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1-11 15:21
[걸그룹] 블랙핑크_PCA(피플초이스어워드) 3관왕 수상
 글쓴이 : 꿀떡
조회 : 895  


2019 콘서트 투어상 (The Concert Tour of 2019)

EECF1A81-890C-4DA5-A861-1241BA3161B1.jpg


2019 그룹상 (The group of 2019)

F9F06B33-D96A-4409-BDB4-2FE90A8D4899.jpg


                                    ★ 2019 뮤직비디오상 (The Music Video of 2019)

F99D9A2E-E22A-4F0B-89DD-D5BF1A48F089.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헤일로 19-11-11 15:33
   
저번에 후보에 올랐다더니 이번에 수상했나보네요.
블핑 ㅊㅋㅊㅋ
꿀떡 19-11-11 15:33
   
PCA 수상방식이 투표수는 참조 사항일뿐 주최측(nbc)에서 심사해서 최종 결정한다고 합니다.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tbtbfld 19-11-11 15:49
   
참조한다는 건 투표 수를 보고 참조한다는 건데 이번에는 전혀 참조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시상식 이름이 무색하네요 애초에 투표는 왜 하게 한 건지 모르겠고요. 해외팬들 괜한 고생했네요, 가수들 개별 성적도 투표도  참조만 했다는 건데 그렇다고 해도 이상하네요, 성적도 투표도 월등히 더 좋은 가수가 못 받은 시상식, 죄송하지만 전 납득이 안 가요. 오해는 하지 마세요, 저 시상식이 방탄과 아미를 이용하고 버렸다는 말이 많은 상황이라 저도 시상식이
 괘씸하고 화가 나는 거지 상받은 가수한테 1도 감정 없습니다.
화이트헤어 19-11-11 15:35
   
진정한 퀸핑이네 ...
산새와숲 19-11-11 15:36
   
BTS가 워낙 잘 나가버려서 이제 외국에서 누가 뭐 받았다고 해도 그냥 그런가 보다 하게 되는데, 사실 대단한 거죠. 축하합니다.
tbtbfld 19-11-11 15:37
   
솔직히 상을 받은  가수한테 감정 없는데 이 시상식 너무 이상한 건 지적해야죠. 투표 수도 성적도 방탄이 넘사인데 솔직히 납득 안 갑니다.  뮤비 기네스도 방탄이 올랐고 투어는 말할 것도 없고 음원 빌보드 성적, 스포티파이의 그룹 순위는 마룬 파이브 다음이 방탄이에요. 자꾸 아미들은 하고 싶은 말도 못하고 괜히 극성이라는 소리 들을까봐 조심하고 속상해도 꾹 참고 넘어가는데 할 말은 하고 싶습니다.  작년에 방탄이 4관왕을 했고 올해도 외국팬들이  공을 들인 걸로 압니다. 애초에 투표는 왜 했고 투표가 큰 영향을 끼친다고 알고 있어서 외국팬들이 투표를 열심히 한 거고 넘사인데 투표 반영안하고 성적을 참고해서 줬다고 해도 말이 안 되고. 주최측이 심사를 해서 줬다는데 뭘로 심사한 건지 모르겠네요.  성적도 투표도 참고 안 하고 뭘로 심사했는지 참 의문입니다. 벌써 해외팬들은 결과를 납득할 수 없다고  화가 많이 난 것 같더군요.  분명히 가수한테 아무 감정 없고 시상식이  이상하다고 느끼는 거니까 태클 사양하고 싶습니다.
     
미니사랑 19-11-11 18:58
   
블랙핑크 유튜브 구독자만 3120만명인 그룹이고 이건 방탄  빅히트 3010만보다 많은 숫자입니다.  방탄보다 더 나은 그룹이란 이야기는 아니지만  충분히 수상할만한 인지도가 있는 그룹 맞아요. 그리고 무비 시청수도 방탄보다 높고요.  팬덤 결속력이야 당연 BTS가 더 높겠지만  라이트 팬들수 따지면 블랙핑크 팬수도 방탄 못지 않습니다. 국내 팬덤이 없다하다시피 할뿐이죠. 리사가 태국인  로제가  뉴질랜드 호주 국적이고  제니 로제가  네이티브 스피커 레벨로 영어를 아주 잘해서  해외팬덤과 맨날 영어로 소통하거든요.  얼마전 코첼라와  유럽 동남아 미국 튜어 이후 tv도 여러번 나오고 빌보드 잡지등 커버에도 여러번 실려서 인지도가 1년새  급상승했죠. 궁금하면 블랙 핑크 동영상이.아니라 리액션 숫자만 유튜브에서 검색해봐도 해외에서의 블랙핑크 인기 알수 있습니다.  한 외국 블링크도 말했지만  블랙핑크 팬덤인 블링크는 대부분 외국인이라고 말할정도로 국내 대비 해외 인기가 높습니다.  궁금하면 blackpink friendship and journey같은 팬들이 만든 동영상 보세요.
          
