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12-10 09:21
<비보> 日 3Q GDP 성장률 2.5%(연율) 상향조정
 글쓴이 : Solitarie
조회 : 3,922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521241&plink=ORI&cooper=NAVER

기존의 1.4%에서 2.5%로 대폭 상향조정 되었다고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닐라맛 17-12-10 10:58
   
또 무슨 조작을..
indeahotel 17-12-10 11:19
   
무슨 경제성장률이 고무줄도 아니고 줄었다 늘었다 난리도 아니군요. 중국처럼 부풀리기 들어가나 봅니다. 인구가 참 빠르게 줄어드니 난감하지요 일본?
kira2881 17-12-10 11:32
   
못믿는다 ㅋㅋㅋㅋ 무슨 일본이 2.5%?
참치 17-12-10 14:34
   
사실이면 아베도 대단하네요.

사실 완제품 업체들이 무너졌다는 말이지, 첨단소재들은 수익이 늘고있으니까요.
스크레치 17-12-10 14:52
   
이게 왜 비보인지 잘 모르겠네요

주요선진국 중 0~1%대 최하위 경제성장률 기록하는 일본인데

주요선진국 중 가장 높은 3%대 이상 성장률 달리고 있는 대한민국에겐 이제 일본성장률은 관심밖의 일


지난번에도 대대적으로 경제 성장률 조작질하다 걸린 일본정부라

신뢰도도 이젠 바닥을 넘어 제로수준이고

(그래서 IMF나 OECD 성장률 예상치가 그나마 객관적)


경제면에서 30년간 마이너스 성장한 일본경제는

주요 선진국으로 도약한 대한민국이 이제 가장 멀리해야할 경제 표본입니다
호갱 17-12-10 15:42
   
비보는 무슨 ㅋ
쪽바리 동네에서 잘됬으면 지내들끼리 잘된거지
우리나라랑 뭔 관계냐 ㅋㅋㅋㅋㅋ
개웃기네 쪽바리들 ㅋㅋㅋ
진정해진정 17-12-10 15:51
   
이건 저만의 추측입니다만(생각의 명확한 정리가 안된채로 쓴 추측글입니다. 민감하게 반응하지 말아주세요.)
이번 일본의 성장률 증가의 원인을 저는 크게 2가지로 보고 있습니다.

첫째, 주변국들의 경제지표 전망 상향에 따른 영향입니다. 약간 생각해 본다면 일본의 경제지표 상향은 당연한 일이지요. 과거 경제발전이 일본->한국->중국으로 넘어가듯 한 국가의 부의 집중은 주변국에게도 혜택을 제공합니다. 하물며, 세계경제의 중심축이 동아시아로 이동하는 상황을 보면 일본의 성장은 필연적이지요. 다만, 여기서 우리가 주의할 점은 자본의 밀집성이 다시 일본에 역전되지 않도록 유의하는 일이라고 봅니다. 일본을 무조건 경시하는 태도는 지양해야한다고 봅니다. 그동안 동아시아에서의 분쟁들, 그 중 일본의 전쟁범죄 도덕성 문제는 일본에 대한 평가 하락을 초래하였습니다. 외교지평의 변화에 따른 대일본 비판의 감소는 외국투자들에게 일본이 저평가된 시장임을 일깨운 것이지요. 중국과의 관계가 서먹한 지금 일본에 대해 한중 양국 모두 비판 빈도가 상대적으로 낮아졌지요. 이를통해, 우리가 중국과 가까이하면 중국의 성장률이, 일본과 가까이하면 일본의 성장률이 성장한다는 식의 애매한 암묵지를 전달해 우리가 이용할 수도 있겠네요.

둘째, 비트코인 가치의 상승이 일본의 성장률 평가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 하는 의심이 생기네요. 일본의 막대한 빚으로 인한 가계부채의 심각성은 이미 모두가 알고있는 사실입니다. 일본의 빚은 자국민들의 은행 이익을 보장하지 않고 착취함으로써 이자+원금 문제를 해결하고 있지요. 일본 경제성장이 힘들다고 외부에서 평가한 원인이 여기에 있지요. 일본의 화폐는 자국민을 착취함으로써 살아남고 있으니까요. 하지만, 가상화폐가 초래할 미래는 어떠할까요? 일본의 가상화폐(빗코인가?) 거래량이 세계 2위에 해당된다는 기사를 본 적이 있습니다. 이러한 요소들을 고려해 볼 때, 미래에는 일본의 경제 악재 중 하나가 해결될 여지가 있습니다.
제가 이러한 분석을 한 뒤 약간의 소름이 돋았는데요. 비트코인을 만든이의 이름은 나가모토 사토시로 일본인입니다. 블록체인 논문의 저자명은 카모토 사토시입니다. 만약 일본의 인물들이 자국의 문제상황을 알고 해결하고자 이런 큰계획을 준비했던 것이라면, 제 착각일 수도 있지만 약간의 존경심이 생기네요. 어디까지나 제 착각이겠지요? 실제로는 우연의 일치일 가능성이 가장 높겠지요.

