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1-30 19:33
[과학/기술] 석유 아닌 미생물로 페트병 만들고 분해도 한다
 글쓴이 : 진구와삼숙
조회 : 1,097  

일상에서 페트병(PET)는 어마무시하게 많이 쓰입니다. 길거리에서 가볍게 들고 다니는 아이스 음료 컵의 재질도 대부분 페트입니다. 2015년 환경부 조사에 따르면 주요 커피전문점 12곳과 패스트푸드점 5곳에서만 1년 동안 사용하는 일회용 컵이 7억 2000만 개에 달한다고 합니다. 이 수많은 컵들은 어디서 와서 어디로 버려지는 걸까요?

GIB 제공

이상엽 KAIST 특훈교수는 30일 페트와 관련한 연구 두 건을 발표했습니다. 하나는 박시재 이화여대 교수와 함께한 논문인데, 미생물 발효를 이용해 방향족 폴리에스테르를 생산하는 기술입니다. 또 한 가지는 김경진 경북대 교수와 연구한 결과로, 페트를 분해하는 효소를 만들 수 있는 기술이지요. 두 연구는 각각 국제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 1월 8일자와 26일자에 게재됐습니다.

방향족 폴리에스테르는 페트를 만드는 원료입니다. 원유에서 복잡한 공정을 거쳐야 얻을 수 있습니다. 이 공정은 친환경적이지 않은데다 원유 매장량마저 고갈되어가는 시점이라 원유를 대체할 새로운 기술이 필요합니다. 이‧박 교수팀은 이 답을 대장균에서 찾았습니다. 시스템 대사공학 기법을 이용해 대장균을 개량하고, 이들이 호흡, 소화하면서 내뱉는 물질을 이용해 세계 최초로 방향족 폴리에스테를 생산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원유를 이용하지 않고도 페트를 만드는데 성공했다면 반대로 이미 쓰고 버려진 페트를 해결하는 방식도 필요합니다. 페트는 자연적으로는 분해가 불가능합니다. 쓰레기를 처리하듯 매립해 안 보이게 만들던가, 소각하는 방법 뿐입니다.

미생물을 이용해 페트 폐기물을 해결할 수 있는 가능성은 2016년 제기됐습니다. 일본 연구진이 ‘사이언스’에 이데오넬라 사카이엔시스(Ideonella sakaiensis)에게 있는 효소, 페타아제(PETase)가 페트 분해 능력을 갖고 있다고 발표하면서 부터입니다. 이‧김 교수팀은 페타아제가 페트 분해 능력을 가지는 이유를 분석했습니다. 페타아제의 결정 구조를 밝힌 뒤, 컴퓨터 시뮬레이션으로 페타아제가 페트와 결합해 분해하는 과정을 재현했습니다.

밝혀낸 결정 구조를 바탕으로 돌연변이를 만들어 기존의 페타아제보다 페트 분해 능력이 더 뛰어난 변이효소를 개발하는데까지 성공했습니다.

이 교수는 “미생물로 기존 플라스틱을 대체하는 플라스틱을 생산하면서 동시에 분해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으므로 (플라스틱 산업은) 친환경 화학 산업으로 재편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연구 의의를 밝혔습니다.

http://v.media.daum.net/v/20180130174309475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Sulpen 18-01-30 22:48
   
헐... 마음놓고 플라스틱을 사용할 수 있는 미래가 오려나요
태지 18-01-31 02:39
   
수소차 싸게 만들어지고 플라스틱 자라 되고 했으면 합니다.
 
 
Total 8,3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2785
2546 [과학/기술] HD 영화 50편, 1초면 전송완료"···ETRI, 400Gbps급 기술 개발 (4) 진구와삼숙 03-06 1446
2545 [자동차] 中 SUV ‘켄보600’ 좌초…작년 판매량, 목표치 10분의 1 그… (3) 스크레치 03-06 2362
2544 [전기/전자] LG화학, 떠오르는 인도 전기차 배터리시장 공략의 승기 … (1) 스크레치 03-06 1316
2543 [전기/전자] 2021년까지 낸드플래시 슈퍼호황 이어진다 (1) 스크레치 03-06 1060
2542 [금융] 빌 게이츠 "가상화폐는 죽음에 이르게 하는 기술" (3) 굿잡스 03-06 1340
2541 [자동차] 중국산車 판매 중단 속출..둥펑 수입사도 파산신청 (1) 굿잡스 03-06 1955
2540 [전기/전자] 5G, 중국의 장악과 미국 깡패 트럼프의 겐세이 (4) 1lastcry 03-06 1554
2539 [전기/전자] 韓 반도체는 순항중…"시장 사이클 과거와 달라" (1) 스크레치 03-05 2586
2538 [전기/전자] SK하이닉스 낸드플래시시장 점유율 약진, 세계 2위 자리… (2) 스크레치 03-05 1877
2537 [기타경제] 中서 여전한 'K-뷰티' 인기…1월 수출 86% 증가 (3) 스크레치 03-05 1474
2536 [기타경제] ‘글로벌 TOP4’ 노리는 KT&G의 담배 (3) 스크레치 03-05 1516
2535 [과학/기술] 한국 로봇산업의 굴욕...中에도 경쟁력 추월당해 (4) 답없는나라 03-05 1610
2534 [기타경제] "LNG선 호황 사이클 진입"… 조선 빅3, 물량 쓸어담기 바쁘… (5) 스크레치 03-05 1465
2533 [자동차] "코나-니로, 예판 2일 만에 '완판'…전기차도 '… (7) 스크레치 03-05 1106
2532 [과학/기술] 고려대 박규환 교수팀, '빛 반사 안 하는 물질' 가… (3) 진구와삼숙 03-05 1286
2531 [과학/기술] 원자력硏, 세계 최초 '3D 프린팅 기반 내열 합금' … (2) 진구와삼숙 03-05 1111
2530 [과학/기술] 한국 ‘인공태양’ 10년만에 2만번 가동...내년 최고 온도… (2) 스크레치 03-05 1299
2529 [기타경제] [르포]SK⋅시노펙 합작 중한석화 사드 무풍지대인 이유 (3) 답없는나라 03-05 1031
2528 [기타경제] 포스코, `꿈의 車강판` 기가스틸로 글로벌 시장 공략 (2) 스크레치 03-05 1364
2527 [기타경제] "인도는 7% 고속성장… 한국도 함께 갑시다" (5) 스크레치 03-05 1710
2526 [기타경제] "미국, 내년까지 러시아 넘어 세계 최대 산유국 된다" (4) 스크레치 03-05 1036
2525 [과학/기술] 인공지능,제약의 핵심: 슈퍼 컴퓨터 역량 (3) 답없는나라 03-05 678
2524 [기타경제] 조선 빅3, 릴레이 수주 낭보…'불황터널' 벗어나… (3) 스크레치 03-05 954
2523 [과학/기술] 화웨이, "국내 통신사로부터 5G 장비 소형 제작 요청 받았… (3) 하루가 03-05 1002
2522 [전기/전자] 반도체 종합 1위 오른 뒤에도 30조 투자… 경쟁사와 超격… (1) 스크레치 03-05 1061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