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12-04 07:39
[잡담] BTS를 긍정적으로 보는 이유
 글쓴이 : 과부
조회 : 1,739  

보통 이 정도 성공하면 시상식후 뒷풀이로 파티장이나 클럽가서 즐기는데 BTS는 꼭 v live로 아미팬들과 소통하더군요. 이 점이 대단히 맘에 들어요.
psy가 잘나갈때 미국 파티장에서 폭탄주 만들어 인기있다는 뉴스봤을때 그저 그랬는데 bts는 별격이네요.
이러니 미국 잘나가는 연예인들도 보고 싶어하고 좋아하는거겠죠.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1131606629250968&mediaCodeNo=258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저희 공연을 기다리는 전 세계 수많은 팬분들! 저희가 꼭 찾아가겠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슈가가 28일(현지시간)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 2일차 공연을 마치고 팬들에게 이같이 말했다.

슈가는 공연을 마치고 진행한 네이버 V라이브에서 “오늘 분위기 굉장히 좋았다”며 “사실 처음에 무대 올라갔을 때 굉장히 낯설었는데, 중간쯤 넘어가니 긴장이 풀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번 콘서트에선 방탄소년단 멤버 일곱 명을 제외하고 시선이 최대한 안 빠지도록 한 달 넘게 무대에 대한 고민을 많이 했다”며 “다들 좋아해 주셔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슈가는 “이맘때 팬데믹이 종식될 줄 알았다. 그런데 오히려 상황이 더 안 좋아진다는 말이 들리는 상황”이라며 “(언젠가 꼭) 저희가 찾아가겠다. 너무 상심하지 마시기 바란다”고 팬들을 위로했다. 그러면서 슈가는 “‘잠시’라는 곡의 가사를 생각하면서 잠깐만 기다려 달라”며 “정말 찾아갈 거니 상심하지 말아달라”고 재차 강조했다.

<iframe width="100%" height="152" title="null" frameborder="0" scrolling="no" name="dableframe-0.5211937871615986" src="https://api.dable.io/widgets/id/xlzQ0A7Z/users/42409353.1638526112886?from=https%3A%2F%2Fwww.edaily.co.kr%2Fnews%2Fread%3FnewsId%3D01131606629250968%26mediaCodeNo%3D258&url=https%3A%2F%2Fwww.edaily.co.kr%2Fnews%2Fread%3FnewsId%3D01131606629250968%26mediaCodeNo%3D258&ref=https%3A%2F%2Fsearch.naver.com%2Fsearch.naver%3Fwhere%3Dnexearch%26sm%3Dtop_hty%26fbm%3D0%26ie%3Dutf8%26query%3Dbts%2Bv%25EB%259D%25BC%25EC%259D%25B4%25EB%25B8%258C&cid=42409353.1638526112886&uid=42409353.1638526112886&site=edaily.co.kr&id=dablewidget_xlzQ0A7Z&category1=%EC%97%B0%EC%98%88&category2=%EC%9D%8C%EC%95%85&category3=%EC%9D%8C%EC%95%85%EA%B3%84%EC%86%8C%EC%8B%9D&ad_params=%7B%7D&item_id=01131606629250968&pixel_ratio=1&client_width=619&network=non-wifi&lang=ko&is_top_win=1&top_win_accessible=1" data-ready="1"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x-sizing: border-box; outline: none; border-width: 0px; border-style: initial; vertical-align: baseline; width: 619px"></iframe>
끝으로 슈가는 “3, 4일 차도 열심히 달려보겠다”고 말하며 파이팅을 외쳤다.

이날 진행한 V라이브에는 약 551만명의 팬들이 몰렸다. 팬들은 각기 다른 언어로 BTS를 외치며 뜨겁게 환호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12월 1~2일 같은 장소에서 한 차례씩 공연을 더 펼친다. 총 4회 공연으로 20만 ‘아미’와 만난다.

<iframe src="https://tm.interworksmedia.co.kr/ads.sx/4F97F58D" marginwidth="0" marginheight="0"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transparency="true" allowfullscreen="true" width="300" height="250"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x-sizing: border-box; outline: none; border-width: 0px; border-style: initial; vertical-align: baseline; width: 300px"></iframe>
당초 소속사는 회당 관객이 4만7000명이라고 밝혔으나 뒤늦게 시야 제한석이 풀리면서 관객 수가 늘어났다. 1, 2일차 공연에는 각각 5만3000명씩 총 10만6000여명이 다녀갔다. 지난해 개장한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단독 콘서트로 4회 공연 전체 매진을 기록한 가수는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12월 3일 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2021 징글볼’ 무대에도 오른다. 새 콘서트 투어의 다음 공연 개최 일정은 아직 확정하지 않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첩보원 21-12-04 08:49
   
