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2-06 17:51
[잡담] 프듀48과 아이즈원.
 글쓴이 : 칼리S
조회 : 2,231  

 제가 남자다 보니, 일단 시즌2,4는 제외하고(솔직히 제겐 BTS도 인기없는 걸그룹보다 못한 존재라서요. 그나마 남성그룹중에는 BTS뮤비는 거의 다 봤으니, BTS 비하는 전혀 아닙니다. 누가봐도 Kpop에서는 역대급 원탑이죠) 시즌1도 사실 본적이 없고, 시즌3도 처음에는 하는 줄도 모르다가, 네이버 영상으로 알게되서, 중간쯤부터 봤습니다. 당연히 생방은 안 보고, 지나간 방송만 봤습니다. 원래 스포츠 아닌 이상 다 스킵하면서 보는게 일상이라서요.

 AKB48이라는 걸 들어만 봤지, 실상은 프듀에서 첨 봤습니다. 그리고, 난생 처음 문자투표라는 걸 해봤습니다. 생방 시작하고 조금 보다 투표만 하고, 다른 거 했습니다(해축 같은건 잘 보는데, 드라마, 예능 머 이런거는 다 보기 답답해서요 ㅋ) 핸펀 두개로, 한연생은 김민주, 일연생은 다카하시 쥬리 찍었습니다. 

 프듀3만 봤고, 스킵을 많이 하긴 했지만, 대충 봐도, 편집하는거 보면 어느 정도의 조작은 다들 예상하셨을겁니다(대놓고, 편집으로 밀어주고, 잘라내는게 보여지잖아요, 그러나 최종 문자투표까지 조작할 줄을 예상 못했지만요) 최종20인 중에서 데뷔멤버 12명을 사전에 정해놨다고 하고, 순위까지 피디맘으로 정해놨다는게 최종순위 보면 이해가 가죠. 비쥬얼 위주로 12명 컨택하고, 논란(미우)이 되거나 소속사문제(미루)가 있는 멤버들은 제외했으니깐요.

 아무튼 조작됬다고 하지만 최종 순위만 놓고보면, 시청자들이 거의 수긍했을 겁니다. 왜냐하면 최종 20인 중에서 12명을 나름 성공하기 좋은 비쥬얼과 나이 다 고려해서 최적의 결과였으니깐요. 아마 인기가 그나마 덜한 걸그룹이어서 뒷말이 적었을 수도 있겠죠. 제가 보지도 않고, 관심도 없지만, 걸그룹보다 보이그룹이 더 극성적인 팬들이 많고, 관심도 더 클테니깐요.

 일단 아이즈원의 차후 행보에 관해서는 CJ가 고민이 클 거 같습니다. 한일 양국에서 확실한 팬덤을 확보한 상황인지라, 버리자니, 너무 아까우니깐 말이죠(그룹이란게 결국 팬덤 장사, 즉 돈이라고 봅니다. 애당초 실력 이딴거는 아이돌 시장에서 중요한 게 아니죠. 오히려 얼마나 그룹을 잘 포장하고 프로듀싱하느냐가 더 중요하다고 봅니다. 그래서 대형 소속사나 CJ 같은 곳에서 데뷔할려고 목 매는 거죠)

 막상 아이즈원을 CJ가 놓아주더라도, 일본소속사와 나머지 한국 소속사들이 합의만 된다면, 그 멤버 그대로 활동시키면 되니깐요. 팬덤만 공고하다면 당연히 이럴 겁니다. 그 팬덤이 등 돌리면 Cj가 미련없이 진작에 버렸겠죠.

 아무튼 프듀시리즈로 탄생되는 그룹들이 어느 정도 다 성공한 것만 봐도, 아이돌 시장은 푸쉬와 프로듀싱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는 걸 확신하게 됩니다. 수없이 데뷔하는 그룹들이 다 멤버 개개인의 능력이 못해서 못 뜨는것보다, 소속사가 얼마나 잘 푸쉬해주고, 좋은 곡을 뽑아 주냐가 중요한 게 현실이죠. 아이즈원만 봐도 프듀 때문에 알게됬고, 일연생들 찾아보다보니, 유튜브에서 AKB 공연들 보게됬는데, 애당초 이들과 실력대결이란건 말이 안된다는걸 알게 되죠. 나코 어떤 공연영상을 봤었는데, 아 이게 진짜 라이브 공연이구나라는 걸 느낄 수 있었는데, 그게 나코가 아니라, 다른 멤버다 진짜 음치 수준으로 노래하는것 때문이었죠 ㅋ. 그렇다고, 한국 그룹들이 일본에서 성공하느냐?하면 절대 아니죠. 

