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02-28 16:39
[기타경제] 세금만 100억 달러 내는 빌게이츠 "나는 더 내야 한다"
 글쓴이 : 니내아니
조회 : 1,510  

https://news.v.daum.net/v/20190228140601120


대한민국도 이래야 할텐데요..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이자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공동대표인 세계적인 부호 빌 게이츠가 지금보다 “더 많은 세금을 내야한다”고 말해 화제가 되고 있다. 게이츠는 돈이 많은 것에 대해 ‘축복’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Sulpen 19-02-28 17:02
   
이건 가려서 들을 필요가 있습니다.

보통 빌게이츠를 포함해서 워렌 버핏 같은 미국계 부자들이 기부를 엄청나게 많이 하는편입니다.

어차피 세금으로 나갈꺼 기부를 통해 제단에 기부한다거나 여러가지 방식으로 세금을 대신할 수 있거든요. 나중에 상속세 부분도 미리 감면됩니다.

워렌버핏의 경우 그런 상속세 이상의 기부를 하고는 있지만 재단에 기부하는 금액이 상대 재벌이 마련한 재단에 기부한다거나 혹은 자신이 재단을 마련해서 기부하는식으로 사실상 우리가 생각하는 그런 기부와는 다른 개념의 기부가 진행됩니다. 그런 재단의 경우 대다수가 초기 기부금이 유지되는 상태로 수익을 자체 창출하면서 창출된 수익을 사회에 환원하는 형식을 띄는 경우가 많아서 더 복잡하지요. 그리고 시단위 이상의 정치 행정문제에 관여하는 형식의 기부도 존재합니다.  이런 기부를 통해 자신의 재산이 깎인다고 한들 다른 방식으로 활용될 인적자산, 사회적 영향력을 획득한다고 보면 이걸 기부라고 봐야할지 우회적인 투자라고 봐야할지도 애매하지요. 삼성이 좋은 의도를 가지고 사회 환원목적으로 장학금을 운영한다고 한들 이게 정말 순수하게 좋게 봐야하는지 애매한거랑도 일맥상통하지요. 장학금 자체는 나쁘게 볼수 없는거고... 동시에 기업가들은 어떤 영향력이든 그걸 수익으로 만들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한 사람들입니다. 그게 딱 선이 나눠지지 않는게 문제지요.

어디까지 순수한 의미의 기부로 봐야하는지, 이런 기부행위가 사회에 정말 도움이 되는건지 미국내에서도 논란이 많다고 합니다. 미국은 주로 워렌버핏과 빌게이츠등이 주도하는 기부문화가 주류인데 한국과는 다른 일종의 특수한 형식의 기업문화라고 보입니다. 미국 부자들이 기부를 많이 한다고 이건 우리가 본받아야한다 이렇게 말할건 아닌거 같습니다.
칼까마귀 19-02-28 18:14
   
착한 빌 이전에 악마의 빌이 있었다는 걸 잊으면
안됩니다.
아비요 19-02-28 18:33
   
기부재단도 상속됩니다. 자식에게 재산 한푼도 안물려줘도 저런 기부재단만 가지고 있으면 그 자녀들은 평생 부자로 상류층에서 군림하며 잘 살더군요. 박근혜도 비슷한 예라고 할수 있죠. 그래서 저런 말들은 가려들어야 합니다. 말그대로 이미지 관리차원에서의 말이 대부분이니까요.
nigma 19-02-28 20:06
   
이미 위에서 글을 달아 주셨고 전에도 다른 게시판의 비슷한 발제에 관련 댓글 달았지만 제가 알기로도 선진 금융이나 투자 기업활동 등 자본주의 시스템이 극히 발달한 미국에서 기득권을 지속하고 물림하기 위한 나름의 세련된(?) 방법(세금감면, 상속세 절감, 더 자유로운 자본활동 외 등등)으로 알고 있습니다. 물론 나쁘게만 볼 건 아니지만 우리의 사정과 빗대어 지나치게 너무 좋게 볼 것도 아니고 그 사회의 입장에선 재단의 실질적 활동과 자금의 흐름을 잘 감시하고 비판해야 할 필요가 크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나라도 삼성 같은데서 장학금 지급한다고 하는데 자세한 시행이 어떤지 알 수 없지만 전혀 바람직하지 않은 아니 오히려 해서는 안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삼성과 관련하여 법조계 문제가 특히 심각하지만 삼성 장학생들이 사회 각분야 진출하여 유력한 위치에 서는 것이 우리의 사회 특성상 매우 바람직하지 않은 것으로 특히 공직분야는 선직국처럼 철저히 그 학력과 실력을 쌓은 배경을 점검 확인해서 걸르고 쳐내야할 일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힘들 때 삼성의 도움 받은 사람들이 유력해지고 나서 삼성을 위할 수도 있고 그렇지 않더라도 삼섬에 우호적이거나 또 도움과 관계를 맺는 것에 공직자로서 덜 경계하고 덜 부담스러와 할 것이 당연하니 삼성 입장에선 접촉하거나 어떤 시도를 하기가 수월하여 유착이 발생하기 쉽다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교육과 관련한 재정적 문제는 나라의 장래와 미래 대계를 위해서 반드시 개인의 부담을 낮추고 나라가 책임지는 방향으로 정책을 펴야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 기반을 조성할 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대기업들이 정말 사회기여를 하고 싶다면 좀 다른 방법을 선택(독립유공자들과 그 후손들을 위한다든지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그 외 다른 사회기여활동은 곧이곧대로 좋게 볼 것이 아니라 생각합니다.
멀리뛰기 21-01-02 15:31
   
