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10-22 15:52
[기타] K배우 대학 동문입니다… 인성 폭로전 가담 '충격'
 글쓴이 : 강바다
조회 : 904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417&aid=0000746377

A씨는 "지금부터 쓰는 글이 그의 발목을 잡을만큼 거창한 내용도 아니고 얼만큼 영향력을 줄 지는 모르겠지만 다시한번 k배우가 이번 일을 계기로 정신을 똑바로 차리고 반성을 하고 자기를 돌아보는 계기로 삼았으면 하는 마음에 글을 쓴다"고 전했다. 

그는 "그가 라이징스타가 되고 대성하는 모습을 보며 과거 그의 모습을 잊고 같은 동문으로서 멀리서 응원하고 진심으로 잘되기를 바랐다. 그의 인성 문제가 세상에 나온 요즘 터질게 터졌구나, 왜 이렇게 늦게 와서야 그의 인성이 폭로될 걸까 의문도 들고 속이 시원하기도 했다"며 "지금의 건실하고 선한 이미지, 내가 아는 K 배우는 그 이미지와 상반된 사람이다. 서울예대 방송연예과 시절에 그는 술을 좋아하고 클럽 좋아하고 지금처럼 여성 편력도 심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K 배우는 자존심이 강한 성격 탓인지 욱하는 면이 많았다. 작품 활동을 할 때 다른 사람이 자기와 의견이 맞지 않다 싶으면 같은 동료에게 욕을 하고 주먹질을 하려는 행동 때문에 싸움을 말린 적이 한두 번이 아니다"라며 "덩치도 큰데다가 화가 나면 눈이 돌아서 주체를 못 하는 그의 행동에 모두가 무서워서 그냥 그가 원하는 대로 하기 일쑤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가)성격이 예민해서 그런 거겠지, 욕심이 많아서 그런 거겠지, 긍정적으로 생각하려고 해도 그의 이기적인 행동에 작품은 모두 그의 뜻대로 맞춰줘야 했고 다른 배우 전공 학생들은 좋은 점수를 받지 못할 때가 많았다"며 "자기를 배우로 쓰지 않는 스태프 전공 학생이나 자기가 싫어하는 친구가 있으면 편 가르고 험담하기도 좋아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심지어 자기가 싫어하는 친구가 자기와 손길이 닿는다 싶으면 무슨 벌레 닿은 것마냥 행동하고 시비를 걸려고 하는 행동에 애초에 좋은 인성이 아니구나를 느꼈다"며 "K 배우의 선하고 좋은 이미지에 속지 마라. 더 이야기하고 싶은 에피소드는 많지만 오늘은 여기까지 하겠다. 주작이라는 사람들이 많아 졸업 앨범을 찍어 올린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미스터스웩 21-10-22 16:37
   
아주 죽어라하네.
왜 아주 그러길 바라는 것 같지?
거 고마해라. 마이 먹었다 아이가.
돛단별 21-10-22 20:21
   
얘는 스타트업에서 너무 좋은 캐릭터를 맡아서 한번에 빵 뜬거죠. 그 캐릭터인 척 하고 선한 이미지로 더 뜬것도 있고
새끼사자 21-10-22 20:27
   
남의 집 아랫도리이야기는 그냥 듣고 흘려라...어디가서 진실인양 이야기하지들 말고...
 
 
Total 159,7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159827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194258
159648 [방송] '풍류대장' 전현무 "아이유, 도시 무대 너무… (1) 뉴스릭슨 11-29 1093
159647 [방송] [술꾼도시여자들] 11,12화 비하인드 메이킹! (2) 가비야운 11-29 668
159646 [방송] 남주 X 박민혁 셰프의 촉촉한 갈비찜 덮밥 (EBS 최고… (1) 가비야운 11-29 543
159645 [솔로가수] 김희진, ‘삼산이수(三山二水)’ MV 티저 오픈...동… 휴가가고파 11-29 233
159644 [솔로가수] 사극에 잘 어울릴 것 같은 트로트 신곡 (1) 휴가가고파 11-29 275
159643 [보이그룹] BTS가 언급해 매출 폭발한 LA 레스토랑 (2) 루빈이 11-29 2127
159642 [방송] 오래된 포스터 모아서 떼돈 번 연예인 (1) 동동쿠리무 11-29 1420
159641 [잡담] 10년간 예술특기자 280명, 대부분 국내대회 수상자. (4) NiziU 11-29 657
159640 [방송] 사람들이 의외로 잘 모를 것 같은 여성그룹.jpg (2) 컨트롤C 11-29 1263
159639 [걸그룹] 롤더넥에 날아온 도전장! e스포츠를 ❤하는 아이돌… 반디토 11-29 417
159638 [MV] 2F (신용재, 김원주) ‘미안하다고 말하지 마’ MV(… 뉴스릭슨 11-29 105
159637 [걸그룹] 전전(아이오아이) 전 프리스틴 임나영 틱톡 (3) 푸른마나 11-29 1172
159636 [걸그룹] 말 한마디로 상대팀 정신 못 차리게 만드는 강혜원 비키 11-29 1058
159635 [걸그룹] 케플러 고혹적인 데이즈드 단체 샷 ㅎㄷㄷ (5) 휴닝바히에 11-29 1403
159634 [기타] 에스파 카리나·윈터·닝닝, 코로나19 의심 증세→… (6) 강바다 11-29 2120
159633 [기타] 한비야 “네덜란드인과 반반 결혼, 데이트 비용 더… (9) 강바다 11-29 2492
159632 [기타] 이승기, 아직도 날 고등학생 취급하는 연예계 선배… (2) 강바다 11-29 1553
159631 [방송] 미주가 러블리즈때 안보인 이유 (본인피셜) (1) Kard 11-29 1778
159630 [걸그룹] 니쥬 챕스틱 노래좋네요 ㅎㅎ (10) 좋은아침 11-29 959
159629 [일본] 한국 음악프로듀서들도 웃게하는 니쥬 신곡 2부 (1) 가을연가 11-29 1374
159628 [일본] 한국 음악프로듀서들도 웃게하는 니쥬 신곡 1부 (2) 가을연가 11-29 1773
159627 [걸그룹] IVE(아이브) - ELEVEN 티저 (7) 비키 11-28 1177
159626 [잡담] [방과후 설렘]첫화 시청소감 (25) 행복코드 11-28 2186
159625 [잡담] [방과후 설렘]시스템 맘에듬 행복코드 11-28 903
159624 [방송] 방과후 보고 있는데.. (2) 코리아 11-28 10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