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3-20 15:12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1,253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美와 면담도 별다른 성과없이 끝나
美 반발로 ‘보호무역 배격’ 문구도… 3년만에 공동선언문에서 빠져.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이후 처음으로 세계 경제 외교 무대에 선 정부 경제팀이 사실상 ‘빈손’으로 돌아왔다. 18일(현지 시간) 막을 내린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기대를 모았던 한중 양자회담은 무산됐고,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의 면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여기에다 G20 재무장관 회의 공동선언문에 3년 동안 포함됐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문구가 빠지면서 국제 공조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그나마 회복 조짐을 보이던 한국 수출의 앞날에도 먹구름이 드리워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 언급조차 안 된 한미 양자회담

1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과 샤오제(肖捷) 중국 재정부장(재무장관)의 양자회담은 중국 측의 거절로 끝내 불발됐다. 기재부는 “서로 일정이 맞지 않아 중국 쪽에서 만날 수 없다는 말을 해왔다” 계속되는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경제 보복에 대해선 말조차 꺼내보지 못한 것이다. 중국은 한국 정부의 거듭된 면담 요청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사드 경제 보복 등 대중 무역은 당분간 돌파구를 찾기 어렵게 됐다. 정부는 다음 달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서 다시 한 번 중국과의 회담을 추진할 계획. 4월 미국의 환율조작국 지정을 앞두고 이뤄진 므누신 미 재무장관과의 면담도 별다른 성과 없이 끝났다. 유 부총리는 “시간이 별로 없었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 이야기는 없었다”고 말했다. 통상 양자회담은 30분 정도 이뤄지는데 이번 회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미 재무부는 므누신 장관과 유 부총리의 짧은 만남에 대한 보도자료조차 내지 않았다. 반면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 무함마드 알자단 사우디아라비아 재무장관, 미셸 사팽 프랑스 재무장관과 므누신 장관의 회담에 대해선 17일 홈페이지에 공식 보도자료를 올려 성과를 알렸다.

○ “트럼프 보호무역주의의 승리”

더 큰 문제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내건 보호무역주의에 제동을 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던 국제 공조가 불투명해졌다는 점이다. ‘보호무역주의 배격’ 문구가 공동선언문에서 빠졌기 때문이다. G20은 보호무역이 기승을 부린 최근 2년간 열린 이 회의에서 ‘모든 형태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내용을 매번 공동선언문에 담았다. 미국이 주도하는 보호무역주의가 세계 무역 질서의 재편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점을 시사하는 대목.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이번 G20 공동선언문에는 세계 무역과 관련해 “경제성장에 무역이 많은 공헌을 하도록 힘쓸 것이다. 과도한 세계 불균형을 줄이기 위해 분투하겠으며 이로써 경제성장을 위해 포괄성과 공정성을 증진하고 불평등은 줄일 것”이라는 언급만 있었다.

공동선언문의 기조가 갑자기 바뀐 것은 자국 우선주의를 내세우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보호무역 배격 문구에 반발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미국의 태도를 일본 측도 지지하는 듯한 어조로 말했다고 FT는 전했다.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는 “미국이 ‘공정한 무역’이라는 틀 아래서 자동차 전자 화학 등 특정 산업에 대한 보호무역조치를 취할 가능성이 높고 한국도 결국 이런 부분에 대해선 어느 정도 받아들여야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ira2881 17-03-20 15:13
 
진짜 지금 정부는 세금이 아까움.
     
스테판커리 17-03-20 18:57
 
유일호는 진짜 너무 무능합니다.
 
 
Total 1,1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5096
1190 삼성 AI 빅스비가 애플 시리보다 나은 4가지 이유 (3) 스크레치 01:08 175
1189 LG화학-SK이노, BMW 배터리 공급 '물밑경쟁' (1) 스크레치 01:04 133
1188 퀄컴-삼성 10나노 협력 성공적…간결해진 설계 덕분 (2) 스크레치 00:46 214
1187 롯데 감성광고에 中소비자들 냉소 일색 "기다립니다" (3) 스쿨즈건0 03-28 595
1186 유사한 수출구조 대만vs한국…'브랜드·FTA'가 明… (14) 스쿨즈건0 03-28 1045
1185 스마트폰 1등 삼성, 남은 숙제는 '브랜드' 스쿨즈건0 03-28 445
1184 삼성전자·램버스·e실리콘 3각 동맹 결성...AI·IoT 겨냥한 … (3) 스크레치 03-28 907
1183 삼성, 세계 최초 극장전용 LED 시네마 스크린 공개 (5) 스크레치 03-28 917
1182 정유업계 수출국만 67곳…中 사드 보복에도 '여유' (7) 스크레치 03-28 901
1181 현대차그룹, 독자 車반도체 개발 착수 (4) 스크레치 03-27 1332
1180 신동빈 "중국은 조상 살던 땅…계속 사업하고 싶다" (8) 스쿨즈건0 03-26 1302
1179 서울 빵이 세계에서 가장 비싸다. (3) 스쿨즈건0 03-26 1157
1178 사그라지지않는 '브라질닭' 파문 "찝찝해서 못먹… (2) 스쿨즈건0 03-26 516
1177 대우조선 사태와 일본의 드라마 ‘감사법인’ 스쿨즈건0 03-26 565
1176 유커 떠나자 “원더풀”…美·유럽 관광객 증가 (8) 스크레치 03-25 1993
1175 3월 1∼20일 수출액 14.8% 늘어...對中 수출도 5개월 연속 증… (4) 스크레치 03-25 794
1174 현대차그룹, 커넥티드카·완전 자율주행차 기술개발에 … (1) 스크레치 03-25 426
1173 SK하이닉스 청주공장 설립 본격화…부대시설 건축허가 … (2) 스크레치 03-25 587
1172 일본의 저력, 화낙 마리치 03-25 1012
1171 세계 시가총액 TOP10 순위 (3.20기준) (9) 스크레치 03-25 1334
1170 삼성SSD, 웃돈줘야 산다 (4) 스크레치 03-25 1692
1169 신동빈 "中 철수는 없다" (1) 스쿨즈건0 03-25 417
1168 해외에서는 왜 부자나라 순위 매길때 1인당 명목으로 안… (23) 스테판커리 03-24 1247
1167 롯데, 中사업 정상화 위해 3600억 자금조달…"철수는 없다 (3) 스쿨즈건0 03-24 762
1166 "삼성 국내도 6GB램 탑재한 '갤럭시S8' 일부 모델 … (4) 스쿨즈건0 03-24 8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