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01-21 06:06
[걸그룹] 아이즈원 김민주 오빠
 글쓴이 : 가을연가
조회 : 2,178  

그러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무한의불타 21-01-21 06:42
   
대박이네~ 대박이야~ 대박나라~~
수호랑 21-01-21 08:12
   
저게 현실남매지 예나같은 케이스가 오히려 비현실적인 남매 ㅋ
짱아DX 21-01-21 08:42
   
남매의 오빠로 자라서 이제 아이 키우는 부모의 입장에서 봤을 때, 저건 민주양의 부모님께서 아들과 딸 사이에서 누군가를 편애하며 키웠거나 영유아 시절 외부 교육 기관에 아이의 훈육을 전임했을 가능성을 높다고 생각합니다. 저런 형태의 남매는 절대로 현실 남매가 아닙니다. 초등학교 때야 학교에서 서로 모른채 할 수 있지만 그게 사춘기가 지난 후로도 계속 그런 모습이 지속된다면 그건 어릴 때 정상적인 가족내 관계 형성 교육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라고 볼 수 있죠. 저게 현실 남매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라면 아마 거의 대부분 아주 어릴 때 가족 내에서 가족내 관계가 형성되는 훈육이 이루어지기도 전에 어린이집 같은 외부 교육 기관에 거의 모든 훈육이 위탁 되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쌈바클럽 21-01-21 14:33
   
그렇지도 않아요. 저런 상황을 비정상적이라고 생각하시는듯 한데요. 일단 보통 남자아이들의 사춘기는 초등학교시절이라기 보단 중.고등학교 시절이라고 할 수 있고요. 초등학교때는 오히려 누구의 동생, 누구의 오빠 이런거에 아무렇지 않아 합니다. 대부분이 같은 동네사람들이라 서로 왕래가 없다고 하더라도 쉽게 알려지는 면도 있고, 알게되더라도 큰 부담도 없으며 등하교를 같이하거나 같이 놀아도 아무렇지 않죠.

중학교 부터는 이런게 어려워지는 것이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간단하게는 같은 반이나 같은 학교 학생들 입에 동생이 오르내리는게 상당히 불쾌해집니다. 기분이 나빠요. 별거 아닌 말 같아도 '니 동생 소개 시켜달라'는 농담 자체도 짜증납니다. 더불어 중.고생들 사이에서의 농담 수위가 어떤지 뻔히 알면 절대로 알리고 싶어지지 않아집니다.

싫어서 모른척 하는게 아니에요. 그냥 각자 모르는듯 지내는게 훨씬 편할 뿐인거죠.

물론 어릴때부터 쭉 같이 자라서 중.고등학교까지 함께한 친구들이 많다거나 한 동네에 오래살아서 동네 사람들끼리는 어릴때부터 알고지낸 경우는 다를 수도 있겠지만 모두가 같은 환경에서 비슷하게 자신에 우호적인 사람들 속에서만 사는 것은 아니에요.

괜히 남의 부모의 훈육에 대해 비판할 상황은 아니라는 거에요. '정상적'인 가족 관계라고 하더라도 충분히 다를 수 있고요. 저런 모습 또한 현실이에요. 충분히 우애있는거에요.

상당히 전문가 같으신데 배려는 부족한 말씀 같아요.
     
반달 21-01-22 07:03
   
짱아DX/ 그냥 똥이나 싸라 집에서.ㅋㅋ
갈천마을 21-01-22 10:32
   
에휴 뭘모르시네. 저거 오빠가 동생이 워낙 미인이니까 친구들이 너도나도 소개시켜달라고 하는거 짜증나서 모른척하라는거임. 예쁜동생 있는 오빠들은 다 알죠.
 
 
Total 149,76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4508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105115
149734 [걸그룹] 솔직히 현주씨가 주장하는것이 다 사실이라도 (10) 자유인3 12:17 1079
149733 [걸그룹] 이나은, 김도연 탈모갤 금지영상ㅠㅠㅜㅜㅠ (1) 올가미 12:13 979
149732 [기타] 그루비룸, 자체 레이블 AREA 설립 [공식] 뉴스릭슨 12:01 131
149731 [일본] 미스터 션샤인 넷플릭스 일본 반응!! (5) 올가미 11:47 1286
149730 [잡담] 왕따와 학폭으로 얼룩진 케이팝. (17) 박진영 11:24 843
149729 [기타] “그날, 노래방에 없었다”박혜수, 학폭 논란의 반… (7) 강바다 11:14 1027
149728 [걸그룹] 에이프릴 스캔들 고만 올리면 안될까요.. (2) 우너용 11:11 605
149727 [걸그룹] 이나은, ‘동서식품’ 광고 중단 (2) 올가미 10:58 1058
149726 [걸그룹] 에이프릴 현주가 불성실했던 이유? 와... 나은, DSP… (1) 올가미 10:41 820
149725 [걸그룹] 현주, 에이프릴 왕따 맞다?..DSP 공식에서 찾은 진실 (8) 쁘힝 10:27 1125
149724 [솔로가수] [안무 연습] 선미 - 꼬리 ITZY 10:19 125
149723 [기타] 개그콘서트가 없어진 KBS 개그맨 상황 루빈이 09:34 973
149722 [기타] 윤조, 왕따설 이현주 응원 "괴롭히지 마" 강바다 09:13 867
149721 [기타] 에이프릴 예나 친언니 "이현주 지인 글, 앞뒤 얘기 … 강바다 09:12 1029
149720 [기타] "지수, 일진들과 조직적 악행" 학폭 폭로글→소속… (9) 강바다 09:03 1521
149719 [기타] "에이프릴 인정하고 사과하라" 이현주 남동생 2차 … 강바다 09:02 623
149718 [걸그룹] DSP "이현주 가족 및 지인 등 법적 대응" 쁘힝 08:33 744
149717 [방송] 노는언니 재미있네요. NiziU 08:24 341
149716 [정보] [골든 글로브] 미나리가 "외국 영화? 가장 미국적.." (2) ITZY 01:19 1336
149715 [정보] [안무 분석] 컴백 기념 샤이니 - 셜록 ITZY 01:04 200
149714 [방송] [아이유의 팔레트] '빛나는 팔레트' (With 샤… ITZY 01:00 214
149713 [정보] [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 공식 예고편 ITZY 00:56 517
149712 [배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를 다룬 그림 속으로 들어간 … 코리아 00:43 389
149711 [정보] [안무 리뷰] MMARY 마리 "브레이브 걸스 - Rollin" ITZY 00:43 301
149710 [방송] [JTBC 뉴스룸] 롤린 역주행` 대중들이 바꾼 판도` ITZY 00:08 781
 1  2  3  4  5  6  7  8  9  10  >