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03-03 15:27
[기타] '모모랜드 탈퇴' 연우, 의미심장 SNS "미워하고 많이 원망했었다"
 글쓴이 : 강바다
조회 : 3,011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109&aid=0004362324

연우는 지난 2016년 그룹 모모랜드로 데뷔했지만 2019년 11월 팀에서 탈퇴하고 배우로 전향했다. 당시 그는 팬카페에 “청춘을 바친 일을 새로운 시작을 위해서 깨끗이 포기할 만큼 용감한 사람이 몇이나 있을까요. 저는 그런 대담함이 없어요. 그럴 의지도 없었어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과거에도 현재에도. 그저 참았고 견뎠고 버텼지만 소용 없었어요. 전 다른 일이 하고 싶다는 욕심으로 여러분을 배신하지 않았어요.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오해 받고 비난 받는 일이 얼마나 괴로운지 아세요? 이제 그만하세요. 제가 하나하나 설명할 수 없다는 걸 알잖아요”라고 호소해 눈길을 끌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LakeWood 21-03-03 15:32
   
여기도 시작이네
쌈바클럽 21-03-03 15:44
   
확대해석할 필요는 없지 않나 싶어요. 개인적으로 그룹할동을 지속하기 어려운 상태였다는 정도로만 이해하면 될 듯. 본인이 더 얘기하고 싶다면 하는 것이지만 보아하니 구체적으로 밝히고 싶지는 않다는 것 같은데...
스랜트 21-03-03 15:48
   
연우나 현주나..
둘다 에이스였는데..  회사가 미치지 않고서야.. 거의 전성기에 팀에서 내보내지 않겟지..
돌개바람 21-03-03 17:39
   
애도 탈퇴할 때 말이 좀 나온 케이스였죠 왕따였는지는 모르지만 불화가 있었다는건
모모랜드팬들도 어느정도 예상하던데,,
환승역 21-03-04 09:49
   
최근들어 SNS까지 찾아와서 모모랜드 탈퇴 당시 상황을 캐보려는 인간들이 많아서 그런 듯
멍때린법사 21-03-04 15:29
   
그룹을 대규모 인원으로 조합하면 반드시 탈이 생김... 최소한 인원 적은 팀보단 더욱 더...
무대 위치까지 인기따라 결정되는 아이돌그룹.. 그 정도 인원이 숙소에 오랜 시간 동거동락하면
누구라도 파벌이 생기고 질투와 경쟁과 시기심등 좋고 나쁜 사이가 생기는게 당연한 인생살이..
이제 겨우 십대여자애들 모아 놓고선 천사처럼 살라는 기대는... 어른들의 과욕이지..

어린시절 몇명 안되는 고추친구도 수년간 동거동락하면 갈라질놈 나오겠다...
하물며.. 결혼하는 연인들 조차도 동거동락 1년을 버티지 못하는 부부가 한둘이 아닌 세상에
최소한 신혼부부가 함께 마음 맞추고 사는 것 보다는 더 정신적 노가다가 심한게 아닐지
 
 
Total 151,8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89965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128795
151802 [정보] '아이즈원 리런칭' 펀딩 30분 만에 10억 돌파 (1) NiziU 10:48 160
151801 [기타] 박진영이 생각하는 kpop (15) 콜리 10:13 397
151800 [걸그룹] 스포티파이 32개국 차트인…위클리 ‘애프터 스쿨… 뉴스릭슨 09:35 366
151799 [기타] 장제원 아들 노엘, 성매매시도·음주운전·폭행시… (16) 강바다 02:55 3072
151798 [기타] '학폭 의혹' 수진 지우고 신인 내놓는 큐브… (5) 강바다 02:52 1494
151797 [기타] 서예지 노이즈마케팅 통했다…'내일의 기억… (2) 강바다 02:50 1713
151796 [기타] 이하늘‧김창열, 故이현배 빈소서 오해풀었다 (10) 강바다 02:48 1445
151795 [잡담] 우리나라는 인종차별이 아니고 인종질투를 당하는… (2) 아이큐480 02:34 629
151794 [걸그룹] 용형 브레이브걸 1위 공약 수행 가을연가 01:07 846
151793 [걸그룹] 니쥬 [NiziU Scout] Teaser 가을연가 00:46 375
151792 [걸그룹] [미야와키 사쿠라]20414방송 사쿠노키 오늘밤 벚꽃… (1) 대팔이 00:40 991
151791 [걸그룹] 프로미스나인 나무 공방 체험기! 얼향 04-20 381
151790 [걸그룹] 엘리스 This Is Me 4K Full Cam(210403) (2) 얼향 04-20 228
151789 [걸그룹] WENDY 웬디 ’When This Rain Stops’ & ‘Like Water’ Recordin… 얼향 04-20 143
151788 [MV] 페노메코 (PENOMECO) - JAJA(출연 김향기) 뉴스릭슨 04-20 241
151787 [걸그룹] [트와이스] CHAEYOUNG’s TW-LOG with SECRET FRIEND (2) 썩을 04-20 306
151786 [걸그룹] 오마이걸 아린, 소주 광고모델 발탁…"숙취 없는 … (5) 올가미 04-20 1133
151785 [기타] 中 환구시보, 한국 관광 홍보 광고 첫 게재…사드 … (14) 강바다 04-20 2179
151784 [잡담] 데뷔는 한국에서 했지만 중국으로 돌아가는 아이… (9) 올가미 04-20 2499
151783 [걸그룹] 중국이 블랙핑크 리사를 손절중인 이유! (3) 올가미 04-20 2909
151782 [기타] 트와이스, 美 유명 TV쇼 '켈리 클락슨 쇼' 첫… (12) 강바다 04-20 2202
151781 [기타] 하리수, 고3시절 성전환 수술 전 모습 공개 “아버… 강바다 04-20 2021
151780 [기타] 서예지가 28번 넘게 본 영화에 누리꾼들이 소름 끼… (2) 강바다 04-20 2179
151779 [기타] 서예지, 학창 시절 질문에 "친구 없었다. 왕따 마냥… 강바다 04-20 1143
151778 [솔로가수] 아이유 1호 발급 효과…삼성 ‘아메리칸 엑스프레… (6) 에잇 04-20 14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