[기타경제] 세금만 100억 달러 내는 빌게이츠 "나는 더 내야 한다" 감사^^
멀리뛰기 21-01-08 15:18
   
[기타경제] 세금만 100억 달러 내는 빌게이츠 "나는 더 내야 한다" 좋은글~
 
 
Total 10,8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56438
5070 [전기/전자] '끝없는 초격차' 삼성전자, 세계 최초 '3세대 1… (6) 스크레치 03-21 1854
5069 [기타경제] (보스턴컨설팅그룹) 2019 세계 50대 혁신기업 (9) 귀요미지훈 03-21 1630
5068 [전기/전자] [단독] "미국을 제2의 생산기지로"…속속 美공장 짓는 韓… (9) 스크레치 03-21 2681
5067 [잡담] [펌]제조업 일자리 감소 한국만의 문제일까? (6) 부두 03-21 1176
5066 [과학/기술] “위암 수술, 한국이 세계 최고”…미국보다 생존율 높… (6) 스크레치 03-21 1894
5065 [자동차] 만도, 인도 마힌드라에 ADAS 공급 (5) 스크레치 03-21 1166
5064 [자동차] 제네시스, 'G80' 9월 'GV80' 11월 출격…30만대… (4) 스크레치 03-21 1167
5063 [잡담] 일본 "한국TV 당장 빼라""관세 300% 매겨라"···심상찮은 … (48) 축신 03-21 4833
5062 [전기/전자] 1조 쏟는 SK이노베이션 美공장···로스 상무장관도 떴다 (20) 스크레치 03-20 4490
5061 [기타경제] "WFP, 한국에 감사패…식량 수혜국서 공여국 된 유일한 나… (7) 스크레치 03-20 3919
5060 [기타경제] 두산중공업, 1조9000억원 인도네시아 화력발전소 건설 계… (7) 진구와삼숙 03-20 2907
5059 [전기/전자] KAIST 반도체 나노막대로 초박막 편광필름 개발 (9) 진구와삼숙 03-20 2440
5058 [자동차] 韓 배터리3사, 막대한 투자 그러나 관건은... (15) 귀요미지훈 03-20 3253
5057 [금융] 금융 인공지능의 투자수익율 1~2%대 (8) 귀요미지훈 03-20 1360
5056 [기타경제] 국세청, YG엔터테인먼트 전격 세무조사 (5) 귀요미지훈 03-20 1171
5055 [기타경제] 한국 전기차 배터리 3사, 2018년 수주액 110조원 (3) 귀요미지훈 03-20 1798
5054 [기타경제] 세계에서 '30-50클럽' 가입 국가는 한국 포함 7개국… (12) 스크레치 03-20 3218
5053 [기타경제] 기업 72% 최저임금 인상때문에 인원감축 (34) kmw7 03-20 2066
5052 [전기/전자] 삼성 갤럭시폴드 주요 부품소재 공급 현황 (11) 스크레치 03-19 5430
5051 [전기/전자] "플렉시블 OLED 핵심기술 봉지막, 삼성·LG가 세계 최고” (13) 스크레치 03-19 5191
5050 [기타경제] 베트남 기업우대에… 삼성전자, GDP 28% 기여 (45) 스크레치 03-19 5752
5049 [전기/전자] "혁신없어창피했나" 애플,아이패드에어·미니 조용히공… (18) 오랑꼬레아 03-19 4910
5048 [과학/기술] 한국, 4월5일 세계최초 5G 상용화 개시 확정 (6) 귀요미지훈 03-19 2736
5047 [기타경제] 한은, 6월 발표 국민계정 GDP 잠정치보다 5~6% 늘어날 듯 (25) 컴닭 03-18 3773
5046 [자동차] '없어서 못 파는' 팰리세이드, 年생산량 9만1000대… (8) 스크레치 03-18 4182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