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2-06-01 08:33
[정보] 데뷔 앞둔 5대 기획사 아이돌
 글쓴이 : 방황감자
조회 : 2,714  

다운로드.jpg

https://news.v.daum.net/v/20220601070034179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Lisa 22-06-01 09:16
   
이렇게 중구난방식으로 로컬그룹 만들어서 수명 깍아먹는거 아닌가
안그래도 요즘 아이돌 식상해서 인기 그룹들도 영업한다 까이는 판에
좋은곡들도 많이 안나오는데 그냥 주입식 노래 틀어서 퍼포먼스로 커버치려하나
개인적으론 비관적임.
     
외붕이 22-06-01 16:47
   
그니까요
지금 나와도 그런가보다 할 그룹은 YG 블핑 후배들 말고는 없어보임

K팝이 판이 커졌다고 하지만 엄연히 케파가 있는데 저렇게 공장에서 제품찍듯 너무 과잉공급임
르세라핌 22-06-01 09:18
   
CJ ENM은 뭐냐ㅋㅋㅋㅋ
sldle 22-06-01 09:25
   
황금알 낳는거위의 배를  그냥 갈라서  뱃속에있는걸 다 끄집어낼 참인느낌이랄까  ,
트루킹 22-06-01 09:53
   
공장 처럼 뽑아서 로고 하나 달아주믄 명품백마냥 사재껴주잖누?
대형도 발을 늘리믄 중소가 되는 거지 에스프레소 뽑아서 물타먹는 거시랑 뭐가 다르누
갈수록 게임성 대중성 손절치고 린저씨들 돈빼먹으려고 리니지 리니지2 리니지M 리니지2M 리니지W 만들어 BM만 늘리다 나락으로 간 엔씨가 떠오르는 것은 나 뿐만 아닐 것이니라~ 끌끌
o노바o 22-06-01 10:05
   
하이브는 돈이 넘치나보네 ㄸ
의성마늘 22-06-01 10:27
   
아이러니하게도 케이팝이 한국의 문화를 탈피해 기업의 문화가 되려는 것이죠.
딱선생 22-06-01 10:53
   
애초 케이팝이 글로벌 대중문화로부터 자양분을 받아 태동된 것인 만큼 다시 글로벌로 가는 것이 순리라고 봅니다. 단지 로컬문화였다면 세계적으로 대중에게 사랑 받지 못했을 것입니다. 제이팝이 갈라파고스화 된 것이 바로 이러한 로컬라이제이션의 문제였다고 봅니다. 개인적으로 한국의 엔터테인먼트 기업들이 플랫폼이 되어 전세계 대중음악 시장에 진출하는 이러한 모습이 굉장히 긍정적이자 케이팝 세계화의 결론이라고 생각합니다. 문제는 빵의 원조인 이집트가 잊혀진채 프랑스와 독일이 베이커리의 시조가 되었고 이제는 한국의 뚜레주르와 파리바게뜨가 뜨고 있듯이(?) 한 세대 정도 지나면 한국이 케이팝의 원조라는 지위도 상당히 약해질 우려가 있습니다. 우선 한국의 출산율이 크게 떨어지면서 수요와 공급 양 측면에서 자원이 급속하게 줄어드는 것이 결정적이지요...아마도 국내 엔터들이 이러한 문제를 가장 깊게 인식하고 있을 것입니다.
     
Lisa 22-06-01 11:41
   
일본하고 비교하면 안되죠. 애초에 엔터테인먼트란게 한정된 상품이에요.
너무 양산되면 안된다는 얘기죠. 그 선을 잘 지켜야 되는 산업입니다.
홍콩 영화가 특정배우로 매번 같은 장르만 찍어내니 결국 망조의 길로 가버렸죠.
특정 VIP급 그룹이 케이팝 전체에서 대부분 이끌어 나가고
그 아래 아이돌은 반짝 인기가 있거나 열심히 활동한 그룹도 결국 해체하는게 이바닥인데
전세계를 상대로 하고 있는 지금에서 조차 기존 그룹도 케어가 안되는데
일을 벌리면 결국 곡의 퀄리티는 떨어질테고, 데뷔하기 급급해 뮤비 떼깔이나 다른 부분에 집중하게 되겠죠.
결국 대중에게 외면 받은게 대중적으로 흥행할 곡이 없어서인데 저 많은 그룹에 좋은 곡들이 다 갈 수 없겠죠
최종적으로 뜰 수 있는 그룹 자체가 한정적이에요. 파이를 늘려서 될게 아니라 로컬로 하면 케이팝 관심이 분산될텐데 그렇다면 지금 현재 시너지를 얻고 있는 부분들 역시 붕괴합니다.
지금 각종 케이팝 가수들의 한국활동 서사가 다 무너지고 전세계 케이팝 팬들이 각국 로컬 아이돌로 분산되면
시장 집중도가 떨어져 오히려 역효과가 날거라 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로컬화된 스타들이 현 케이팝 아이돌만큼 엄청난 성장을 할거란 가능성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만약 이건 성공해도 문제죠 ㅋㅋ
엔터테인먼트는 집약이 없으면 안돼요. 결국 한국에서 활동하는 아이돌만 여전히 주목받거나  그런식으로 갈겁니다. 아무리 할리우드 배우라도 어디 제 3세계 영화에 출연한다해서 주목하진 않아요.
          
