 10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