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2-01-11 10:42
[잡담] 중국멤버는 진짜 받으면 안되는 이유
 글쓴이 : sldle
조회 : 686  



한때는 케이팝아이돌그룹에서 센터급으로  가장 인기많고 사랑받던  중국인이
 늘 그렇듯이  중간에 케이팝활동을 그만두고  중국으로 넘어가  중국드라마에 출연하던데
거기서  어떤 중국아줌마가  한국식으로 배추김치를 담그며  대화를 나눔
 피클비슷한 파오차이도 아니고 
한국식 배추김치를 지들  중국김치인것마냥  자연스럽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안녕하세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Lisa 22-01-11 10:57
   
우리가 외국프로 나가서 한복입는것과 비교해
글로벌팬들 눈치보는 인간들은
그럴시간에 중국이 왜 우리한테 그런 취급을 받는지
외국커뮤니티에다 중국의 실상을 까발리는 역할은 안하면서
그걸 우리탓으로 하네 어이없게
성가덕임 22-01-11 11:13
   
왕이런은 매우 계산된 행동을 한거죠
애초에 위에화가 한국에서 비즈니스를 하는 이유는 한국에서 돈을 벌겠다기 보다는 자사 중국인들에게 kpop 가수 이미지 씌워서 중국에서 돈을 벌기 위함임
 
위에화 창업멤버인 한경이 그랬고 우주소녀 중국인 멤버들이 그랬고 에버글로우도 그렇게 하려고 만든 팀이죠
그런데 중국내 정치 상황이 변하면서 연예계 정풍 운동 여파로 아이돌 비즈니스 자체가 중국에서 힘들어진 것임
특히 중국정부가 한류를 노골적으로 견제하면서 kpop 아이돌 가수는 더더욱 중국에서 활동하기가 힘들어지자 에버글로우도 같이 공중에 붕 떠버렸죠
 
결국 웨에화가 이제 할수 있는 방법은 그룹이 아닌 멤버 개인 즉 왕이런을 어떻게든 띄워서 중국에서 개인활동을 시키는 방법 밖에는 없어진거죠
그래서 왕이런에게 한국에서 욕먹을거 뻔히 알면서도 그동안 항미원조나 하나의 중국 신장면화와 같은 정치적 발언을 계속 하게 시킨 것임

그리고 이번 큰절도 다 계산된 행동인 거죠
중국인들이 한국에게 느끼는 문화적 열등감을 교묘하게 이용해서 대국은 소국에게 큰절을 하지 않는다는 기개(?)를 보여줌으로서 중국내 민족주의를 자극해 중국에서 호감 이미지를 쌓으려는 계산이었던 거
결국 작전은 대성공했고 왕이런은 중국에서 급호감이미지로 등극했죠
그것도 중국정부가 좋아하는 애국자 이미지까지 얻게 되었으니 말이죠

그리고 논란이 일자 말자 한국 팬들에겐 그 어떤 해명도 없이 총알같이 중국으로 떠나 버린것도
마치 한국에 더 있으면 봉변이라도 당할수 있다는 인상을 심어주기 충분했죠
결국 왕이런에게 있어 한국은 중국에서 활동하기 위한 호감 이미지를 쌓기 위한 철저한 이용처에 불과했다는 이야기임

결국 이 과정에서 상쳐 받은 것은 한국팬은 물론이고 남아 있는 에버글로우 멤버들이죠
이제 에버글로우는  위에화라는 회사 밑에 있는 이상 한국에서는 거의 재기불능의 이미지 손실을 입었기 때문에 에버글로우 한국인 멤버들만 불쌍하게 된 것임
이는 위에화 소속 다른 한국인 연예인과 연습생들도 마찬가지라

위에화는 왜 우리가 중국인 아이돌 멤버와 중국회사를 신뢰해서는 안되는지를 보여주는 산증거인 샘
인천쌍둥이 22-01-11 11:21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케이팝에 중국멤버가 있으면 소비를 안해야 합니다
(단 신장위구르 독립,홍콩 민주화 지지,티벳 독립을 지지하면 예외)
 
 
Total 1,0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4 [잡담] 남자가 여중생 속옷사진 도촬해서 인터넷에 배포… (1) 크로나카 05-22 2382
1023 [잡담] JTBC 사건반장 / 르세라핌 멤버 '학폭 파문' (6) 올가미 05-22 2299
1022 [잡담] 하이브 "김가람은 특정 남자 아티스트의 팬이라고 … (8) 올가미 05-22 3633
1021 [잡담] 유승준이 요즘 시대에 데뷔 했다면 먹혔을까요? (36) 쥐포 05-21 2053
1020 [잡담] 일본에서 '신'이 되어버린 박진영. (6) 엔믹스 05-21 2212
1019 [잡담] 르세라핌, 방시혁은 박진영 못 이깁니다. (7) 엔믹스 05-21 1395
1018 [잡담] 관심법이 난무하는 혼란한 세상. (11) NiziU 05-21 671
1017 [잡담] 이 와중에 박진영 근황 (6) 라군 05-21 3315
1016 [잡담] 중국 배우들의 한국 진출을 어떻게 생각해야 할지 (18) 조지아나 05-20 2544
1015 [잡담] 여자들싸움 무섭네 (8) 리포트래쉬 05-20 2457
1014 [잡담] 5호 처분이 심각한 가해자라는 뜻이 아니예요. (23) 김정은 05-20 1733
1013 [잡담] 김가람 사건(?)의 궁금증.....??? (21) 스텝투스텝 05-20 1474
1012 [잡담] 르세라핌 김가람 (5) 후리ja 05-20 1700
1011 [잡담] 김가람 이슈, 좀 더 기다리면 학폭의 진실은 드러… (3) NiziU 05-20 509
1010 [잡담] 김가람은 학폭한게 아님 (64) 크로나카 05-20 1871
1009 [잡담] 쌍방인 듯... (1) 인씨네 05-20 489
1008 [잡담] 김가람은 어릴 때 꿈이 아이돌은 아니었나보넹. (6) 샤넬케이 05-20 992
1007 [잡담] 4호 조치 받은 양산중학교 국민청원 사건ㅠㅜ (3) 올가미 05-20 1332
1006 [잡담] 지금 하이브에게 있어 무대응이 최고의 방책이 아… (19) NiziU 05-20 1963
1005 [잡담] 어느정도의 학폭인지는 나왔나요? (16) ㅎㅈ 05-19 1582
1004 [잡담] 일방적 썰을 단정하는 사람들, 개돼지인가? 닭대가… (21) NiziU 05-19 841
1003 [잡담] Trainee A, LA 버스킹. (3) NiziU 05-19 776
1002 [잡담] 갓세븐 JYP에게 상표권 넘겨받은듯 (23) 외붕이 05-19 2215
1001 [잡담] 르세라핌 김가람 여론쪽이... (24) 콜리 05-18 3056
1000 [잡담] SM, 분열종자의 말로. NiziU 05-17 15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