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1-10 14:55
[걸그룹] 아이즈원은 MAMA 출연도 못할듯.
 글쓴이 : 트와이수
조회 : 2,184  


아이즈원츄 촬영도 이미 끝냈을텐데 아쉽네..


오랜만에 히토미 집이나 구경 가야징.




1.jpg

아이즈원츄 1화 비하인드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트와이즈원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호에에 19-11-10 14:58
   
지금은 합의점이 없다면 자숙하는게 맞음 ㅇㅅㅇ..
병든성기사 19-11-10 15:09
   
기다리던 떡밥들이 홍수에 다 쓸려가버렸어...ㅠㅠ
Energizer2 19-11-10 15:14
   
해체하고 다시 소속사 데뷔해도 또 달려가서 볼거아닌가요?
챙겨볼만한 다른그룹들도 딱히없고 뭐
     
마마인계 19-11-10 15:41
   
근데 평생 조작그룹멤버라는 타이틀이 계속 붙어 다녀서 다시 소속사에서 데뷔를 하려면 시간이 꽤 걸릴듯 결론은 해체해서 소속사로 돌아가도 데뷔 준비 기간이 또 길어질꺼며 꼬리표처럼 이미지가 박혀가지고 데뷔를 해도 예전처럼 인기를 끌수 있을지도 미지수
          
호에에 19-11-10 15:45
   
죄지은게 없는데 꼬리표 달리면 대중 수준을 의심해봐야됨 ㅇㅅㅇ 지금도 댓글 보면 성희롱에 욕설에 루머에 진짜 범죄자는 욕도 안함 ㅇㅅㅇ
               
쌈바클럽 19-11-10 19:27
   
근데 문제는 그게 아닐거에요. 적극적인 안티들은 누구에게나 조금씩은 있고, 팬덤은 그런 안티세력에 의해 대개는 흔들리지 않는데 호감쪽이든 비호감쪽이든 어느쪽으로도 적극적이진 않는 고객들이 어느쪽 이미지에 조금 더 신경쓰게 되는가일거에요.

정의나 잘잘못을 따지는거야 논리적으로 할 수 있는 일이겠지만 일어나는 현상 그 자체는 돌이킬 수도 없으니까요. 아무리 잘난 사람도 이미지 회복과 절정기의 영광이 고스란히 돌아오는건 아니고요.

말하자면 그러한 부분을 거품으로 볼 수도 있는데요. 거품은 좋을때는 실체가 되어주지만 뭔가 좋지 않을때는 공백이 되어 버리게 때문에 팬덤이 나름 있다고는 하나 대중에게 끼치는 이미지에 대해서는 심각하게 생각해봐야 할겁니다.

범죄에 해당하는 악풀들은 당연히 그에 따르는 책임을 지게 만들면 되겠지만 그것과 별개로 더 심각하게 생각해봐야 하는게 있는거죠.
인기는 많았지만 경력상 이제 막 시작단계였기 때문에 생각보다 날아가버려 공백으로 비워질 거품이 클 수도 있고요. 다른 분야도 그렇겠지만 연예계도 대체 상품(인물)이 늘 생길기 마련이기 때문에 대중들은 쉽게 다른 쪽으로 관심을 돌릴 수 있죠.

이런 경우 대중의 수준이 문제가 아니라고 봐요. 악풀러들은 대중의 대표단이 아니고 어떤 문제가 있든 없든 특정 인물이나 그룹에 대해 호감을 갖고 애정을 쏟고 인정을 하는 등의 선택은 수준과 무관하기도 하고요.

저만해도 티아라 보인들 잘못이 아니라는걸 혹 잘못이 있다고 하더라도 어린시절 있을 수도 있는 일이라는걸 머리로는 아는데요. 호감도 변화는 어쩔 수가 없었습니다. 그건 티아라가 이상한게 아니라 티아라를 향한 애정도나 관심도에 있어서 제가 거품을 담당하고 있던 사람이었단 얘기고 적극적인 안티는 아니네 사라진 공백 중 하나였단 얘기니까요.

그리고 아이즈원에 관련해서도 저는 공백과 거품일 수 있는거고요. 지나봐야 알겠지만요.
          
Energizer2 19-11-10 15:54
   
소속사와 엠넷간의 비리 문제니까 해체는 그럴수 있다쳐도
애들이 새로 데뷔하는데도 따라다니면서 욕할 애들은 그냥 원래 안티정도 일듯
쌈바클럽 19-11-10 19:20
   
매력적인 그룹인데 최근 이슈들은 아쉽고 유감입니다.
병든성기사 19-11-14 02:45
   
해체 된다면.....
음...
난 이미 다섯 명으로도 벅차다...';;
 
 
Total 129,0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6740
128916 [기타] 머슬마니아 권민지 ~ (2) 별찌 12-12 1544
128915 [배우] 성인영화 배우 유지원 ~ (2) 별찌 12-12 2584
128914 [걸그룹] 윤아- 마카오 영화제 트로피사진 kmw7 12-12 850
128913 [솔로가수] [KEYNOTE interview] - 김세정 영상(인터뷰 할때마다 항… 커피향기 12-12 216
128912 [잡담] 본인은 돈이 없기도 하거니와 유흥업소에 돈 쓰는… (20) 로스차일드 12-12 1693
128911 [배우] 윤아 마카오 영화제 수상 (3) stabber 12-12 879
128910 [잡담] 그것들의 ..........몰아가기..........수준참. 거기에 … (9) 도나201 12-12 762
128909 [방송] 보니하니 문제가 심각하더만 (2) 물가에 12-12 1321
128908 [잡담] 또또 선동당해서 엄한이야기를 하네 (49) 로스차일드 12-11 1964
128907 [잡담] 보니하니 폭행논란 버스터즈 소속사 입장문 (12) 오프라인 12-11 2411
128906 [방송] EBS 김명중 사장 공식 사과문 (17) 배리 12-11 2912
128905 [걸그룹] 엘리스 - 엘리스 뉴스 얼향 12-11 461
128904 [걸그룹] 세정 - 터널 4K Lyric Video 얼향 12-11 214
128903 [기타] 채연 성희롱 논란 (27) 베르테르 12-11 4580
128902 [걸그룹] [트와이스] 트와이스가 하는 리액션 영상 (4) 베말 12-11 875
128901 [걸그룹] 우주소녀 다영&은서&루다&여름 '아이돌 그라운… (1) 얼향 12-11 526
128900 [배우] 남배우들의 대표작은? (7) 휴가가고파 12-11 719
128899 [MV] 골든(지소울) - Hate Everything 뉴스릭슨 12-11 205
128898 [솔로가수] ‘D-1’ 에일리, ‘Sweater’ 티저 영상 공개…독보적… (1) 휴가가고파 12-11 324
128897 [정보] 더로즈 김우성, ‘싸패다’ 첫 OST 주인공 발탁 휴가가고파 12-11 226
128896 [방송] 보니하니 폭행논란 입장문 (34) stabber 12-11 3559
128895 [보이그룹] 퍼플레인, ‘슈퍼밴드 TOP3’ 콘서트 앞두고 근황 … (1) 뉴스릭슨 12-11 231
128894 [걸그룹] [트와이스] GQ코리아 9월호 화보 촬영현장컷~! (6) 썩을 12-11 910
128893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화보 스캔~!! (6) 썩을 12-11 719
128892 [방송] [SC리뷰]"식욕과 성욕의 상관관계?"…'양식의 양… (1) 뉴스릭슨 12-11 20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