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2-09-16 18:31
[잡담] 블핑 빌보드 순위 낮은 이유.
 글쓴이 : 쭈갓
조회 : 1,601  








미국, 서양인들에게 통하는 진짜 음악중에 댄스 음악이라는 것은..

실은 발란드를 댄스로 변환시킨 것이 진짜 의미임.

그러니 발란드를 이해해야 미국인에게 통하는 댄스 음악을 이해할 수 있는 것임.

빌리조엘의 어네스티 

이 노래 3분 지점부터.. 이것을 위해서 앞에서 잡아놓는 것들..


미국인이 절대로 단순하지가 않음.

음악 뿌리를 봐야 한다는 것임.

멜로디와 리듬이 정말로 좋아야 통함.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재미있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쭈갓 22-09-16 18:33
   
베니 마돈즈... 미국인들의 감성에는 저런게 버티고 있음.
쭈갓 22-09-16 18:35
   
현재 한국 음악의 수준으로는 ..

진짜 미국인들에게 통하는 음악은..

불가능함.

현재 나온 그 어떤 한국 음악으로도 불가능.

.
행복코드 22-09-16 18:37
   
블핑한테 순위 낮다고하면? 대체 누가 높음?
자국 음악을 선호하는게 당연한건데
우리나라만 봐도 미국음악 얼마나 듣는다고?
음원사이트만봐도 대부분 자국음악임
그사이에서 케이팝이 각나라 차트인하는건 대단한건데
Mayrain 22-09-16 18:37
   
위에 두곡 들어봤는데 너무 지루하고 올드한데요? 저게 수준높은게 맞나요?
죄송하지만 구려요!!  ㅠㅠ
쭈갓 22-09-16 18:40
   
발라드의 댄스로 변환은 비극을 이해하고 희극으로 바꿔놓는 수준을 의미함.

이 느낌..

예를 들어 톤즈앤아이..댄스 몽키라는 노래를 보자.

댄스 뮤직이지만..

뮤비도 그렇고..

뭔가 노인들 나오고 ..

비극이 희극으로 변한다.

이 수준을 이해해야..

.
     
블랙커피 22-09-16 19:05
   
이해하고 싶지 않은데? 연예관계자가 아닌담에야 음악을 왜 이해해야 하지?
     
미켈란젤리 22-09-16 19:43
   
너도 참...
싄난다요 22-09-16 18:50
   
방탄이 빌보드 1위 오르고 하니까 쉬워 보이나 보네.... 아이스크림 13위고
핑크베놈이 22위가 최고 기록 이 던대 이게 낮다고요? 이분 설마 빌보드 차트를
듣보잡 차트로 잘못 알고 계신 거 아닌가...?
마스크노 22-09-16 18:50
   
최소 환갑 넘은 거 같은데
아직 이러고 산다는 게 신기방기 ㅋㅋㅋ
싄난다요 22-09-16 18:54
   
음악 수준 이란 건 많은 사람 이 좋아 해주면 그게 곧 수준인 겁니다
그게 아닌 흔히 음악계 사람들이 말하는 수준을 말하는 거면 클래식을
빼고 전부 수준 이하로 퉁 치세요
쭈갓 22-09-16 18:55
   
예전 발라드 듣는다고 올드하다?

한국의 무슨 불후의 명곡이니..

하는데서 나오는 쓰레기 한국 고전 노래들 봐봐..

갑자기 마지막에 모든 연주 멈추고

뜸들였다가..

마무리하는

그 촌스러운 짓거리 남발하는 역겨운 광대짓을 보고..

그냥 춤이나 추고.. 동남아나 베껴먹는 수준..

.
     
쌈무사나 22-09-17 21:40
   
자기 수준이 낮아서 그런건 아닌지 반성해 봅니다.
선민의식을 버려봅니다.
얼론 22-09-16 18:57
   
내가 그래서 댁하고 배철수 같은 인물들을 별로 안 좋아함
정통 팝이니 뭐니 이 질얼 ㅋ
시대 뒤 떨어진 루저 주제에 ㅋ
쭈갓 22-09-16 18:57
   
가끔 미국 쇼나.. 시상식에서 불러준다고..

뭔가 된 것처럼 까불어봐야..

서양인들은 다 알고 있음.

수준 다 알고 있음.

한국 케이팝에 대한 미국 음악계의 인식은 하나임.


"동정심"


.
     
블랙커피 22-09-16 19:05
   
아이고 전문가 납셨네. 미안하지만 1도 공감안됨. 블핑이 먹히지 않았다면 유튜브에서 흥할 일도 없었을거고, 미국가서 공연하지도 못했을거임. 헛소리하지 말고 발 닦고 주무셈
     
싄난다요 22-09-16 19:09
   
아.... 관심이 고프셨던 거구나...^^
관심에 동정심도 같이 드릴게요 그리고 평균 교육 수준은
우리나라가 더 높답니다 님 논리대로 따지자면 듣는 귀의
평균 수준은 우리나라가 더 높답니다^^ 우리는 더 엄격 하거든요
돼지야폴짝 22-09-16 19:14
   
영어곡내고 라디오에 돈풀어서 페이올라로 라디오 열심히 돌리면 순위 오름 ㅇㅇ
라디오 에어 비중이 이제 70% 가까이로 오름.
도나201 22-09-16 19:17
   
번역사이트 운영하는 놈임.  반응을 시큰둥하게.
쭈갓 22-09-16 19:18
   
더 이상 동정에 기대서는 안됨.

