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1-18 20:14
中 지방정부 또 '뻥튀기 통계'…톈진 경제특구 GDP 50% 부풀려
 글쓴이 : 스크레치
조회 : 2,90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8&aid=0004013465







중국 지방정부가 또 통계를 뻥튀기해 보고했다가 적발됐다. 17일 텐진시 빈하이신구의 지난해 국내총생산


(GDP)가 6654억 위안(110조원)이라고 수정했다. 이는 앞서 빈하이신구가 밝힌 2016년 GDP 1조위안(161


조원)의 절반 겨우 넘는 수준이다. 빈하이신구는 광둥성 선전 특구와 상하이 푸동신구에 이어 중국 지도부가


야심차게 추진하는 경제특구다. 물론 중국 지방정부의 GDP부풀리기가 드러난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3일 네이멍구자치구정부는 당초발표보다 2016년 산업생산량은 40%, 재정수입 26% 낮춰야한다 발표 










도대체 저 나라는 진실이라는게 뭘까? 

국민소득 8천불 후진국 수준에서 저렇게 뻥튀기 되고 있었다면

실제 1인당 국민소득은 여러곳에서 풍문으로 언급되고 있는 5천불 수준도 안될수도 있을듯 

어느정도도 아니고 무려 중국 지도부가 관심가지고 있다는 핵심지역이 저렇게 50%나 뻥튀기 되고 있다면

IMF나 이런 경제기구들에서도 중국 통계자료는 이제 그대로 믿으면 안될듯



이것이 매번 떠들어대는 중국 굴기타령의 실체 

그냥 뻥튀기 타령으로 이름을 바꾸는게 좋을수도 있어 보인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18-01-18 20:14
   
귀요미지훈 18-01-18 20:28
   
중국 GDP는 최소 30%는 까고 봐야 한다고 봐요. 아직 5천불대...
게다가 경제성장도 온통 토목공사와 허위수치로 만들어 내고 있고...
     
스크레치 18-01-18 20:36
   
귀요미지훈님 평소에 하신말씀이 상당히 일리가 있었던듯 하네요 진짜
어딜만져 18-01-18 22:04
   
2000불대 같은데...
     
호갱 18-01-18 23:20
   
그러면 일본보다 적은데요;;
          
parkychan 18-01-19 06:21
   
일본도 수십년째  경제 불황, 수많은 메이커 기업 도산, 우리나라와 비슷한 규모의 무역 규모 총액이고 아무리 내수가 크다고 해도 민족 자체가 조작의 달인이기 때문에 뻥튀기 GDP일 겁니다
발해로가자 18-01-19 16:40
   
월가에서는 중국발표대신 베이지북 발표를 더 신뢰한다던데,
작년까지만 해도 뻥튀기 발표 했는데, 올해는 오히려 축소 발표를 한것 같다고 하니 미국 제제때문인지.
작년 성장률은 예상치 6.5%를 뛰어넘는 6.9% 성장을 했다는군요.
전쟁망치 18-01-19 21:09
   
잠재력이 크다는것을 이용하여서 성장률도 뻥튀기 한듯
땅크고 인구 많고 자원 많은 나라는 그것을 티안나게 감추는것이 어느정도는 가능 할듯
특히 일당 독재 중국이라면은 더더욱
kira2881 18-01-20 16:38
   
ㅋㅋㅋㅋㅋㅋ
백마 18-01-21 08:32
   
짱깨허풍은 전통과 역사입니다.
장진동 18-01-22 11:28
   
새삼스럽게 이런걸 뭐하러 올리나요 ㅋㅋㅋㅋ 짱께들 개방할때부터 뻥치던건데 ㅋㅋㅋㅋ
 
 
Total 8,5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4184
2539 [전기/전자] 韓 반도체는 순항중…"시장 사이클 과거와 달라" (1) 스크레치 03-05 2591
2538 [전기/전자] SK하이닉스 낸드플래시시장 점유율 약진, 세계 2위 자리… (2) 스크레치 03-05 1880
2537 [기타경제] 中서 여전한 'K-뷰티' 인기…1월 수출 86% 증가 (3) 스크레치 03-05 1476
2536 [기타경제] ‘글로벌 TOP4’ 노리는 KT&G의 담배 (3) 스크레치 03-05 1527
2535 [과학/기술] 한국 로봇산업의 굴욕...中에도 경쟁력 추월당해 (4) 답없는나라 03-05 1615
2534 [기타경제] "LNG선 호황 사이클 진입"… 조선 빅3, 물량 쓸어담기 바쁘… (5) 스크레치 03-05 1470
2533 [자동차] "코나-니로, 예판 2일 만에 '완판'…전기차도 '… (7) 스크레치 03-05 1118
2532 [과학/기술] 고려대 박규환 교수팀, '빛 반사 안 하는 물질' 가… (3) 진구와삼숙 03-05 1291
2531 [과학/기술] 원자력硏, 세계 최초 '3D 프린팅 기반 내열 합금' … (2) 진구와삼숙 03-05 1115
2530 [과학/기술] 한국 ‘인공태양’ 10년만에 2만번 가동...내년 최고 온도… (2) 스크레치 03-05 1305
2529 [기타경제] [르포]SK⋅시노펙 합작 중한석화 사드 무풍지대인 이유 (3) 답없는나라 03-05 1037
2528 [기타경제] 포스코, `꿈의 車강판` 기가스틸로 글로벌 시장 공략 (2) 스크레치 03-05 1368
2527 [기타경제] "인도는 7% 고속성장… 한국도 함께 갑시다" (5) 스크레치 03-05 1713
2526 [기타경제] "미국, 내년까지 러시아 넘어 세계 최대 산유국 된다" (4) 스크레치 03-05 1039
2525 [과학/기술] 인공지능,제약의 핵심: 슈퍼 컴퓨터 역량 (3) 답없는나라 03-05 686
2524 [기타경제] 조선 빅3, 릴레이 수주 낭보…'불황터널' 벗어나… (3) 스크레치 03-05 958
2523 [과학/기술] 화웨이, "국내 통신사로부터 5G 장비 소형 제작 요청 받았… (3) 하루가 03-05 1008
2522 [전기/전자] 반도체 종합 1위 오른 뒤에도 30조 투자… 경쟁사와 超격… (1) 스크레치 03-05 1064
2521 [기타경제] 한국 4차 산업 혁명 평가 (4) 답없는나라 03-05 1220
2520 [자동차] 현대차, 슈퍼카 사업 뛰어든다… BMW 출신 임원 영입 (7) 스크레치 03-05 1242
2519 [기타경제] 한국 기업인 척 하는 중국 화장품회사 (3) 4457205 03-05 1634
2518 [기타경제] "중국? 우리는 베트남으로 간다" (7) 스크레치 03-04 3079
2517 [주식] 실러 경기조정주가수익비율 (CAPE, Shiller PE Ratio) 옐로우황 03-04 884
2516 [기타경제] 국내 4G LTE 장비 회사별 점유률과 5G 장비 선택의 고민 (4) 자의뉴스 03-04 1872
2515 [기타경제] '박항서 매직'이 불러일으킨 베트남의 한국신드… (2) 스크레치 03-04 3213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