 머 결론은 아이즈원의 미래는 팬덤에 달렸다고 봅니다. 팬덤만 공고하다면, Cj에서 버리기도 아깝겠고, 버린다고 해도, 그거 아키 같은 장사꾼이 냉큼 집어 먹으면 되니깐요. 현재 누가봐도, 아이즈원은 돈 잘 버는 그룹인데, 버리는 쪽이 아까운 거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새로운 시작...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무공 19-12-06 18:26
   
제겐 BTS도 인기없는 걸그룹 보다 못한 존재..
음..

하지만 지금 나온다고 해도.. 예전 같은 인기와 시선은 보기 힘들지 않을까요?
보는 시선이 완전히 달라지고.. 조롱과 야유를 들으며 활동 해야 겠죠..
     
쌈무사나 19-12-09 08:04
   
남자 입장에서 충분히 bts가 인기없는 걸그룹보다 못할 수 있죠.
워낙 해외에서 유명해서 남자중에서 그나마 한류에 관심있는 분들만 쳐 주는 거죠.
남자들은 보통 엑소고 샤이니고 bts고 뭐고 보이그룹은 맴버가 누군지도 모르고 관심도 없으니 듣보잡이랑 다를게 없는 건 맞아요.
저는 한류에 관심이 좀 있어서 bts 중에 그나마 뷔랑 랩몬은 알아봐요.
호수 19-12-06 18:36
   
아이즈원 활동 강행해봐야 티아라처럼 애들이 욕먹으며 활동해야합니다
그냥 소속사 복귀가 가장 현명한것 같은데요
     
칼리S 19-12-06 19:09
   
각 소속사 복귀는 소속사나 개인 모두에게 솔직히 안 좋은거죠.

제가 가장 염려하는건 CJ에서 손 떼면 가장 많은 멤버와 활동시 영향력 행사가 가능한 AKS(일본)에서 아이즈원을 통째로 먹는거죠. 어차피 다른 소속사들도 AKS에서 지분만 보전해준다면, 반대할 이유가 전혀 없을것이고요.

어차피 아이즈원은 돈이 되는데, CJ가 소유권을 포기해주면 오히려 다른 쪽이 탱큐할 확률이 크다는 겁니다. Cj에서 그렇다고 차후 매몰차게 대하기도 힘들테고, 말입니다.
          
호수 19-12-06 19:32
   
현실적으로 지금멤버로 활동 불가능한건 어느정도 인지하실겁니다
아까운 그룹이긴한데 울림애들은 청탁한게 걸려서 어려울것 같구요
몇몇 애들은 욕먹으며 활동하기 싫다고 발뺄거구요
이런 상황인데 일본에서 리스크 감수하면서 아이즈원 통째로 먹을일은 더더욱 없구요
원래 합격된 멤버로 새로 활동한다는것도 모양새가 영 이상하구요
하여튼 너무 사업적으로만 해석하시는게 좀 이상하군요
오디네스 19-12-06 18:50
   
아이즈원 팬들 매일 매일 트위터로 응원해쉬태그 한국포함 각국 트랜드 상위권 찍고 있죠
1위찍는날도 심심찮게 나오구요 월드트랜드 상위권도 자주 찍죠
라이트팬은 몰라도 코어팬덤은 건재합니다.
아마 내년초에 복귀할지도 모르겠네요
     