한국 음악은 수준으로 이겨내야 하는 것임.

그러려면 좀더 치열해져야 하고..

비판 받아야 함.

.
     
암스트롱 22-09-16 20:16
   
충분히 비판받고 치열하니까 억까는 사절요.
마당 22-09-16 20:15
   
'블핑 빌보드 순위 높은 이유' 라는 제목으로 써도 무방하거늘...
언제부터인지 블핑을 판단하는 기준은 BTS정도가 되어 세계 1~3위 이내 아니면 실패로 간주되는 분위기.
이렇게 기대치가 높은걸 좋게만 봐야 되는건지 모르것네요.
암스트롱 22-09-16 20:16
   
ㄷㄷㄷ 시대가 시대인건가.. 빌보드 22위를 우습게 보는 분이 다 있네..
쭈갓 22-09-16 20:25
   
그리고 악기 구성도 맘에 안드는데..

좀 특이한 악기가 들어가야 함.

파이프 오르간 같은거..

이게 굉장히 풍성한 선율을 만들면서 동시에 웅장함을 제공함.

Procol Harum - A Whiter Shade Of Pale

이런 노래를 보면 나옴.

클래식 파트를 썼으면..

파이프 오르간과 섞었으면..

꽤나 창의적이었을 것.


.
     
마당 22-09-16 20:29
   
님의 의견에 동의를 하고 안하고를 떠나서,
음악에 대한 조예가 깊은 듯 보입니다. 혹 관련 업계에 종사...?
          
쭈갓 22-09-16 20:31
   
시청도와 리슨도를 지니고 있기는 해요. ㅎㅎ
류자키 22-09-16 20:32
   
이런걸보고 사대라고 하는겁니다  짐 시대가 어떤시댄데 아직도 이런 호랭이 담배피던 아메리카 쌈싸먹던 시절의 향수를 못잊고 현재의 트랜드나 뉴 레트로도 이해를 못하는 꼰대들에겐 백날 얘기해봐야 입만 아파요
짐 빌보드1위가 빵댕이 트월킹 수뻐 쁘리키걸이란걸 알랑가몰라  음악이 참 카디비동급으로 수준이 높다고 말할수 있겠네요 정말 치열할법도 한데 그리 되었어요
쭈갓 22-09-16 20:44
   
지금 빌보드 챠트 1위를 방금 들어봤는데..

As It Was

이거던데..

이건 앨런워커 - 페이디드..

이 느낌임.

이거를 역시 세련된 처절함. 가벼운 처절함으로 나타낸 멜로디와 가사..

.
     
류자키 22-09-16 21:09
   
사대님 이거 요번주에 1위로 다시 올라온거임 에어플레이를 보소 겁내 높음 현지도 아닌데 울나라 가수가 암만 음악성 높은거 비집고 들가도 안되는거임 받아준다해도 시간적인 단계도 밟아야 되고  페이올라로 dj랑 싸바싸바도 하고 그래야 되는데 그럴만한 여건이 안됨 우리입장에선  산정방식이 아주 비합리적이자  고리타분하고 구닥다리 인거임  막말로 지들이 아몰랑 안틀어줘 돌아가 울영미권가수 밀어줄거임 하면 할말없는거임 지들 홈에서 그러겠다는데 어쩌겠음
님 기준엔 세련되도 다른사람 기준엔 겁내 지루한거임 얼마전만해도 탑찍은게 빵댕이 트월킹였음 암튼 그럼  그리고 어떻게듣길래 해리스탈곡이 알란워커곡 느낌이 난단거임 매치도 전혀 안되고 막귀네
ITZY 22-09-16 21:24
   
한국 케이팝에 대한 미국 음악계의 인식은 하나임.
"동정심"
-------------------------------------------------------

미국 음악계가 굳이 한국 케이팝에 "동정심"을 가질 이유가 뭔지 궁금해지네요 ^^;;
혹여 기생충, 오징어게임, BTS등도 "동정심" 뭐 그렇게 보시는건가요?


아 그리고 개인적으로는 지난 몇 년간의 블핑 앨범 중 가장 좋게 보고 있습니다`
쭈갓 22-09-16 21:54
   
동정심은 일반 팬들이 아니라 음악 산업계를 의미하는 것임.


미국 음악계를 회사 사장이라고 가정하면..


노력하고 열심히 하는 부하 직원이 있는데 이게 케이팝임.

열심히는 하니까 회사에 도움도 되는데.. 사장이 보기에는 실력은 안됨.

하지만 수익에 도움도 되고 동정심이 생겨서 도와주고 밀어줌.