딱선생 22-06-01 12:34
   
님의 말씀도 일리 있고 충분히 공감합니다. 그런데 애초 케이팝은 상품입니다. 그렇다면 시장성이 있어야 하고 질만큼 양도 중요하다는 것이지요. 과거 중세시대 귀족 문화라면 애초 시장성을 따지지도 않고 왕족과 귀족들이 자신들의 교양과 사치와 허영 차원에서 예술인에게 일방적 투자를 한 경우도 있습니다. 그러나 케이팝은 아시다시피 그러한 경우와 전혀 태생이 다릅니다. 아울러 대중과 시장 지향적이지요. 그렇다면 파이를 늘리고 글로벌로 가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수순일 것입니다. 그런 가운데 어떻게 퀄리티를 유지하느냐가 결국 생산의 주체인 기업들의 숙제일 것입니다. 팬들은 수요자의 관점에서 이를 지켜보면 기여할 점이 있겠지요...
인천쌍둥이 22-06-01 11:48
   
지금 케이팝이 컸다고 세계에 문을 두드리고 있지만
현재 있는 그룹이나 더 챙겨줬으면 하네
ㅎㅈ 22-06-01 15:11
   
짱쪽은 좀
외붕이 22-06-01 16:30
   
진짜 중구난방이네..  다 취소해라 그냥

솔직히 올해 나올만한 그룹은 YG에 블핑 후배들 말고는 다 잉여같음
     
파김치 22-06-01 19:00
   
자기들 돈으로 자기들이 사업하는데 왜 님이 취소하라 마라임 ㅋㅋ 어차피 경쟁력없으면 알아서 도태됨
     
o노바o 22-06-02 11:50
   
참 웃기는 넘기네 ㅋㅋㅋㅋ
 
 
Total 5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7 [정보] 우영우 작가의 전작 "증인" 세계관 공유?! ITZY 07-14 1202
366 [정보] [에스파] 걸그룹 최초 초동 110만장 돌파!! (7) ITZY 07-14 1069
365 [정보] '月40만원 용돈' 최민수, '40억 먹튀' … (2) MR100 07-14 2756
364 [정보] 신지, 도대체 얼마나 뺀 거야..건드리면 부러질 듯 … (2) MR100 07-14 2373
363 [정보] 박준형, 90평 아파트 ♥김지혜 명의라더니..아내 카… (1) MR100 07-14 1816
362 [정보] SK-II 공식모델 미나 (18) 더미션 07-13 2885
361 [정보] '우영우' 박은빈의 열연, 세계서 통했다…… MR100 07-13 1787
360 [정보] XG 17개국 1위의 정체 ㅋㅋ (15) 돼지야폴짝 07-13 2150
359 [정보] 정호연, 에미상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징어게… MR100 07-13 703
358 [정보] 낸시랭, 온 국민이 '뜯어말린' 사랑…빚만 … (3) MR100 07-13 1131
357 [정보] 김기수, 48살에 마음먹고 운동한 결과..충격적이네 MR100 07-13 940
356 [정보] 스포티파이 글로벌 4세대 아이돌 1억 스밍 기간 TOP6 (1) 분서크 07-13 738
355 [정보] 지연, 첫 단독 팬미팅 개최[공식] (1) MR100 07-13 393
354 [정보] 에미 시상식 오징어게임 노미네이트 현황 나만불편해 07-13 590
353 [정보] 이채연, 코로나19 확진..."일정 전면 중단 후 재택 … (3) MR100 07-12 1004
352 [정보] 손예진, 김밥→화덕피자 수준급 요리 실력…♥현… (2) MR100 07-12 516
351 [정보] 영탁, 하프 밀리언셀러… 초동 판매량 50만장 돌파 MR100 07-12 189
350 [정보] SM엔터,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기술 전문회사 '… MR100 07-12 307
349 [정보] 양준혁, 대방어 양식장 인증.."매년 외제차 10대 수… MR100 07-12 1342
348 [정보] '식스틴' 출신 나띠, 홍승성 설립 S2엔터와 … (1) MR100 07-12 1027
347 [정보] 에스파 초동 오늘 90만장 넘기겠네요~ (2) ITZY 07-11 911
346 [정보] 54세 이소라, 출산 앞두고 설레는 언니…"육아 믿고… (7) MR100 07-11 3853
345 [정보] 서하얀♥임창정, 월세 480만원 펜트家살아도..참 소… (2) MR100 07-11 2187
344 [정보] 산다라박, 얼마나 말랐길래 바지가 헐렁 "비율 너… (1) MR100 07-11 1608
343 [정보] 2022년 7월 걸그룹 브랜드 평판 순위 (3) 분서크 07-10 19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