서울48 19-12-07 03:22
   
위조네들은 허구헌날 언제 복귀다 언제 복귀다 하면서 상상의 나래를 펼치는게 특기인듯
불쌍~
          
쌈무사나 19-12-09 08:07
   
불쌍하면 상상이라도 하게 놔두는게 좋죠.
님처럼 비꼬고 남 나쁜 일에 고소해 하는 인성이 더 불쌍한 것 아닐까요?
미나리2 19-12-06 21:02
   
cj입장문이 밝혀지기전까진 어떻게될지 모르겠네요. 초지일관 멤버들은 죄가 없다고했으니 그에 합당한 결론이 나오길 바랍니다.
너란의미 19-12-06 21:05
   
팬인척...
해체를 아쉬워하는 척...
지금까지 해온 전적이 있는데...
팬 코스프레 오지네.
글 쓰신분께 한 얘긴 아닙니다.
베나카 19-12-06 22:00
   
정말 착각하시는 분들 많은데 아이즈원의 미래는 1차적으로 그룹의 멤버들에게 달려있지 팬덤에 달린게 아닙니다
     
쌈무사나 19-12-09 10:24
   
다들 알고 있어요. 완전체로 더 보고 싶은 바람이겠죠.
 
 
Total 130,6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9788
130392 [걸그룹] [트와이스] Want You Back (Encore) | TWICE 1st Arena Tour BDZ (2) 베말 01-18 372
130391 [정보] ‘공항 떼창’에 놀란 퀸…“BTS 무대서 영감 받기… (9) 코리아ㅎ 01-18 2088
130390 [걸그룹] 어제(금요일) 태연 콘서트에 응원간 윤아등 소녀시… (4) kmw7 01-18 543
130389 [방송] "제 눈만 하죠?"…'정글' 전소미, 달콤살벌 &… (4) 코리아ㅎ 01-18 1196
130388 [잡담] 사사로운 사건에 예민하게 반응할 필요 없을것 같… (2) Erza 01-18 459
130387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학개론 4장 - 나봉역학 (6) 베말 01-18 526
130386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학개론 3장 - 고유나연의 법칙 (2) 베말 01-18 328
130385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학개론 2장 - 앞니의 제원값 (4) 베말 01-18 346
130384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학개론 1장 - 앞머리의 정의 (2) 베말 01-18 380
130383 [잡담] 2PM까지는 태국 악개는 눈에 띄지 않았슴돠~ (14) 찌라시우스 01-18 805
130382 [솔로가수] HYNN(박혜원) 좋은 실력파 솔로 여가수가 나왔네요. (5) 코리아ㅎ 01-18 348
130381 [걸그룹] 태국이 발광해도 일본 날조는 못이김 ㅋㅋㅋㅋ (4) 돼지야폴짝 01-18 1364
130380 [걸그룹] 다들 싸우지 마시고 리사 직캠보고 잡시다 (6) 돼지야폴짝 01-18 874
130379 [잡담] 닉쿤 리사 민니 뱀뱀 (43) killdeath 01-18 2764
130378 [걸그룹] 블핑 태국팬들 유튜브에서 한국에 대한 모함이 대… (86) 죽여줘요 01-17 3440
130377 [걸그룹] 수지 근황.jpg (16) 큐티 01-17 5712
130376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TV "2019 SBS 가요대전" (4) 썩을 01-17 1284
130375 [잡담] 현재까지 뜬 지코 아무노래 챌린지 참여한 연예인… (3) 휴가가고파 01-17 1859
130374 [솔로가수] '미스트롯' 송가인, 김희진과 끈끈한 의리 "… (3) 휴가가고파 01-17 783
130373 [MV] 방탄소년단(BTS) - Black Swan (아트필름 영상) (14) 동안천사 01-17 1774
130372 [보이그룹] 아이돌의 '합정역 5번 출구(유산슬)' 노래방… 뉴스릭슨 01-17 663
130371 [정보] 2010년에 데뷔한 아이돌들.jpg (2) 휴가가고파 01-17 1083
130370 [잡담] BTS와 앨범 판매량 라이벌 등장 (7) 국뽕대일뽕 01-17 2651
130369 [보이그룹] BTS 정규 4집, 선주문 342만 장 돌파 '최다 선주문… (8) bluered 01-17 1758
130368 [기타] 최현석, 사문서 위조 가담 의혹→휴대전화 해킹 피… (5) 베르테르 01-17 3383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