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1-03-03 00:26
[기타경제] 韓 제조업 5개월째 확장.."PMI 11년만에 최대"
 글쓴이 : 스크레치
조회 : 3,013  

https://news.v.daum.net/v/20210302103855218







11년만에 최대 ㄷㄷ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21-03-03 00:27
   
쾌남 21-03-03 01:10
   
한국 제조업 규모가 5위라고 알고 있는데.. 중공, 미국, 독일? 일본? 한국..  수출 순위와 비슷한걸로 알고 있는데요. 찾아보니 일본이 독일보다 크네요. 한국은 인구대비 ㄷㄷ
     
스크레치 21-03-03 11:12
   
생산만 그정도이고

세계 5대 제조업강국은 대한민국, 미국, 독일, 프랑스, 일본 5개국입니다.
전쟁망치 21-03-03 07:25
   
지금 까지 평가 받아 왔던 것이 방산분야는 거의 제외 되었을 겁니다.
두각을 제대로 못 나타냈으니.
하지만 우리나라 방산산업이 현재 증가 되고 있는 시점에서 KFX 성공하고 로켓도 성공하고 산업이 더 활발해 진다면
제조업 규모는 더 상향 평가 되지 않을까 저는 개인적으로 생각 합니다
도나201 21-03-03 09:34
   
바이오, 의료 분야 의 확충.
전기차, 수소2차전지 관련 에너지관련확충.
항공우주개발분야.
조선
반도체 소재분야.

그리고,,,,,,,,,90만호 계획발표로 인한 건설주급증.
표면적인 급증을 건설로 잡은 것은 이정권의 최대실수임.

실제로 해외노동자들만 좋을일 시키는 것임.


생각보다 국내의 유출국부가 규모가 너무 커서 이부분을 제대로 종합할 필요가 있고,
해외노동자들에 대한 처우문제를 다시한번 생각해볼필요가 있음.

그에 따른 국제사기결혼.  남자 결혼 상대 1위국이 베트남임.
이게 의미하는게 결혼하고 이혼해서 다시 베트남인하고 결혼 하는 사례가 어마무시하다라는 것임.
     
개구신 21-03-03 09:44
   
제조라잖아. 건설이 아니라.
그리고 건설 토건은 이명박때 사대강, 박근혜때 건설경기부양으로 지표상승 주도했던 건데,
이걸 님이 부정하면 어떻게 함? 님같은 부류는 토건에 환장해야 그게 스텐다드임;;
역할 좀 제대로 인지하고 행동하자. 앞뒤없이 그냥 현정부 까려고 아무거나 들이대면 어캄?
쿵짝이 맞아야 놀아주지 이 뭐;
          
AjoC 21-03-03 09:58
   
ㅋㅋㅋ 뼈때리지 맙시다.
이명박그네만큼 건설 경기 부양했으면 지금 gdp의 두배는 됐을거라고 최배근 교수가 통계로 보여줬던 기억이 ...ㅋㅋ
     
Architect 21-03-03 09:51
   
베트남 여성들과의 결혼이 문제될게 있나요? 결혼하고 싶은데 짝을 못 만나서 동남아 여자들이라도 데려와 결혼하는 농촌지역 총각들 많습니다. 대부분 혼인귀화 하고 한국사회 잘 적응해서 살고 있구요. 다문화가정 출생률이 더 높은 편이라 국가경제에 장기적으로 도움이 되지 마이너스는 아닐텐데요.

그리고 저는 90만호 공급계획은 금리를 올릴 수 없는 상황에서 패닉바잉을 우선 멈추기 위한 정치적 수사에 가깝다고 봅니다. 다른 전문가들도 말했지만 절차적 어려움도 있고 여러 여건상 저게 수년 내로 실제로 이루어지긴 어려워요. 그런데 지금같은 상황에선 시장에 공급확대 시그널이라도 주는게 중요하죠. 일단은 상승폭을 꺾어야 합니다. 물론 공급확대 노력도 중요하지만, 그 다음으로는 종부세 부과 대상을 넓히고 세율을 높여 코로나 세수를 확보하는 동시에 투기수요를 억제해야 할 것이고요. 물론 대선을 앞두고 증세하기에는 쉽지 않을겁니다만.
     