tbtbfld 19-11-11 19:34
   
저 상이 유툽 구독자 수로 주는 상이 아닌데요. 미국 성적을 기준으로 주는 거 아닌가요. 블핑 기사에 미국 대중들이 뽑은 상이라  더 의미 있다고 나와 있던데요, 그런데 정작 투표는 또 반영이 안 됐죠. 그러니까 블핑 팬들은 투표는 참조만 하지 상 수상과는 관계가 없다고 하더군요. 기사에서는 미국 대중들이 뽑았다고 나오는데 블핑 팬들은 투표는 상관없다고 하면 앞뒤가 맞는 말인가요?

그리고 특히 많은 팬들이 의문이라고 느낀 투어상을 방탄과 에드시런을 제치고 블핑이 받았는데요 저는 납득 안 됩니다. 유툽 조회수로 줬다면 뮤비상 정도겠죠. 최고의 그룹상과 투어 상이 블핑이라고요?  유럽 엠티비에서 미국 가수 다 제치고 방탄이 투어상 받았는데요. 그리고 해외 팬덤이 많은데 투표 수는 왜 그렇게 방탄이랑 차이가 심하게 나는 건가요  성적이건 투표건 블핑이 상 받은 거 저는  이해 안 됩니다. 그걸 누구도 가수 탓하지는 않습니다. 주최측이 이상하다는 거지 방탄 해외팬들이 열받은 것도 투표가 이 시상식에서 큰 영향을 끼치는 걸로 알았고 투표도 독려하고 시상식 홍보까지 된 셈이었기 때문에 화제성을 위해서 방탄을 이용만 했다고 느끼기 때문입니다. 투표 수도 압도적이고 실적도 올해 최고였기 때문에 받을 줄 알고 시청률 볼모로까지 잡은 거죠. 작년에 방탄이 이 시상식 4관왕이었고 이번 년도에도 해외팬들은 당연히 받을 줄 알았을 겁니다. 방탄이 받는 게당연하다는 게 아니라 투표 수와 성적을 봐서 그렇게 생각한 거죠. 올해 방탄은 미국 빌보드에서 본상 부문 최고의 그룹 상을 받았어요. 근데 이 시상식에서 후보에 오른 부문에서 투표수 압도적이고 성적도 블핑보다 높은데 상을 못 탔어요 솔직히 반대 상황이면 님은 이해할 수 있나요? 트위터가 오늘 난리난 이유도 이거 때문이죠. 전세계 트렌드 1위에 올라간 모양이더군요. 상을 탄 가수는 1도 잘못 없습니다. 저 시상식 주최측을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것뿐입니다.

그리고 유툽 얘기는 그만하시죠, 방탄도 유툽보면 해외팬들 많아요 케이팝 인기에 편승해서 리액션 하는 애들도 많고요 그런 걸 상이랑 연결시키는 건 좀 아니라고 봅니다. 투어 관객 동원, 앨범, 음원판매, 투표 지수 겉으로 드러나는 실체가 뻔히 있는데 왜 유툽 얘기를 하시는지 모르겠네요.
골드버그 19-11-11 15:59
   
축하합니다..! !
기요틴 19-11-11 16:17
   
대단해요...울 핑이들
비료포대 19-11-11 16:22
   
축하합니다....
다음곡 빨리 나오기를 고대합니다.....
비료포대 19-11-11 16:25
   
기사 내용을 첨부하면....

[OSEN=김은애 기자] 블랙핑크가 'E! People's Choice Award' 3관왕을 차지했다. 미국 대중이 직접 뽑는 시상식에서의 수상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

블랙핑크는 11일(한국시간 기준) 미국 캘리포니아 샌타모니카 바커행거(The Barker Hangar)에서 열린 'E! People's Choice Award' 수상자로 당당히 호명됐다.