뒷풀이야 어떻게 하거나 자기 스타일이겠지만
이정도 성공하고도 주위 평가나 무대를 보면 자기관리 잘 하는 게 눈에 보이죠
코리아 21-12-04 09:22
   
워낙 미국 유명가수 콘서트 후에는 사방에서 들이대는 여성들이 넘쳐 엘렌이 방탄! 팬들이랑 hook up 해본적 있냐라고 했던 것~ 그런데 브이앱으로 아예 빌미를 차단해버리니 재미가 없긴 하겠음ㅋ
큐티 21-12-04 10:05
   
빅뱅같은 팀이 저정도 월클로 컸다면 스캔들도 아주 글로벌하게 많이 뿌리고 다녔을것 같은데 그런거보면 방탄 멤버들이 정말 순하긴 한것 같네요.
어찌보면 대견하고 또 어찌보면 좀 안되보이기도 하고 그러네요.
마스크노 21-12-04 10:22
   
팬들 챙기는 거야 훌륭한 거~~
뒷풀이로 클럽 갔다구 비교해가매 격을 운운하는 건 유교 선비 마인드 ㅠㅠ
열녀비 하나 세워드려야 겠어여 ㅋ
함부르크SV 21-12-04 23:28
   
클럽 가면 긍정적으로 보는 것에 뭐 결격 사유라도 된답디까?
 
 
Total 161,1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176315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11254
161128 [걸그룹] 프로미스나인 'DM' (fromis_9 Choreography)(1.21 뮤… 얼향 19:25 23
161127 [걸그룹] #IVE #ELEVEN 'IVE'S WEEK' DAY 5 #Shorts 얼향 19:23 16
161126 [걸그룹] [릴레이댄스] 문별(MoonByul) - LUNATIC (4K) 얼향 19:22 16
161125 [걸그룹] Kep-chup 케-찹 | EP.00 Prologue 얼향 19:21 24
161124 [솔로가수] 겨울에 듣기 좋은 발라드 추천(Feat.슈스케 박시환) 휴가가고파 18:54 42
161123 [방송] 중장년층 트로트팬들 취향일거같은 남자 트로트 … 휴가가고파 18:32 92
161122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예고편 링고 18:31 85
161121 [걸그룹] [트와이스] “TIME TO TWICE” TWICE New Year 2022 EP.03 (2) 썩을 18:03 131
161120 [솔로가수] 유스케 현장에서 관객들 감탄하게 만들었던 가수 휴가가고파 16:21 325
161119 [방송] 2022 ver. 선예 & JYP - 대낮에 한 이별 (+ 2007 ver.) (1) ITZY 15:58 260
161118 [걸그룹] [트와이스] Pearlygates x Twice 2022SS Campaign Film (4) 썩을 14:29 296
161117 [걸그룹] 웹드 같이 나오는 최예나, 위클리 지한 투샷 뉴스릭슨 14:26 275
161116 [보이그룹] 규현 '연애소설 (Love Story)' Live Video Teaser 뉴스릭슨 14:02 54
161115 [걸그룹] [아이브] 일레븐 아마존 뮤직 비하인드 씬 비키 13:16 255
161114 [잡담] 태종 이방원, 동물 학대 적당히 넘어갈 문제가 아… (7) NiziU 12:47 591
161113 [걸그룹] 원더걸스 선예는 맴버들한테 팽당했나요 (18) hyeudhj 11:07 1751
161112 [기타] 아형 입장 번복…송지아 뒤늦게 손절 “일부 편집… (2) 강바다 10:15 1479
161111 [기타] 태종 이방원 측, 동물 학대 논란 죄송…말은 촬영 … (6) 강바다 10:09 833
161110 [기타] 넷플릭스CEO "오징어 게임 시즌2 제작 확정, 유니버… (9) 강바다 10:08 1345
161109 [후기] 놀면뭐하니서 코로나19 의심...유재석X지석진 등 검… 강바다 10:07 533
161108 [기타] 부스터샷 맞았는데… 슈퍼주니어 은혁, 코로나 확… (2) 강바다 10:05 498
161107 [걸그룹] [티저] NATURE (네이처) - RICA RICA (1) 뉴스릭슨 00:13 267
161106 [보이그룹] [MPD직캠] 빅톤 직캠 8K 'Chronograph' (VICTON FanCam 뉴스릭슨 01-20 110
161105 [솔로가수] 넌 선생이고 난 학생이야ㅣ권은비 [비밀리에] EP3 얼향 01-20 730
161104 [걸그룹] [#네이처컬렉션 X STAYC] 재이의 네컬 6주년 축하영상 얼향 01-20 11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