다시한번 언급하자면, 생각의 정리가 되지 않은 추측글입니다. 어디까지나 '이런 의견이 있구나'라는 식으로 반응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진정해진정 17-12-11 02:47
   
다만, 일본 경제 전망에 대한 무조건적 낙관은 부정합니다. 저는 일본을 경시하지 말자고 언급한 것이지, 일본이 성공할 것이다라고 단정짓는 것이 아닙니다. 극단적인 태도는 최대한 지양하도록 합시다.

여전히 일본의 경제전망에는 난관들이 많이 남아있습니다. 이러한 요인들을 고려하고, 최대한 객관적인 태도를 유지합시다.
(+저는 아배의 경제정책이 실패했다고 보는 입장입니다.)
별빛아물때 17-12-10 16:21
   
날조  조작을  숨쉬듯이  하는  나라인데  믿음이....
우다타똥가 17-12-10 17:39
   
100%조작입니다
예전에서 쟤네들 gdp조작하다 걸렸구요
한국이 일인당 gdp로  일본을 앞지르는날에 쟤들 난리납니다
아베정권이 가장 우려하는게 그거죠, 왜냐 쟤들 마지막 보루가 한국과 일본 일인당 gdp입니다
한국에 절대 져서는 안된다고생각하는 애들이 일본애들입니다
무슨짓을 해서라도  gdp 성장율은  조작할겁니다 100% 장담합니다
마리치 17-12-10 21:21
   
우다타~ 님의 말씀이 그럴 듯한데, 두고봐야지요. 왜인들의 속성은 우리가 다 아는 것이고... 저의 최소한 바램은 왜인들이 한국 차량을 사주는 만큼 우리도 일본 차량을 사주자는 것입니다. 많은 한국인들의 호응을 기대합니다.
다크사이드 17-12-11 02:24
   
아베를 우습게 보는 사람들이 많은데, 정책 방향자체는 옳은 거였고, 꾸준히 안정적인 성장세를 지켜오고 있고, 주가지수는 이미 사상 최고치를 계속 갱신하고 있습니다. 특히 경제의 핵심인 기업들이 되살아나고 있고, 무능한 기업은 퇴출되서 구조조정도 일어나고 있고.... 부동산 가격도 계속 상승중입니다.
물론 환율저하로 생활 수준은 오히려 낮아졌지만, 실업율은 기록적으로 낮아졌죠.
다크사이드 17-12-11 02:25
   
올해를 기점으로 일본이 완전한 턴어라운드로 돌입하는 걸로 보입니다.
다크사이드 17-12-11 02:34
   
한국이 문제인데, 정권이 추진하는 정책들이 전부 아마추어적이라서, 별로 답이 없어 보입니다. 박근혜는 아무것도 안해서 중간이라도 갔지만, 멍청한 사람이 부지런하면 더 골아프게 되겠죠~

머 일단 세계 경제는 활황이니, 거의 수출에만 목매는 수밖에 없을 듯...... 한국경제는 수출 비끗하면 망하는 구조로 갈듯.....
samanto.. 17-12-11 08:50
   
니케이 지수는 인위적으로 끌어 올리고
엔화는 끌어내리는 아베노믹스 .....
그러다 한방에 훅~~ 간다....
Sulpen 17-12-14 14:15
   
1분기, 2분기 이미 조작 수준으로 성장율 장난을 친 일본인데 3분기 수치를 믿으라고 하는건가요...;;
음냥 17-12-14 18:41
   
아베노믹스는 지금 봐서는 굉장히 성공적이죠. 잃어버린 10년간 푼 액수가 146조엔이 넘고 20~30년 토탈로 하면 어마어마한 액수들을 풀어냈는대 아베 집권후 공격적인 경기부양과 아베노믹스로 미동도 않던 증시와 해외수출 증가로 경기도 굉장히 좋아졌죠. 지금까지는 엄청난 성공을 거두고 있습니다.
음냥 17-12-14 18:44
   
일본같은 큰 덩치의 경제국가가 저 만큼 성장율을 기록하고 마이너스 성장율을 기록하던 나라가 그걸 벗어났죠. 거기다 기축통화 엔화라는 큰 무기도 들고 있습니다.

