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1-03-02 01:14
[기타경제] 日도 무시했던 韓가스터빈의 반란
 글쓴이 : 스크레치
조회 : 7,435  

https://news.v.daum.net/v/20201223054511707








"기계공학의 꽃" 

대한민국, 미국, 독일, 일본, 이탈리아 단 세계 5개국만이 가스터빈 국산화에 성공 



정말 대한민국이 이 발전용 가스터빈 개발에 성공한것은 

대한민국 제조업 역사에도 남을만한 큰 성과로 봅니다. 











<세계 발전용 가스터빈 개발 현황> 



* 전세계 5개국만 기술 보유 

* 대한민국, 미국, 독일, 일본, 이탈리아 







<세계 발전용 가스터빈 점유율 순위> (2018년 기준) 




1. GE (미국) (53%)

2. 지멘스 (독일) (29%)

3. 미쓰비시 (일본) (15%)

4. 안살도 (이탈리아) (3%)

* 두산중공업 (대한민국) (2019년 개발 성공)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21-03-02 01:15
   
스핏파이어 21-03-02 02:34
   
두산과 S&T는 믿음이 가지 않음.
블랙팬서 파워팩 말아 드신 원투펀치!
유일구화 21-03-02 06:05
   
핵융합 에너지원 확보.
     
유기화학 21-03-29 12:41
   
222
유기화학 21-03-02 08:10
   
진짜 대단한 발명품인데, 실사용. 할곳이 없어서 ㅠ
23년 김포 발전소에서 시운전 예정이던가요....
응원합니다
과부 21-03-02 08:20
   
하나에 2, 3천억 하는거라 검증되지 않으면 과감하게 구입하기는 어렵습니다.
두산에서 만드는 발전소에 우선 도입하여 실적이 있어야 수출이나 국내 다른 발전소에 판매할 수 있지 않을까 하네요.
그럴려면 10년이상은 되어야 하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포케불프 21-03-02 17:10
   
걱정 마세요 / 개발 목적이 내수시장 방어용입니다. 신규 발전소는 100%
국산으로 들어갑니다. 이게 바람직한 것은 아니지만 시장진입 초기에는
자국에서 써주는 수밖에 없습니다. 이러면 국민세금으로 특정 기업 밀어준다는
개소리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국책 사업은 더 큰 그림을 그리는 사업입니다,
          
과부 21-03-02 22:05
   
신규 발전소 100%라구 누가 그럽니까.
두산내에서도 자기꺼 쓰냐마냐로 맨날 회의하고 있는판에 뇌피셜 오지시네요.
이거 잘못되면 뜯고 새로 설치하는데 신규로 설치하는거보다 비용이 배는 들어 가는데 수천억 손실보고 망할려고 작정하지 않는 이상 님이 책임자라면 검증되지도 않은거 그냥 믿고 도장찍겠습니까.
국책사업이라고 하지만 정부가 연구개발에 세제혜택주고 도와주는거지 잘못되었다고 책임지고 그런거 없습니다.
보험도 전체 시설에 대해 화재나 재해 가입은 되겠지만 제품하자에 대해서 보험이 되겠습니까.
PTYPTY 21-03-02 09:55
   
Ge였나 지멘스였나 가스터빈 사업진출하기전 우리나라를 테스트베드로 이용하면서 꿀빨았죠
두산중공업 힘내길 바랍니다
     
유기화학 21-03-29 12:41
   
22
totos 21-03-02 10:28
   
이게 수출을 하기 위해서 만든게 아니라 국내에 쓰기 위해서 국책 사업으로 개발한걸로 알고 있습니다.
제로 탄소 시대에 석탄 화력발전소를 가스터빈 방식으로 전환 해야 하는데 수입하면 운용하는데 거의 5배 가격이라 국산화가 시급했거든요.
주로 국내에 납품될거고, 실적이 좀 나오면 해외로 넘어가겠죠.
     
유기화학 21-03-29 12:41
   
기대가, 큽니다
과부 21-03-02 14:17
   
전범기업 미쓰비시가 국내에서 꿀 빨던 품목입니다.
가까워서 운송비부터 싸니까 좋았고 특유의 로비와 초기 자본지원으로 국내에 많이 들어왔습니다.
중동시장에서도 발주터가 특별히 GE나 지멘스를 지정하지 않으면 그냥 미쓰비시로 하더군요.
우리가 해외발전사업의 강자이다 보니 그걸 대체한다는게 중요한 업적입니다.
     
