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2-23 14:35
[전기/전자] "中업체, 애플에 반도체 공급 논의..입소문 전략에 불과"
 글쓴이 : 스크레치
조회 : 5,191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8&aid=0004038417







중국 업체가 애플에 낸드플래시 메모리 반도체 공급을 협의했다는 외신 보도와 관련, 중국의 전형적인 


'입소문 전략' 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황 연구원은 "중국 정부가 '반도체 굴기' 라고 불리는 대대적인 사업계


획을 공식 행사 대신 고객과 언론의 입소문으로 알리고 있다" 며 "이는 기술 수준이 아직 홍보할 정도의 경쟁


력을 확보하지는 못했지만 기술인력과 정부의 투자자금 확보를 위한 당위성을 마련하기 위한 입소문 전략"


이라고 평가했다. 













입소문 전략

중국의 현실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단어군요 

매번 허황된 굴기타령만 해대더니 이젠 아주 업계에서도 낙인이 찍힌듯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18-02-23 14:35
   
귀요미지훈 18-02-23 14:44
   
뭐하나 실제로 만든 것도 없는데 애플에 납품 협상?? ㅎㅎ
입소문이 아니라 '거짓부렁'이 더 적절한  표현이겠네요.
     
스크레치 18-02-23 14:55
   
업계에서 저런거 노출하는데는 어느정도 가격협상이나 이런거 저런거 생각하고

일부러 흘렸을 가능성이 저도 크다고 봤습니다.

아예 만들지도 못한 물건을 가지고 협상을 한다는게 말이 안될뿐더러


반도체 설령 만들어봐야 6~7년 뒤쳐진 구형 기술을 가진 반도체를

애플이 도대체 자신들 어떤 스마트폰에 채택할수 있을까요?


현재 몇개월마다 신형 스마트폰 출시하면서 스마트폰 업체끼리도 기술 경쟁 붙은 판국에

애플은 오히려 퇴행하면서 몇년전 구형 반도체를 장착한다?


아주 최저가 보급형 스마트폰에도 장착 못할 수준일듯하네요
     
호갱 18-02-23 17:19
   
못할건 없습니다.

결국 최종에 가서 채택이 안될 뿐이죠.

애플도 가격협상위해서 여러발 담그는걸 좋아하죠.

하청업체들 쥐어짜기가 주특기니깐요.
B형근육맨 18-02-23 15:44
   
대륙의 굴기라는 단어자체도 참 웃기죠
자기만 아는 오만함과 교만함이 아주 잘 묻어난 어구
banggoo 18-02-23 18:43
   
입소문 (x)

주뎅이 굴기(o)
마칸더브이 18-02-23 22:40
   
굵기가 어느정도 길래 자꾸 굴기굴기 한답니가
 
 
Total 8,52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4293
2727 [자동차] 보쉬·닛산·다임러, 배터리 사업 철수…"한·중·일이 시… (3) 답없는나라 03-29 2979
2726 [금융] 한·미 FTA 개정, 환율도 양보했다 (8) 답없는나라 03-29 2452
2725 [기타경제] 국민소득 3만달러 초읽기…'30-50' 선진국 클럽 예… (19) 스크레치 03-28 3913
2724 [자동차] 위기의 테슬라, 'B3'로 신용등급 강등…"4개월 내 … (13) 스크레치 03-28 2354
2723 [기타경제] 반도체에 26조 쓴 中 정부...굴기(崛起) 대신 '눈먼 돈&… (7) 스크레치 03-28 3878
2722 [전기/전자] 초대형 TV 시장...삼성전자 '독주' 누가 막으랴? (1) 스크레치 03-28 1918
2721 [기타경제] 한국 기업이 베트남 수출의 35% 담당 (6) 스크레치 03-28 2648
2720 [기타경제] "유니콘기업 80%가 美·中·印…韓 고작 3개뿐"-한경硏 (7) 답없는나라 03-28 2063
2719 [기타경제] "미국 혁신기업 빈자리, 중국이 채운다…한국은 제자리" (1) 답없는나라 03-28 1269
2718 [과학/기술] [4차산업혁명 시작 '블록체인']글로벌 표준화...정… (1) 답없는나라 03-28 907
2717 [전기/전자] SK하이닉스, 마이크론 잡고 낸드플래시 '빅4' 노린… (6) 스크레치 03-26 3328
2716 [전기/전자] 삼성, 애플과 OLED 공급 P3 협상…1억 대 예상 (6) 스크레치 03-26 3112
2715 [기타경제] 대우조선, LNG 선박 수주량 세계 1위 (5) 스크레치 03-26 2022
2714 [전기/전자] 삼성전자, 모바일 AP '엑시노스 7' 공개…딥러닝·… (3) 스크레치 03-26 2298
2713 [전기/전자] 삼성, 걸어다니며 충전할 수 있는 특허 출원 (3) 스크레치 03-26 1933
2712 [기타경제] 지난해 중국 조선업 성적표 공개… 신조선 수주량 60% 증… (3) 답없는나라 03-26 2504
2711 [기타경제] 미국…중국에 600억달러 관세폭탄과 투자 제한 (4) 스크레치 03-26 1311
2710 [기타경제] KOREA=프리미엄 브랜드 인식..기업들 "이만한 파트너 없다" (3) 스크레치 03-26 2374
2709 [전기/전자] ‘삼성 vs 퀄컴’ 중저가 AP 경쟁…中 고객사 확보가 관건 (2) 스크레치 03-26 1376
2708 [전기/전자] 진격의 SK하이닉스, 효율 높여 'D램 맹주'삼성 추… (3) 스크레치 03-26 1557
2707 [자동차] 현대차의 '효자' 러시아 시장…인기 차종은? (1) 스크레치 03-26 1315
2706 [전기/전자] 비수기 사라진 반도체…‘승승장구’하는 D램 (1) 스크레치 03-26 1228
2705 [기타경제] 잘 나가는 정유 ‘빅4’ 거침없는 설비투자 (2) 스크레치 03-26 1067
2704 [자동차] 세계 전기차 판매량 알아보기 (6) SpeedMania 03-26 1685
2703 [기타경제] 조선 '빅3' 일제히 일감 늘어…대우조선 2위 복귀 (14) 스크레치 03-25 2611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