일본 경제가 어려울때도 엔이라는 무기로 전세계 특히 동남아 등지에 계속 돈을 뿌려댓습니다. 지금 이대로 지속되면 아시아에서 일본 영향력은 지금 보다도 어마어마 해질겁니다.

조작이니 뭐니해도 드라이버 같은 자잘한 공구를 사도 중국산 1000원 일본산 10000원 독일산or스위스산 15000~20000원 이게 기술력의 차이죠.
 
 
Total 8,2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1980
2436 [기타경제] 롯데는 한국기업인가??? (54) KPOPer 02-09 3511
2435 [과학/기술] 1兆짜리 스마트원전 사우디 수출 '청신호' (5) 귀요미지훈 02-09 2666
2434 [전기/전자] 삼성전자, 세계 최초 자동차용 ‘256GB eUFS’ 양산 (7) 스크레치 02-08 2531
2433 [전기/전자] UNIST, 백금 능가하는 값싼 '철 촉매' 개발 (7) 진구와삼숙 02-08 2350
2432 [전기/전자] 日·中 '타도 삼성·SK하이닉스 쉽지 않네' (12) 스크레치 02-08 5050
2431 [기타경제] 러시아 통계청 “지난해 경제 성장률 1.5%”…정부 예상… (4) 스크레치 02-08 2137
2430 [금융] 오늘부터 최고금리 24%로 인하..."대출 갈아타세요" 별찌 02-08 1271
2429 [과학/기술] 국내 연구진 '양자 맥놀이 현상' 제어 성공 (3) 진구와삼숙 02-07 2444
2428 [기타경제] "수십배 번다" 가상화폐 다단계 사기…583명 울려 (7) 굿잡스 02-07 1386
2427 [전기/전자] 삼성전자, 작년에 인텔 확실히 제쳤다…영업이익 거의 2… (8) 스크레치 02-07 2582
2426 [전기/전자] "세계 첫 5G 직접 보겠다"…글로벌 IT 거물 평창 총출동 (2) 스크레치 02-07 2333
2425 [자동차] 현대모비스, ‘독자 개발’ 최첨단 제동·주차 기술 본격… (3) 귀요미지훈 02-07 1618
2424 [전기/전자] 한미 연구진, 초고화소 디지털카메라 기반 기술 개발 (3) 귀요미지훈 02-07 1709
2423 [전기/전자] 초해상도 영상복원 기술, 서울대 연구팀이 개발 (4) 귀요미지훈 02-07 1101
2422 [잡담] 펌)스페인 바르셀로나 시(市)는 윈도 운영체제를 완전 퇴… (9) 나가고싶어 02-07 1628
2421 [기타경제] 테더 청문회-한국정부와 전혀 다른 시각 (15) 신상신발 02-07 1424
2420 [기타경제] 주요 10개 선진국 1인당 GDP 예상 (2023년) (11) 스크레치 02-06 3690
2419 [전기/전자] 삼성전자, 반도체에 또 투자…평택에 2공장·30조원 규모 (8) 스크레치 02-06 2883
2418 [자동차] 유럽 친환경차 인기 순위 ‘TOP20’ (2) 스크레치 02-06 2439
2417 [전기/전자] 삼성전자, 화성 신공장 이달 기공식…"세계 파운드리 1위… (13) 스크레치 02-06 3113
2416 [기타경제] '넥쏘-미라이-클래리티', 세계 3대 수소차 비교 (2) 미루마루 02-06 1815
2415 [과학/기술] 한국형 발사체, 2021년 2월 발사 (7) 귀요미지훈 02-06 2042
2414 [전기/전자] 韓-美 5G로 이어졌다…KT·버라이즌·삼성전자, 글로벌 5G … (1) 스크레치 02-06 2147
2413 [자동차] SKT, 세계 최초 자율주행차간 5G 통신 성공 (1) 스크레치 02-06 1030
2412 [자동차] 현대차 '넥쏘', 5분 충전에 609㎞ 주행‥"세계 최대… (3) 스크레치 02-05 2587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