유기화학 21-03-29 12:41
   
222
energypower 21-03-02 15:16
   
특이하네요.
영국과 프랑스 둘 다 전투기용 제트엔진 개발 및 양산 능력 가지고 있어서 발전용도 만들줄 알았더니,,,
뭐 어떤분이, 발전용이 대형상용차라면 전투기용 제트엔진은 스포츠카처럼 제작 노하우가 전혀 다르다고 하시긴 하더만,,,
     
포케불프 21-03-02 17:08
   
기본 기술은 같아도

시장이 다르니까요.... 만든다고 팔리는 것도 아니고 치열한 수주전과 영업활동이 요구되니
          
유기화학 21-03-29 12:42
   
배워갑니다
 
 
Total 12,52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66618
12499 [자동차] 현대기아 전기차 유럽질주..1분기 판매 68% 급증 (3) 스크레치 04-17 1568
12498 [잡담] 귀요미의 쉬운경제 (29) - 촬스의 투자일기 (10) 귀요미지훈 04-17 644
12497 [전기/전자] "中 반도체 뿌리 뽑아야"..격해지는 미국의 중국 때리기 (3) 스크레치 04-17 2100
12496 [기타경제] 동남아에 부는 K-소주 바람..수출 최대 5배 ↑ (5) 스크레치 04-17 1459
12495 [잡담] 삼성이 ASML의 EUV장비를 싹쓸이 하던 시절 (9) 포케불프 04-17 2436
12494 [전기/전자] "중국 못따라와!" 삼성 폴더블폰의 진화 (3) 스크레치 04-17 2410
12493 [자동차] 현대차그룹 국내시장 점유율 90% 육박 (7) 스크레치 04-17 1313
12492 [과학/기술] 한화큐셀 작년 美 태양광 시장 점유율 1위 (5) 스크레치 04-17 981
12491 [기타경제] 의료용 3D 프린팅 (1) 스크레치 04-17 640
12490 [잡담] 미일 정상회담 공동성명 요약 (9) 븅아 04-17 1155
12489 [전기/전자] 구글·테슬라도 삼성에 칩 설계·생산 맡긴다 (5) 스크레치 04-17 2562
12488 [기타경제] 대박난 말레이시아 CU..열흘간 1만명 몰려 (10) 스크레치 04-17 2161
12487 [전기/전자] 삼성·애플·퀄컴 '5G 통합칩' 삼국지 (2) 스크레치 04-17 1221
12486 [기타경제] [단독] 이마트 "김치 중국식 표기 '파오차이' 와 … (2) 스크레치 04-17 2196
12485 [과학/기술] TSMC 따위는 삼성한테 발톱 때입니다. (20) 메흐메르 04-17 1971
12484 [전기/전자] 삼성 평택 파운드리 생산라인 6월 조기가동 (1) 스크레치 04-17 1042
12483 [전기/전자] 쌀알 250분의 1 삼성, 스마트폰 필수품 '초소형 MLCC'… (1) 스크레치 04-17 900
12482 [기타경제] 또 '자살골' 넣은 남양유업 (5) 굿잡스 04-17 1274
12481 [기타경제] 1분기 수출 1465억달러 '역대 최고' 의약품·승용차… (1) 굿잡스 04-17 628
12480 [기타경제] 위기 뚫은 우리 농산물..녹차·유자·고구마 수출 활기 (1) 굿잡스 04-17 318
12479 [잡담] 5G · 6G 개발, 일본과 미국에서 5조원 반도체 공급망도 강… (5) 븅아 04-17 945
12478 [기타경제] 印지방정부 러브콜 포스코가 시큰둥한 이유는 (8) 스크레치 04-17 1165
12477 [전기/전자] LG전자 美서 월풀제치고 세탁기 시장 1위 굳히기 (2) 스크레치 04-17 712
12476 [과학/기술] 5G 초고주파 대역 활용 가능성↑.."공공 와이파이 대체" (1) 굿잡스 04-17 682
12475 [기타경제] 삼성, 5G 장비 공략 속도…북미·Jap서 세력 확산 본격화 (1) 굿잡스 04-17 65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