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11-22 12:26
[기타] 박초롱 측, 학폭 의혹 제보자 검찰 송치..허위 사실 협박 혐의 인정
 글쓴이 : 강바다
조회 : 2,538  


https://entertain.naver.com/now/read?oid=112&aid=0003501233

법무법인 측은 지난 4월 박초롱의 학폭 의혹을 제기한 제보자를 경찰에 고소한 이후 경찰이 악의적으로 편집된 녹취록이나 해당 내용과 상관없는 내용의 사진을 대중에 공개하는 등 의뢰인을 허위 사실로 협박한 혐의 등이 인정된다고 판단하여 해당 사건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본 사건의 본질이 훼손되지 않도록 수사기관의 수사가 종결될 때까지,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바탕으로 한 허위·과장·추측성 보도는 자제하여 주실 것을 간곡하게 부탁 드린다"며 "각종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사실과 다른 일방적 주장에 근거한 내용을 게시 및 유포할 경우 엄정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 드린다"라고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가비야운 21-11-22 14:47
   
울 초롱이 그동안 맘 고생심했을텐데 잘 견뎌 주었내.. 좀더 힘내자~

언제나 응원할게 화이팅!!!
가비야운 21-11-22 16:10
   
- 박초롱 고소 관련 경찰 수사 결과 안내 -

안녕하세요.

에이핑크 박초롱 님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태림 입니다.
박초롱 님(이하 "의뢰인")의 고소 사건 관련 경찰 수사 결과에 대해 안내 드립니다.

수사 결과, 제보자가 허위 사실에 기한 협박을 한 혐의가 인정되어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 결정되었음을 알려 드립니다.

의혹 제보자는 지난 2021년 3월 초경 연예계의 학교폭력 의심 폭로가 쏟아지고 있는 점을 기화로 다수의 연예부 및 사회부 기자들에게 의뢰인의 사생활에 대한 허위 사실 등이 포함된 제보 메일을 대규모로 송부하였고, 의뢰인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연예계 은퇴를 종용하였습니다.

이에 본 법무법인은 의뢰인을 대리하여 자제해달라는 내용증명을 발부하였지만, 제보자는 허위 제보를 멈추지 않았고, 결국 2021년 4월 1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제보자를 고소하였습니다.

경찰은 7개월 여에 걸쳐 의뢰인과 제보자는 물론, 당시 현장을 목격하였던 지인들, 의뢰인과 제보자의 관계를 알고 있던 지인들의 진술을 확인하는 등 다각적인 수사를 통해 본 사건의 전모를 명명백백히 밝히고자 노력하였습니다. 

그 결과 경찰은 제보자가 당시 사회적 이슈였던 학교폭력을 명목으로 하여 악의적으로 편집된 녹취록이나 해당 내용과 상관없는 내용의 사진을 대중에 공개하는 등 의뢰인을 허위 사실로 협박한 혐의 등이 인정된다고 판단하였고, 본 사건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하였습니다.

이와 함께 제보자의 고등학교 시절 폭행 주장은 의뢰인과 제보자, 각 지인들의 진술을 포함하여 다각적인 수사를 하였지만, 서로 엇갈린 진술로 해당 사안이 실제로 존재하였는지 여부에 대해 확인하기 어렵다고 판단하였습니다.
본 법무법인은 이 부분에 대해서 수사기관의 수사가 완전히 종결되어 실체적 진실이 밝혀질 때까지 최선을 다할 예정입니다. 

본 법무법인은 그 동안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을 바탕으로 한 거짓·과장·추측성 보도와 비난으로 인하여 극심한 심적 고통을 받아 온 의뢰인과 팬 분들의 마음이 위 경찰 수사 결과로 조금이나마 해소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앞으로도 본 사건의 본질이 훼손되지 않도록 수사기관의 수사가 종결될 때까지,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바탕으로 한 허위·과장·추측성 보도는 자제하여 주실 것을 간곡하게 부탁 드립니다. 또한, 각종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사실과 다른 일방적 주장에 근거한 내용을 게시 및 유포할 경우 엄정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https://twitter.com/Apink_2011/status/1462616834235158528
carlitos36 21-11-22 20:32
   
무고죄 이거 진짜
미친 인간이네 콩밥 먹고 정신 좀 차려라
니뮤 21-11-23 10:05
   
왜 저러고사는걸까?
 
 
Total 1,7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5 [기타] 드러머 곽준용, 에이핑크 콘서트 드럼캠! (1) 가비야운 01-22 589
1694 [기타] SM엔터 사옥 붕괴조짐? 119출동 소동 (13) 강바다 01-22 3522
1693 [기타] 짝퉁 논란 송지아, 충격 근황...눈 퉁퉁 부은 채 등… (5) 강바다 01-22 2874
1692 [기타] KBS·책임자·연출자·제작사 태종이방원 관련자 피… (2) 강바다 01-22 1197
1691 [기타] 전소민, 발 골절로 수술…런닝맨 잇단 악재에 시름 (1) 강바다 01-22 1331
1690 [기타] 송지효, 이유 있는 백신미접종… 11년 만에 다시 밝… (3) 강바다 01-22 1534
1689 [기타] 아형 입장 번복…송지아 뒤늦게 손절 “일부 편집… (3) 강바다 01-21 2026
1688 [기타] 태종 이방원 측, 동물 학대 논란 죄송…말은 촬영 … (6) 강바다 01-21 1116
1687 [기타] 넷플릭스CEO "오징어 게임 시즌2 제작 확정, 유니버… (10) 강바다 01-21 1899
1686 [기타] 부스터샷 맞았는데… 슈퍼주니어 은혁, 코로나 확… (3) 강바다 01-21 806
1685 [기타] '미스트롯2' TOP4 전국투어 '소리꽃', … (1) 존재의온도 01-20 223
1684 [기타] 상습도박 슈 “패가망신해 반찬가게 일…바다·유… (10) 강바다 01-20 3123
1683 [기타] 솔로지옥 피부색 논란…넷플릭스 "배우는 중" (16) 강바다 01-20 2345
1682 [기타] 엑소 첸, 두 아이 아빠 됐다…아내 둘째 출산 (4) 강바다 01-20 1074
1681 [기타] 러블리즈 케이, 스포일러가 뭐길래…사라진 상도… (3) 강바다 01-20 1166
1680 [기타] [잇츠라이브] 2F - 너와 나의 내일(You and me tomorrow) Ba… 뉴스릭슨 01-19 450
1679 [기타] 손나은이 재뿌리고 사과는 윤보미가? 에이핑크 팬 … (7) 강바다 01-19 2985
1678 [기타] 짝퉁천국 된 솔로지옥, 넷플릭스 타고 글로벌 망신… (7) 강바다 01-19 2334
1677 [기타] 장원영, 대림 손녀와 플라잉 요가…우월몸매에 황… (6) 강바다 01-19 2728
1676 [기타] 설현 맞아? V라인 완전 사라졌네..볼 '빵빵'… (6) 강바다 01-18 3151
1675 [기타] 선정성 논란 걸그룹 탈퇴 뒤 알바하며 월 1000만원 … (2) 강바다 01-18 2668
1674 [기타] 손나은, 에이핑크 컴백 활동 불참..YG "차기작 스케… 강바다 01-18 1482
1673 [기타] 프리지아 사과 했지만...넷플릭스서도 짝퉁 논란 (11) 강바다 01-18 2459
1672 [기타] 티아라 소연♥축구선수 조유민, 3년 열애 끝 결혼 강바다 01-18 1493
1671 [기타] 이대휘♥강혜원, 대놓고 백허그…너무 터치하지 … 강바다 01-18 18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