후보에 이름을 올렸던 2019년 올해의 그룹(The Group of 2019), 올해의 뮤직비디오(The Music Video of 2019), 올해의 콘서트 투어(The Concert Tour of 2019) 부문 모두에서 상을 받았다.

이는 블랙핑크가 미국 진출 9개월 만에 이뤄낸 이례적이고 고무적인 성과다. 압도적인 인기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블랙핑크의 글로벌 행보에 팬들과 관계자들의 이목이 집중될 만 하다.

'E! People's Choice Award 2019'는 미국 음악 및 영화, TV 분야 시상식이다. 지난 1975년부터 시작해 올해 45회째를 맞이한 정통과 권위를 자랑한다.
     
tbtbfld 19-11-11 16:32
   
저 위에 꿀떡 님 말씀과  기사내용이 다른데요? 투표는 참조만 한다면서요.
젤리조아 19-11-11 16:26
   
블핑!

5시에 재방하는거 봐야겠네ㅎ
마당 19-11-11 18:23
   
블핑 팬으로, 올 한해 블핑의 활약과 수고가 인정 받은 듯해 반갑네요.
블핑이 걸어가는 길이 세계 아이돌 걸그룹의 기록이 되고 역사가 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앞으로도 그 성장과 확장이 더더욱 기대가 되고 있습니다.
약속대로 년말 컴백이 목빠지게 기다려집니다.
미니사랑 19-11-11 18:54
   
Blackpink is the revolution!
 
 
Total 129,0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6760
128949 [잡담] 다음은 펭수 (6) 무얼원해 12-12 1865
128948 [잡담] 리스테린? 메갈 아지매들은 원래 단어로 장난질을 … (18) 찌라시우스 12-12 1565
128947 [정보] 더로즈 김우성,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OST … 휴가가고파 12-12 251
128946 [방송] ‘슈가맨3’ 유희열 “대한민국 대표적인 R&B 듀오… (6) MR100 12-12 1273
128945 [걸그룹] [트와이스] 필리핀 의류광고 BENCH 실사~!! (8) 썩을 12-12 1921
128944 [보이그룹] 동키즈, 터키 현지 팬까지 사로잡은 남다른 'Fev… 휴가가고파 12-12 584
128943 [방송] EBS, 보니하니 방송 중단키로 (29) 배리 12-12 3373
128942 [정보] 필리핀 마닐라 트와이스 대형 광고판 (8) 더미션 12-12 1728
128941 [솔로가수] 에일리, ‘Sweater’로 뽐낼 고품격 겨울 감성…12일 … 휴가가고파 12-12 227
128940 [걸그룹] 모모랜드, 30일 신곡 'Thumbs Up'으로 컴백..."… (3) 뉴스릭슨 12-12 544
128939 [걸그룹] 예쁨 초과 롱롱의 광고 촬영 비하인드♡ (3) 가비야운 12-12 603
128938 [걸그룹] [초롱&하영의 감성트립] Ep.02 강릉에서 즐기는 감성… (2) 가비야운 12-12 351
128937 [걸그룹] 손나은 화보 촬영 현장 비하인드♡ (1) 가비야운 12-12 958
128936 [걸그룹] [뽐뽐뽐 뽀미] 포방터 시장 "연돈" 돈가스 리뷰 (2) 가비야운 12-12 793
128935 [보이그룹] '김희철X이수근' 우주 쪼꼬미, '하얀 겨… (1) 쁘힝 12-12 929
128934 [걸그룹] 레드벨벳 컴백, 23일 리팩 발매..신곡 4곡 추가 쁘힝 12-12 356
128933 [걸그룹] 민주와 원영이는 (4) 트렌드 12-12 2775
128932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트레이딩카드 스캔 유닛,단체~!! (5) 썩을 12-12 427
128931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트레이딩카드 스캔 다채쯔~!! (3) 썩을 12-12 289
128930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트레이딩카드 스캔 사지미~!! (3) 썩을 12-12 340
128929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트레이딩카드 스캔 나정모~!! (3) 썩을 12-12 333
128928 [솔로가수] 청하 데뷔곡 Why don't you know (perfomance ver.) (1) 도사님 12-12 210
128927 [걸그룹] 제니 솔로 choreography unedited version (1) 도사님 12-12 395
128926 [걸그룹] 제니_'SOLO' M/V 4억뷰 달성 (1) 꿀떡 12-12 574
128925 [기타] 롤러코스터 이해인 ~ (3) 별찌 12-12 33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