반면 실력이 장난 아니라서.. 회사의 모든 것을 좌지우지 하는 직원이 있음.

심지어 사장보다 버는 돈도 더 많음.

실력이 좋기에 회사에 안겨주는 수익도 케이팝 직원보다 훨씬 큼.

하지만 사장은 그 직원이 정이 안가고 동정심은 전혀 없음.


그냥 이런 것..


여기서 포인트는 사장이 직원의 실력을 알고 있다는 점임.

만일 사장이 케이팝 직원을 매몰차게 내쫏으면?

회사에 수익은 어떻게 될까?

크게 지장을 받을 정도가 아니라는 것.

반면 쫏겨난 케이팝 직원은 순수 능력이 뛰어나지 않기에..

큰 타격을 받고 벌이가 줄어들고 작은 일을 하게 되는...


.
쭈갓 22-09-16 22:00
   
BTS 빌보드 1위했을때..

갑자기 이런 노래가 어떻게 1위냐는 논란이 생겼음.

무슨 빌보드가 대학 소수 인종 쿼터제냐?

..

이 논란의 포인트는..

케이팝이 동정심에서 벗어나려면..

애초에 그냥 음악 수준이 되야 한다는 것.

음악 수준이 안되니까.. 저런 말들이 나오는 것임.


만일 한국 가수가 아델의 스카이폴을 불렀다고 해보자.

음악성 논란 절대로 안나옴.


특정 팬심이 아닌..

그냥 자연스러워야 한다는 것.


.
쭈갓 22-09-16 22:03
   
물론 미국 음악계가 수익을 바라보고 케이팝을 받아들이는 경향은 당연한 것임.

앞으로 아시아 음악 시장이 커질 경우 더 그런 것이고..

다만..

음악 수준에서는..

지켜봐주는..

어린애를 보살피고 성장을 지켜보듯이..

이런 의미임.


.
올가미 22-09-17 08:09
   
정신병에 이유를 붙이지 마세여^^
얼론 22-09-29 17:50
   
블핑 빌보드 1위한거 보고 다시 이 글 보니 존나 가치없고 우숩네 ㅋㅋ
 
 
Total 1,0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6 [잡담] 이번 MMA무대 자체가 역대급이네. (10) 안한다고 11-26 1794
985 [잡담] 르세라핌 MMA무대 장난 아니네요 (20) 행복코드 11-26 2514
984 [잡담] 백형훈 "나는 다이브다" 고영희 11-26 595
983 [잡담] 송소희 미모.jpg (2) 강남토박이 11-25 1963
982 [잡담] 배우 오영수 그분 왠지 당한거같은데.... (1) 콜리 11-25 1854
981 [잡담] 빈 살만, 한류에 8000억 투자계획 (5) 초록소년 11-24 3017
980 [잡담] 서양인이 기겁한다는 한국 케이팝 문화 (9) 윤굥 11-24 3255
979 [잡담] 걸그룹을 떠난 오타쿠를 잡으려는 케이팝. (4) 윤굥 11-24 1992
978 [잡담] 그냥 연예계에서 팬층 여성이 압도적으로 높아요 (7) 레드빈 11-24 905
977 [잡담] kpop 남자 아이돌이 하락세인 이유 (14) 갓등 11-23 2178
976 [잡담] 남녀 갈라치는거 우습네 (7) 리포트래쉬 11-23 1244
975 [잡담] 한국 남자들이 걸그룹을 멀리하게 된 이유. (15) 윤굥 11-23 3138
974 [잡담] 블랙핑크 인천공항 한국 입국 (5) 쭈갓 11-23 1460
973 [잡담] 아래 영상처럼 댓글 사라지는 현상 해결법 (1) 누진세 11-23 243
972 [잡담] K pop 여자아이돌 비쥬얼3대장 (20) 영혼의축구 11-22 2154
971 [잡담] BTS 개막식 공연 日 "FIFA에 돈 내고 나가게 해달라고… (15) 초록소년 11-21 4718
970 [잡담] 할매들 적금 터는 제비들. NiziU 11-21 1693
969 [잡담] BTS 정국+손흥민과 유니폼 들고 ‘벤투호 16강 응원… (1) BTJIMIN 11-20 912
968 [잡담] bts 정국 월드컵 주제가 Dreamers (1) 시골가생 11-20 1151
967 [잡담] 대세에서 밀려난 방탄소년단 (16) 윤굥 11-20 2877
966 [잡담] 니쥬로 케이팝까면안되징 (6) 리포트래쉬 11-19 691
965 [잡담] 요즘 케이팝 걸그룹들이 거품인 이유 (23) 윤굥 11-19 2112
964 [잡담] 거품으로 가득한 케이팝, 하이브 유튜브 구독자 수 (26) 윤굥 11-19 2511
963 [잡담] KARA (카라) 「 MOVE AGAIN 」 MOVING POSTER - GYURI & SEUNGYEON (1) 안알려줌 11-19 471
962 [잡담] 케이팝 해외 인기의 허상, BTS vs 임영웅 (23) 윤굥 11-19 17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