드뎌가입 21-03-03 14:13
   
이 뜬금없는 결론은 뭐야
정신병인가
 
 
Total 12,52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66626
12525 [잡담] 조 바이든 美 대통령 “반도체가 인프라다” 븅아 07:14 203
12524 [잡담] 미-중 반도체 패권 전쟁에 이재용 없는 삼성은 손발 묶였… (5) 븅아 04:15 413
12523 [잡담] 파운드리 벌어지고 D램·낸드는 쫓기고…삼성 괜찮니 (4) 븅아 04:12 529
12522 [기타경제] 中 환구시보가 韓관광홍보 나선 이유는? (3) 스크레치 02:18 825
12521 [잡담] 삼성전자가 미 증시 상장하면 시총은 애플 바로 뒤됩니… 포케불프 02:12 399
12520 [전기/전자] 삼성전자 최대 70조규모 '역대급 투자계획' 공개 … (44) 스크레치 04-19 1917
12519 [잡담] 2021년 1분기 미국에서 많이 팔린 자동차 기업 순위 (6) 축신 04-19 1729
12518 [기타경제] 韓 독일 앞질러 세계7위 명품시장 (21) 스크레치 04-19 2397
12517 [잡담] 귀요미의 쉬운경제 (30) - 와타나베 부인 이야기 (4) 귀요미지훈 04-19 481
12516 [기타경제] 삼성전자 베트남 GDP 4분의1 차지…매출·영업익 감소세 (1) 스크레치 04-19 1723
12515 [기타경제] "롯데리아 베트남 철수설 사실무근" (2) 스크레치 04-19 818
12514 [기타경제] 조선업계 LNG선 발주 ‘호조’…하반기 전망도 밝아 (1) 스크레치 04-19 568
12513 [자동차] 제네시스 전기차 'G80e' 세계 최초 공개…최대 427… (2) 스크레치 04-19 1163
12512 [잡담] "삼성전자·SK하이닉스 잡는다" 中 네택, DDR5 메모리 개발 … (19) 븅아 04-19 1655
12511 [기타경제] 러시아 국민라면 '팔도 도시락'..소송끝 러시아 … (6) 스크레치 04-19 3886
12510 [과학/기술] 日 50년 독점 로봇용 감속기..국산화로 가격 30% 낮춰 (7) 스크레치 04-19 2647
12509 [자동차] 두산 中기업에 엔진 1만5천대 수주 (2) 스크레치 04-19 2271
12508 [자동차] 현대차 '메이드 인 인디아' 수출 1위…기아 3위 (1) 스크레치 04-19 1139
12507 [잡담] 가상화폐 이거 할게 못되네요 (12) 과부 04-19 2299
12506 [자동차] 車업계의 '우울한 4월'..제대로 공장 돌아가는 곳… (1) 븅아 04-19 968
12505 [과학/기술] ‘스페이스X’ 3조원 NASA 달 착륙선 사업 땄다 (1) 이름없는자 04-18 1955
12504 [기타경제] 한화그룹, 플라잉카 기업 ‘오버에어’ 인수 (2) 굿잡스 04-18 3057
12503 [기타경제] "삼성은 다 계획이 있구나"..10년전 산 ASML지분 가치 9배됐… (10) 굿잡스 04-18 4795
12502 [기타경제] BTS 부러운 日 "소국의 기획사" 비아냥 (17) 스크레치 04-18 6557
12501 [과학/기술] 한국이 여전히 뒤쳐져 있는 공작기계 컨트롤러 - 일본 화… (28) 마리치 04-18 503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