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1-03-01 11:20
[기타경제] 베트남산 코로나19 백신 임상 2상 돌입
 글쓴이 : 봉대리
조회 : 1,823  

베트남이 야심차게 진행하고 있는 자국 '자체 개발 코로나19 백신'의 임상 2상이 시작됐다.베트남 현지 매체들은 "베트남 제약사 '나노젠-Nanogen'이 자체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나노코백스- Nano Covax '가 지난 26일 임상 2상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주의: 얘네들 저번에 진단키트도 그렇고 수시로 대내외 선동용 뻥 뉴스가 많으니 감안하고 보시면 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봉대리 21-03-01 11:22
   
다잇글힘 21-03-01 11:49
   
코로나백신의 경우 현재 임상단계에 들어간것만 200(전임상포함, 임상만 89개)여개가 넘습니다. 임상3상만해도 현재 20여개나 됩니다.

특별히 색안경을 끼고 볼 이유는 없습니다. 중요한건 결과에요. 미국꺼든 베트남꺼든

최종임상3상까지 결과가 나오고 그에 대한 분석이 이루어지고 나서 평가를 하면 됩니다.

어차피 전체백신이나 단백질백신은 그안에서도 다양한 기술들이 존재해서 고전적인 수준이 있고 최근기술도 있지만 어쨌든 제3세계 국가들에서 충분히 개발을 할수 있습니다. 기술들이 오래된 것들이라... 찾아보니 단백질 백신입니다.
     
봉대리 21-03-01 12:10
   
그렇군요. 잘배웠습니다...  근데 저놈들 얼마전에도 진단키트 가지고도 사기를 친 전과가 있어서 의심을 안할수가 없네요. ㅎㅎ
     
다잇글힘 21-03-01 12:26
   
말씀드렸듯이 중요한건 결과입니다. 전에 사기쳤어도 다른건 좋은 결과를 낼수 있고 전에 좋은 신뢰를 보여주었어도 다른 결과는 꽝일수도 있습니다.

설령 저 백신이 임상에서도 좋은 결과가 나와 제품으로 나와도 그때쯤이면 이미 수많은 제품들이 나와 있을 것입니다. 지금도 승인된것만 12개 제품이나 됩니다. 어차피 자국수요 아니면 주변 라오스 캄보디아 아니면 아프리카나 제3세계 국가에서나 쓰일 것입니다. 사실 이것도 보장을 못합니다.

그리고 제품이 승인이 되어도 그걸로 끝나는 것이 아닙니다. 지금도 부족한 상태인 백신생산시설을 확보해야 합니다.

백신생산시설도 어정쩡한 중국쪽 백신생산시설을 이용하면 신뢰에 문제가 발생하기 때문에 가뜩이나 시장에서 지배적인 위치를 차지한 다른 제품들과의 경쟁에선 더더욱 뒤쳐지게 됩니다. 러시아 가말레야의 백신을 왜 한국에서 생산하려고 하겠습니까?

노바백스가 자신들의 앞선 단백질백신 기술을 한국에 이전까지 하면서 한국에서 생산하려고 하는것은 다 이유가 있습니다.

백신은 백신 그 자체의 성능도 중요하지만 어떻게 생산되고 유통되느냐도 굉장히 중요합니다. 과거의 사례를 놓고보면 사실 이 부분이 더 중요합니다.

중국의 시노팜과 시노백의 불활화백신은 제가 생각하기엔 그 자체의 성능은 나쁘진 않아보입니다. 이쪽의 진짜 문제는 생산유통이라고 봅니다. 나라마다 임상결과가 둘쭉날쭉한것이 그렇게 생각하는 이유이고. 제품의 품질이 균질하지 않으니 결과가 임상지역마다 다르게 나오는 것입니다. 임상프로토콜이나 임상감독기관의 문제일수도 있지만.
 
 
Total 12,5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66953
12470 [전기/전자] "백악관 회의로 삼성전자, 美 19조투자 앞당겨질 것" (11) 스크레치 04-16 2129
12469 [전기/전자]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톱' 도전..잇단 外風 정… (1) 스크레치 04-16 1344
12468 [전기/전자] 상반기 'K-반도체 벨트' 전략, 차부품사 미래차전… (1) 스크레치 04-16 705
12467 [잡담] 삼성전자 파운드리 점유율은 함정이 있는게 (5) 븅아 04-16 1283
12466 [전기/전자] 또 멀리 앞서간 삼성..'산업의 쌀' 와인잔 절반 채… (1) 스크레치 04-16 1211
12465 [잡담] 홍남기 만난 경제단체장 "이재용 사면" 공식 건의 (5) 븅아 04-16 598
12464 [기타경제] 현대중공업 말레이발 LNG선 6척 수주 전망…현대LNG 발주 (1) 스크레치 04-16 645
12463 [전기/전자] SK하이닉스, 유럽서 '인텔 낸드' 인수 심사…내달 … (3) 스크레치 04-16 791
12462 [기타경제] 두산그리드텍, 美 태양광·ESS 사업 수주 (1) 스크레치 04-16 382
12461 [전기/전자] 삼성전자, 호주 통신장비시장 정조준…화웨이 빈틈 공략 (1) 스크레치 04-16 297
12460 [잡담] 美 재무부, 한국 등 9개국 환율관찰대상국 유지 (4) 븅아 04-16 845
12459 [기타경제] 절대강자 韓조선 LNG선..러시아·카타르 발주 곧 나온다 (1) 스크레치 04-16 659
12458 [자동차] 현대차 기아 3월 유럽판매 크게 늘어, 1분기 유럽시장 점… (1) 스크레치 04-16 481
12457 [기타경제] 이마트24, 첫 해외진출지는 말레이시아..상반기내 오픈 … (3) 스크레치 04-16 394
12456 [전기/전자] "10대중 1대는 OLED TV" 글로벌 점유율 약진 예상 (3) 스크레치 04-16 399
12455 [전기/전자] 삼성전자는 왜 자동차 반도체를 생산하지 않을까? (3) 이름없는자 04-16 807
12454 [기타경제] 中알몸김치? 삼성이 도운 韓 김치공장은 '스마트화�… (4) 스크레치 04-16 972
12453 [전기/전자] "반도체 장비 中 수출 금지해야"..美의회 강경파, 바이든… (4) 스크레치 04-16 653
12452 [전기/전자] 자동차 반도체가 생산이 부족해진 근본원인 이름없는자 04-16 648
12451 [전기/전자] 신재생 에너지 정책 바람노래방 04-16 239
12450 [기타경제] 유니클로, 강제노역 신장 면화 쓰냐고? 노코멘트. (2) 굿잡스 04-16 646
12449 [잡담] '삼성 경쟁' TSMC "올해 설비투자 34조로 늘리겠다" (6) 븅아 04-16 1114
12448 [잡담] 양향자, 3차 세계대전 반도체 전쟁 선포 (5) 븅아 04-16 1204
12447 [기타경제] 차량용 반도체는 왜 부족해졌나 [출처 : 비즈니스플러스 (1) 달과육팬티 04-16 1071
12446 [기타경제] YTN 인도네시아 KFX 완주 희망 , 식량기지 사업 지원요청 (2) 조지아나 04-16 23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